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GOLDEN GLOW

가을 석양처럼 붉게 물든 골드 브레이슬릿 워치 6.

UpdatedOn October 11, 2019

/upload/arena/article/201910/thumb/42995-387554-sample.jpg

 

 ROLEX 

빈틈없이 한 덩어리로 주조한 옐로 골드 케이스와 정교한 프레지던트 브레이슬릿이 특징. 블루 파라크롬 헤어 스프링과 파라플렉스 충격 흡수 장치를 장착한 오토매틱 칼리버 3255를 사용해 한층 정확하게 시간을 측정한다. 오이스터 퍼페추얼 데이-데이트 40 가격미정 롤렉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0/thumb/42995-387555-sample.jpg

 

 PIAGET 

간결한 디자인의 모범을 보여주는 시계. 매끈한 38mm 핑크 골드 케이스와 브레이슬릿, 군더더기 없는 흰색 다이얼, 슬림한 인덱스와 핸즈가 현대적인 우아함을 드러낸다. 울트라 신 무브먼트 534P를 사용해 두께 역시 굉장히 얇다. 알티플라노 골드 브레이슬릿 가격미정 피아제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0/thumb/42995-387556-sample.jpg

 

 OMEGA 

케이스와 브레이슬릿 모두 오메가가 개발한 특수 합금 세드나 골드로 만들었다. 월드타임 기능이 있어 전 세계 도시의 시간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것 또한 장점이다. 씨마스터 아쿠아테라 150M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GMT 월드타이머 4천5백만원대 오메가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0/thumb/42995-387557-sample.jpg

 

 BLANCPAIN 

요일과 날짜, 달, 문페이즈를 다이얼 위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는 풀 캘린더 워치. 고급스러운 40mm 레드 골드 케이스와 손목 위에서 물 흐르듯 움직이는 메시 브레이슬릿으로 화려함까지 더했다. 최대 72시간의 파워 리저브를 보장한다. 빌레레 컴플리트 캘린더 5천만원대 블랑팡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0/thumb/42995-387559-sample.jpg

 

 ROGER DUBUIS 

칼날로 찍은 듯 홈을 판 베젤이 눈길을 끈다. 견고한 42mm 케이스와 브레이슬릿, 도피네 핸즈는 모두 핑크 골드로 만들었다. 날짜창과 스몰 세컨드 기능의 오토매틱 RD830 칼리버를 사용했으며, 최대 48시간 파워 리저브를 지원한다. 엑스칼리버 42 에센셜 5천5백만원 로저 드뷔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0/thumb/42995-387558-sample.jpg

 

 BVLGARI 

팔각형과 원형을 조합한 디자인으로 브랜드의 정체성을 강렬하게 드러내고, 샌드블라스트 처리한 로즈 골드로 독특한 질감을 살렸다. 울트라 신 무브먼트 BVL138 피니씨모를 장착해 케이스 전체 두께도 5.15mm에 불과하다. 옥토 피니씨모 오토매틱 샌드블라스트 5천3백만원대 불가리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윤웅희
PHOTOGRAPHY 박재용

2019년 10월호

MOST POPULAR

  • 1
    스트레이 키즈의 두 소년
  • 2
    자작나무 숲속 작은 호텔 Maidla Nature Villa
  • 3
    지금, 서울에 필요한 것
  • 4
    UNCOMMON SUIT
  • 5
    우리를 찾아온 것이 아름다움이라면

RELATED STORIES

  • WATCH

    제니스 크로노마스터 스포츠 컬렉션

    여기 새롭게 떠오르는 시계가 있다. 제니스 크로노마스터 스포츠 컬렉션.

  • WATCH

    낯설고 새로운 얼굴, ‘그린’ 다이얼 시계 4

    색다른 시계를 찾고 계세요? 잠깐만 주목해주세요.

  • WATCH

    우리 만남은

    항공 분야의 두 선구자가 만났다. 스위스 시계 브랜드 ‘해밀턴’과 하이브리드 전기 항공기를 만드는 ‘스마트플라이어’의 필연적 만남.

  • WATCH

    RETRO FACE

    새로운 시즌을 맞이해 반가운 얼굴들이 돌아왔다.

  • WATCH

    이승기니까

    스위스 럭셔리 워치 브랜드 브라이틀링이 새로운 앰배서더를 공개했다. 노래와 연기, 예능까지 다 잘하는 자타 공인 만능 엔터테이너 이승기가 그 주인공이다.

MORE FROM ARENA

  • WATCH

    상상 세계의 시계

    시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

  • FEATURE

    2021년 텐트폴의 향방은?

    한국 첫 우주 SF 영화 <승리호>는 결국 극장 대신 넷플릭스를 택했고, 공개 이틀째 전 세계 스트리밍 1위를 달리는 중이다. 코로나19가 덮친 황량한 극장과 문전성시를 이루는 넷플릭스 사이에서 투자배급사의 고민이 깊어져만 가는 2021년, 박찬욱, 최동훈, 류승완, 김태용 등 어마어마한 스타 감독들의 신작이 줄줄이 대기 중이다. 이 영화들, 다 어디로 갈까? 한국 영화 산업은 다시 힘을 받을 수 있을까? 그 방향성은 어디로 향할까? <씨네21> 김성훈 기자가 산업 관계자들을 취재하며 올해 텐트폴의 향방을 가늠해보았다.

  • INTERVIEW

    멋스런 차승원

    긴 머리를 쓸어 넘기는 차승원은 멋있었다. 멋있기 힘든 행동인데, 차승원이 하면 뭐든 멋스러워 보였다. 그는 여전히 꼿꼿하며, 유머러스한 말투와 표정으로 사람들의 긴장을 해제시킨다. 모델로 시작해 배우로 활동하는 지금까지. 30년 넘게 멋진 남자의 아이콘으로 살아온 차승원에게 머리를 쓸어 넘기며 멋이란 무엇인지 물었다.

  • FASHION

    UNCOMMON SUIT

    적막하고 낯선 땅, 생경하게 입은 수트.

  • FEATURE

    필립 말로

    트렌치코트를 입고 중절모를 눌러쓴 채 할리우드의 비열한 거리를 걷는 남자. 진창에 굴러도 영혼만큼은 팔지 않는 사설탐정, 필립 말로와의 문답.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