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CAR MORE+

우아한 드림카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4MATIC+ 카브리올레는 AMG 감성으로 빚은 S클래스다.

UpdatedOn September 19, 2019

3 / 10
/upload/arena/article/201909/thumb/42830-385212-sample.jpg

 

 

 612 hp 
트윈스크롤 터보차저가 장착된 AMG 4.0리터 8기통 바이터보 엔진은 기존보다 27마력 높은 최고출력 612마력과 최대토크 91.8kg·m를 발휘한다.

 2 Door 
2 도어 모델만의 우아함이 담겼다. 긴 보닛과 짧은 오버행, 프런트 휠에서 시작되는 유려한 드로핑 라인, 리어 휠 위의 숄더 라인은 스포티함을 완성한다.

 66 OLED 
테일램프는 OLED를 사용했다. 테일램프 1개에는 33개의 OLED가 들어 있다. 총 66개의 초박막 OLED는 야간 주행 시 주변 조도에 따라 다양한 밝기로 점등한다.

 4 MATIC+ 
사륜구동 기술인 4MATIC+가 적용됐다. 모든 도로와 노면 조건에 따라 동력을 달리 배분하는 가변형 동력 시스템이다. 지능형 제어 시스템이 차량 시스템 구조에 통합되어 후륜과 전륜 구동의 전환이 매끄럽다.

 31.2 cm 
와이드 스크린 콕핏의 길이는 31.2cm다. 고해상도 와이드 디스플레이에는 다양한 정보가 원형의 다이얼 형태로 표시된다. AMG 메뉴도 확대돼 엔진 출력 및 토크, 부스트 압력 등 차량 상태가 표시된다.

 4 Drive  
4개의 드라이브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AMG 다이내믹 셀렉트와 AMG 스포츠 배기 시스템은 주행 상황에 따라 배기음이 다르다.

 3.5 sec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단 3.5초 만에 도달한다. 최고속도는 250km/h.

 64 Ambient Light 
앰비언트 라이트 시스템은 총 64종의 색상을 지원한다. 여기에 첨단 반자율 주행 보조 시스템과 안전 시스템이 결합된 인텔리전트 드라이브 시스템, 프리-세이프Ⓡ 플러스가 기본으로 탑재된다.

 3 Spoke 
운전대는 패들 시프트가 있는 3-스포크 퍼포먼스 스티어링 휠이다. 그립 부분은 천공된 가죽으로 감싸고, 금속으로 제작한 AMG 로고로 장식했다.

 20 sec 
계절에 상관없이 쾌적한 오픈 톱 주행이 가능한 소프트톱은 60km/h 이하로 주행 중에도 20초 만에 여닫을 수 있다. 차량 밖에서도 조작 가능하다.

 9G Transmission 
AMG 스피드 시프트 MCT 9단 변속기를 장착했다. AMG에 특화된 주행성과 모터스포츠 수준의 빠른 변속 기능을 갖춰 페달에 기민하게 반응한다.

 243,800,000 won 
부가세가 포함된 가격이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2019년 09월호

MOST POPULAR

  • 1
    우울할 땐 푸딩을 먹어요
  • 2
    Line Up
  • 3
    몽클레르의 엑스트라오디너리 필름
  • 4
    서현, “안전한 선택만 하고 싶진 않아”
  • 5
    새롭게 공개된 F/W 캠페인

RELATED STORIES

  • CAR

    시승 논객 #폭스바겐 티구안

    폭스바겐 티구안 올스페이스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CAR

    9년 만의 귀환 #랜드로버 올 뉴 레인지로버

    5세대 올 뉴 레인지로버는 모던 럭셔리의 진수다.

  • CAR

    페라리의 넥스트 레벨

    페라리 최초의 4도어 4인승 차량, 푸로산게가 모습을 드러냈다.

  • CAR

    겉과 속 모두 업그레이드 된 스포츠카들

    더 우아하고 더 강하게. 겉과 속 모두 업그레이드된 남다른 스포츠카.

  • CAR

    당신의 마지막 내연기관차는 무엇일까

    2025년에는 친환경차가 더 많아질 거다. 전기차 보급률이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다. 지금 내연기관차를 구입한 오너들은 아마도 다음에는 전기차를 구입하게 될 것이다. 그러니 내연기관차를 구입할 수 있는 시기는 지금이 마지막일 것이다. 마지막으로 갖고 싶은 자동차를 고백한다.

MORE FROM ARENA

  • REPORTS

    Editor's View

    삶의 지식에 주목해야 한다. 매달 세상은 소식의 아우성이다. 모두 수용하려면 과부하가 걸린다. 선별의 묘가 필요하다. 각 분야에서 전문성을 지닌 에디터들이 콕 집어 선별한 이슈들과 그들의 생각을 담았다. 당신이 알아야 할 지금 이 순간의 시선. <아레나> 에디터 네 명이 당신의 머릿속을 꽉꽉 채워줄 거다. 기대해도 좋다.

  • FILM

    4가지 발견

  • FASHION

    지속 가능한 외침

    럭셔리 하우스 브랜드들이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는 환경을 위한 적극적인 행보는 전 사회적으로 긍정적인 본보기가 되고 있음이 분명하다. 이런 활동들은 차고 넘쳐도 결코 과하지 않다. 모두의 미래를 위해, 언제고 가장 응원해야 할 최신의 발표문.

  • CAR

    시승 논객

    쉐보레 트래버스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FASHION

    GENTLEMANS COAT

    대세 배우 이상이와 구자성이 선보인 이번 시즌 가장 멋진 코트 컬렉션 12.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