통합 검색

FASHION MORE+

겨울 잠자리

날카로운 영하의 기온쯤이야 거뜬하게 막아줄 든든한 겨울 잠자리 다섯.

UpdatedOn November 06, 2019

  • 1 AURA Nora Dry Kr900

    무려 폴란드산 침낭이다. 세계 3대 구스로 평가받는 폴라드 구스를 최대 1,570g까지 꾹꾹 눌러 담았다. 필 파워는 850. 덕분에 최대 영하 28℃의 극지에서 사용하기에도 충분하다. 겉감은 토레이(Toray)사의 델피 원단을 사용해 최상의 방습·투습력을 갖췄다. 눈이 오나 비가 오나 젖을 염려가 없다는 얘기다. 가격 96만8천원.

  • 2 ZEROGRAM Diamir EX

    얼핏 봐도 두툼하고 풍성해 보이는 이 침낭은 고산 원정용이다. 최대 영하 30℃ 이하 환경에서도 안전하고 따뜻하게 몸을 보호한다. 필 파워는 850 정도인데, 주목해야 할 부분은 무려 1,250g에 달하는 다운 충전량이다. 쉽게 설명하자면, 빈 공간 없이 빼곡하게 다운을 채워 넣었다는 얘기다. 가격 1백10만원.

  • 3 BIG AGNES Crosho UL

    초경량 침낭인데, 고산용이다. 다시 말하면 가벼운 데다 따뜻하기로도 일등인 셈이다. 구름처럼 가벼운데 얼마나 따뜻할까 하는 의심을 하려던 참이라면 멈추는 게 좋다. 영하 29℃에서도 월등한 보온력을 자랑하니까. 크로쇼 침낭의 힘은 역시 충전재와 충전량에 있다. 다운을 90(솜털) : 10(깃털)의 비율로 1,000g 가까이 가득 채워 넣었다. 필 파워는 850. 한기를 느끼려야 느낄 수 없는 스펙이다. 가격 78만4천원.

  • 4 NANGA by Hollain Aurora Light 450SPDX

    겉감에 방수 코팅 소재인 오로라 텍스를 적용해 눈이나 비가 내리는 거친 환경에서도 사용 가능하다. 필 파워는 860. 다운 충전량은 450g으로 가득 채웠다. 침낭 안쪽에는 ‘드래프트 튜브’로 불리는 소재를 삽입해 지퍼 틈으로 스미는 냉기는 차단하고, 온기는 가둬둔다. 극동계를 제외한 3계절에 사용할 수 있다. 가격 1백2만9천원.

  • 5 PATAGONIA 850 Down Sleeping Bag

    필 파워는 850. 무게는 830g밖에 되지 않는다. 덕분에 꼭 구름 위에 누운 것같이 가볍고 포근한 느낌이다. 침낭 안쪽에는 파타고니아의 후디니 원단을 적용했다. 깃털처럼 가볍고 부드러운 데다 건조도 빨라 침낭 안에 들어가 있는 내내 쾌적하다. 영하 7℃의 환경까지 거뜬하다. 가격 77만9천원.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신기호

2019년 11월호

MOST POPULAR

  • 1
    경주에서의 하루
  • 2
    바밍타이거의 머드 더 스튜던트, 화보 미리보기
  • 3
    이준혁의 확신
  • 4
    유연석의 모험과 도전, 화보 미리보기
  • 5
    유쾌한 비투비, 패션 화보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FASHION

    올 여름을 위한 주얼리

    얼음 조각같이 투박하고 서늘한 실버, 뜨겁고 화려한 색채의 올여름을 위한 주얼리.

  • FASHION

    선명한 컬러 액세서리

    통통 튀는 선명한 색상의 액세서리 8.

  • FASHION

    보테가 베네타의 마운트 백

    워드로브 02 컬렉션에서 선보이는 보테가 베네타의 마운트 백.

  • FASHION

    EXOTIC SENSE

    황홀하게 빛나는 하이 주얼리와 이국적인 낭만이 깃든 옷들.

  • FASHION

    FW’021 STONE ISLAND COLLECTION

    가장 순수하게 표현한 STONE ISLAND 2021 FW COLLECTION

MORE FROM ARENA

  • INTERVIEW

    바밍타이거의 머드 더 스튜던트, 화보 미리보기

    바밍타이거의 머드 더 스튜던트, 첫 패션 화보 공개

  • FASHION

    아쿠아 디 파르마의 새 향수

    한여름 밤의 꿈보다 아름다운 한낮의 향수.

  • FILM

    더 보이즈가 '무야호'를 외친 사연은?

  • FASHION

    올 여름을 위한 주얼리

    얼음 조각같이 투박하고 서늘한 실버, 뜨겁고 화려한 색채의 올여름을 위한 주얼리.

  • FEATURE

    급류 속으로 / 토마스 락

    높은 산, 거대한 바위, 그 사이를 파고드는 물길. 하얀 물보라를 일으키며 쏟아지는 강줄기. 급류다. 카약에 몸을 싣고 급류를 타는 카야커들을 만났다. 고층 아파트 높이의 폭포에서 추락하고, 급류에서 회전하며 묘기를 펼치기도 하는 이들. 그들이 급류에서 발견한 것은 무엇일까.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