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휴일의 냄새

세탁이 나른한 휴일 낮의 취미라면.

UpdatedOn October 03, 2019

/upload/arena/article/201910/thumb/42945-386755-sample.jpg

 

 1  마무니아
세탁은 끝이 아니다. 세탁을 마친 섬유에는 세제 찌꺼기와 먼지가 남는다. 마무니아의 액체 세제는 세제 찌꺼기와 먼지, 때의 재부착을 방지한다. 대두와 야자의 지방산을 주원료로 만든 천연 식물성 계면활성제를 썼고, 형광증백제와 인산염, 방부제, 석유계 SLES 등은 없다. 면, 마, 폴리에스테르, 레이온, 나일론, 실크 등 대부분의 섬유에 사용할 수 있다. 일반 액체 세제 800mL 2만4천원대.

 2  소울드랍
세척과 관련된 자연 유래 성분 중 꼭 필요한 것을 담았다. 색소와 형광증백제를 비롯해 24가지 불포함 성분 리스트를 공개한다. 보통 세탁할 때 필요한 에너지의 90%는 물을 데우는 데 사용된다. 소울드랍은 되도록 낮은 온도에서 세탁하라고 안내한다. 찬물에서도 세정력이 유지되어, 에너지 절감에 도움을 준다. 씨드랍 세탁 세제 1,300mL 1만5천원대.

 3  메종 프란시스 커정
향기 브랜드 메종 프란시스 커정이 베스트셀러인 아쿠아 유니버셜 향을 담은 세제. 어두운 섬유와 밝은 섬유를 위한 2가지 제품으로 이루어진다. 아쿠아 유니버셜의 깨끗하고 청량하고 완벽하게 상쾌한 향이 은은하게 풍기는 스웨트 셔츠와 함께라면 휴일이 조금은 느리게 흐를 거다. 아쿠아 유니버셜 세탁 세제 1L 5만4천원.

 4  피퍼 스탠다드
특허 받은 파인애플 발효액으로 만든다. 오염된 섬유를 햇빛에 말린 듯 상쾌하게 세탁한다. 적은 거품으로도 효과적으로 세탁할 수 있다. 피퍼 스탠다드의 설립자 피터 와인만은 세탁 세제의 화학 물질에 심각한 알레르기 반응을 보였다. 자신의 기준에 부합하는 대안을 찾다가, 강력한 천연 효소와 생물 계면활성제를 생산하는 파인애플 발효 과정을 발명했다. 세탁 세제 900mL 2만4천원대.

 5  제로프로젝트
99.95% 순수 마그네슘으로 이루어진다. 화학 세제가 아니기에 세탁 찌꺼기가 발생하지 않으며, 단 한 번만 헹궈도 좋다. 빨래 냄새를 유발하는 세균을 없애 옷감 냄새의 원인을 차단한다. 1개로 약 3백 회의 세탁이 가능하다. 울트라마그 4만원대.

 6  언드레드퍼센트
계면활성제가 0%인 무계면 세탁수. 합성이든 천연이든 계면활성제는 전혀 넣지 않고, 먹어도 무해한 식품첨가물만 담았다. 거품이 나지 않지만 세탁력은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삶아 빤 듯한 살균력까지 자랑하니까. 이온화된 미네랄 세탁수이기에 여러 번 헹굴 필요도 없다. 세탁기 헹굼 코스 2~3회면 충분하다. 무계면 세탁수 750mL 2만5천원.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경진
PHOTOGRAPHY 최승혁
ASSISTANT 정소진

2019년 10월호

MOST POPULAR

  • 1
    제주도 감성 숙소 베스트 4
  • 2
    돌아온 장근석
  • 3
    트로트 파트너즈, 장민호 & 정동원
  • 4
    여름 내내 쓰고
  • 5
    누가 뭐래도, 비

RELATED STORIES

  • FASHION

    OLDIES BUT GOODIES

    어떤 시절을 공유하는 가장 보통의 셔츠들.

  • FASHION

    2020 F/W KEYWORD 14

  • FASHION

    LAST SPLASH

    색색으로 부서지는 여름, 그리고 미간에 서린 낭만.

  • FASHION

    여름 쇼핑 리스트

    이 계절이 가기 전에 갖고 싶은 발군의 여름 아이템들을 서머 숍에서 찾았다.

  • FASHION

    새 브랜드, 크레이지 카 워시 크루

    보편적이지 않은, 남다른 취향을 표현하는 쿨한 티셔츠.

MORE FROM ARENA

  • FASHION

    6월의 향기

    봄과 여름 사이, 당신을 설레게 할 새로운 향수가 나왔다.

  • FEATURE

    유령일기

    취재할 수 없는 시대에 우리는 무엇을 다뤄야 할까. 대대적인 봉쇄령에도 사람들은 일상을 지속한다. 베란다에서 글을 쓰고, 온라인 콘텐츠를 만들고, 저항과 논쟁을 이어가고, TV 쇼에 문자 투표를 한다. 팬데믹 시대에도 라이프스타일은 지속된다. 세계 12개 도시의 기자들이 팬데믹 시대의 삶을 전해왔다. <모노클> <뉴욕타임스> <아이콘> <내셔널 지오그래픽> <매그넘> 기자들이 전해온 21세기 가장 암울한 순간의 민낯과 희망의 기록이다. 지금 세계는 이렇다.

  • FASHION

    SCENTS OF SUMMER

    오래도록 기억하고 싶은 여름의 향.

  • FEATURE

    베를린의 밤

    취재할 수 없는 시대에 우리는 무엇을 다뤄야 할까. 대대적인 봉쇄령에도 사람들은 일상을 지속한다. 베란다에서 글을 쓰고, 온라인 콘텐츠를 만들고, 저항과 논쟁을 이어가고, TV 쇼에 문자 투표를 한다. 팬데믹 시대에도 라이프스타일은 지속된다. 세계 12개 도시의 기자들이 팬데믹 시대의 삶을 전해왔다. <모노클> <뉴욕타임스> <아이콘> <내셔널 지오그래픽> <매그넘> 기자들이 전해온 21세기 가장 암울한 순간의 민낯과 희망의 기록이다. 지금 세계는 이렇다.

  • INTERVIEW

    다행이다, 김대명

    드라마 <미생> 이후 5년, 배우 김대명과 다시 인터뷰를 했다. 5년 전과 마찬가지로 김대명의 친구이며 시인인 이우성이 만났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