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대조와 조합

도저히 같이 쓸 수 없을 것 같은 이 두 단어가 지방시의 2019 가을 겨울 컬렉션에서 완벽하게 어우러졌다.

UpdatedOn September 30, 2019

/upload/arena/article/201909/thumb/42922-386451-sample.jpg

꾸띄르 방식으로 제작된 화이트 컬러의 플래스트런 셔츠

/upload/arena/article/201909/thumb/42922-386452-sample.jpg

자개 단추로 포인트를 준, 전통적인 체크 패턴의 코트

이번 시즌 테마인 ‘페가수스’와 그래픽 텍스트를 수놓은 티셔츠와 아우터

이번 시즌 테마인 ‘페가수스’와 그래픽 텍스트를 수놓은 티셔츠와 아우터

이번 시즌 테마인 ‘페가수스’와 그래픽 텍스트를 수놓은 티셔츠와 아우터

이번 시즌 테마인 ‘페가수스’와 그래픽 텍스트를 수놓은 티셔츠와 아우터

이번 시즌 테마인 ‘페가수스’와 그래픽 텍스트를 수놓은 티셔츠와 아우터

이번 시즌 테마인 ‘페가수스’와 그래픽 텍스트를 수놓은 티셔츠와 아우터

/upload/arena/article/201909/thumb/42922-386455-sample.jpg

돌에서 영감 받은 살짝 높은 바이커 슈즈

/upload/arena/article/201909/thumb/42922-386456-sample.jpg

레오퍼드가 부분부분 장식된 셔츠

이름만으로도 우아한 인상을 주는 프랑스 명품 브랜드 지방시에서 2019 가을 겨울 컬렉션을 선보였다. 이번 컬렉션을 한마디로 정리하자면, ‘대조’ 그리고 ‘다양한 조합’이라 할 만하다. 사진으로 보는 그대로다. 지방시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한 1970년대의 매끈하고 풍성한 형태감과 1990년대의 개성 강한 스타일, 그리고 현대의 무드가 자연스레 어우러졌다. 한마디로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슬림한 라인을 루즈하거나 오버사이즈 스타일로 조합한 것. 이를테면 이런 식이다. 슬림한 수트 재킷과 박시한 코트는 넉넉한 플레어나 루즈한 가라테 팬츠와 매치했고, 바이올렛, 푸치아, 블루 등 대담한 색조와 블랙, 네이비, 카멜 컬러 등의 클래식한 컬러가 조화를 이루었다. 또한 크링클 가죽, 이중 패브릭, 미세한 글라스로 촘촘하게 수작업한 판넬 등 소재의 압도적인 택스처는 지방시 하우스의 정교한 디테일을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다. 전통적인 체크 패턴에 자개단추로 포인트를 준 재킷도 눈길을 사로잡는다.

원래 과감하던 신발은 더욱 실험적인 형태로 선보였는데, 두툼한 플랫솔 스니커즈와 돌에서 영감을 받은 바이커 부츠는 멋스러우면서도 신비롭다. 과연 지방시라는 말밖에. 올 가을 겨울, ‘진짜’ 멋진 남자가 되고 싶다면, 스타일리시한 지방시의 컬렉션에 주목해보시길.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NTRIBUTING EDITOR 이승률
COOPERATION 지방시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찰랑찰랑
  • 2
    SCENE STEALER
  • 3
    박찬욱 감독과 디테일
  • 4
    한국이 안전해?
  • 5
    호텔로 떠나는 여름 휴가

RELATED STORIES

  • FASHION

    PUNK SPIRIT

    선명한 자유와 반항의 볼륨을 끝까지 키운 하루.

  • FASHION

    THE END of SUMMER

    길었던 이 여름을 흘려보낸다.

  • FASHION

    Case By Case

    귀여운 모양새와 달리, 의젓하고 든든한 테크 아이템 여럿.

  • FASHION

    Socks Appeal

    발끝까지 존재감을 더할 다채로운 양말 스타일링.

  • FASHION

    Objects in Wonderland

    영혼 끌어모아 갖고픈 영롱한 나라의 오브제들.

MORE FROM ARENA

  • WATCH

    상상 세계의 시계

    시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

  • INTERVIEW

    아름다운 준열 미리보기

    ‘랄프 맨’ 류준열, 분위기 넘치는 긴 머리로 비주얼 폭발. 훈훈한 매력으로 가득 찬 아레나 옴므 플러스 4월호 커버

  • FILM

    오디오 빌 틈 없는 세븐틴의 케미 모음ZIP

  • DESIGN

    가까이, 더 가까이

    이선균과 안재홍이 이렇게 가까운 사이가 될 줄은 몰랐다. 서로 바라보는 눈빛에서 사랑과 웃음이 넘쳐흐른다. 이게 다 영화 <임금님의 사건수첩> 때문이다.

  • TECH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4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