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장사리에서 왔어요 미리보기

장사리 4인방 화보 공개. 이재욱, 김성철, 이호정, 장지건 영건 화보

UpdatedOn September 23, 2019

3 / 10
코트는 눌, 후디는 트렁크 프로젝트 제품.

코트는 눌, 후디는 트렁크 프로젝트 제품.

  • 코트는 눌, 후디는 트렁크 프로젝트 제품.코트는 눌, 후디는 트렁크 프로젝트 제품.
  • 셔츠·팬츠·슈즈는 모두 에르메네질도 제냐 XXX 제품.셔츠·팬츠·슈즈는 모두 에르메네질도 제냐 XXX 제품.
  • 스웨터와 스커트는 모두 프라다, 부츠는 보테가 베네타 제품.스웨터와 스커트는 모두 프라다, 부츠는 보테가 베네타 제품.
  • 올리브색 재킷·팬츠·슈즈는 모두 프라다 제품.올리브색 재킷·팬츠·슈즈는 모두 프라다 제품.

영화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에 출연한 젊은 배우 이재욱, 김성철, 이호정, 장지건의 화보가 공개됐다. 영화에서 학도병을 연기하며 치열한 군인의 모습을 보여준 배우들은 이번 화보에서 젊고 감각있는 모습을 보이며 각자의 개성을 드러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영화 촬영장 비하인드 스토리와 연기에 대한 열의 등을 전했다. 네 배우의 화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10월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이경진
PHOTOGRAPHY 레스
STYLIST 배보영
HAIR 윤성호
MAKE-UP 황희정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후이와의 겨울 밤
  • 2
    게임하는 작가들: SF 작가 김보영
  • 3
    스무살의 NCT DREAM
  • 4
    틱톡 만드는 사람들
  • 5
    청년 고경표

RELATED STORIES

  • INTERVIEW

    그 남자네 집: 뮤지션 픽보이

    유독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었던 올 한 해. 라이프스타일이 각기 다른 남자들에게 집에서 시간을 보낸 방법과 연말에 대한 구상을 물었다. 그리고 저마다 애착 가는 물건에 대해서도.

  • INTERVIEW

    그 남자네 집: 챈스챈스 디자이너 김찬

    유독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었던 올 한 해. 라이프스타일이 각기 다른 남자들에게 집에서 시간을 보낸 방법과 연말에 대한 구상을 물었다. 그리고 저마다 애착 가는 물건에 대해서도.

  • INTERVIEW

    후이와의 겨울 밤

    롱 코트를 걸친 후이와 겨울밤을 걸었다. 펜타곤 리더이자 작곡가로서 치열하게 살아온 그는 이제 입대하며 1년 9개월간 자리를 비운다. 서른이 되어 돌아올 후이는 언젠가 ‘빛나리’라고 되뇌는 비관 속 낙관에 대해, 여태까지 달려오며 넘어지면 일어날 수 있었던 힘에 대해 하나씩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 INTERVIEW

    그 남자네 집: 포토그래퍼 이원재

    유독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었던 올 한 해. 라이프스타일이 각기 다른 남자들에게 집에서 시간을 보낸 방법과 연말에 대한 구상을 물었다. 그리고 저마다 애착 가는 물건에 대해서도.

  • INTERVIEW

    김소연의 3막

    <펜트하우스>에서 살벌한 연기를 펼치고 있는 김소연을 만났다. 드라마에 몰입해서인지 차렷하고 대기했지만, 스튜디오에 들어선 김소연은 다정함과 친절함으로 사람들의 자세를 허물어트렸다. <펜트하우스>의 천서진 역으로 연기 인생 3막을 시작한 그녀와의 수다를 옮긴다.

MORE FROM ARENA

  • FEATURE

    국뽕클럽 K-MOVIE

    한국인을 몰입하게 만드는 2020년 국뽕 콘텐츠들을 모았다. 이들과 클럽이라도 하나 결성해야 할 판이다.

  • CAR

    8기통 엔진의 미학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V8 터보 엔진을 탑재한 F8 트리뷰토를 타고 서킷을 달렸다.

  • FEATURE

    정찬성은 이겨야 한다

    한국 격투기 팬들에게는 오랜만의 빅 경기다. 10월 18일 정찬성과 오르테가의 경기가 확정됐다. 둘의 경기는 몇 번이나 불발에 그쳤고, 오르테가의 박재범 폭행 사건 등 이슈를 모은 바 있다. 미국을 대표하며 상승세인 오르테가와 UFC의 흥행 보장 카드인 정찬성의 매치는 세계적인 기대를 모은다. 우여곡절이 많았던 정찬성이 반드시 이겨야만 하는 이유를 짚는다.

  • FEATURE

    너만 인싸야?

    나도 인싸다. 왜 틱톡에 열광하는 것일까. 호기심 반 기대 반으로 틱톡 세계에 잠입했다.

  • FEATURE

    에릭&조안나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