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IN THE DAYLIGHT

이번 시즌 눈여겨봐야 할 네 가지 가방을 들고 볕 좋은 야외로 나섰다.

UpdatedOn September 13, 2019

 TOTE 

3 / 10
로고 장식이 있는 검은색 가죽 토트백 2백19만원 지방시, 브랜드의 시그너처인 삼색 줄무늬로 포인트를 준 검은색 캔버스 토트백 2백60만원 톰 브라운, 번개와 하트 패치의 테크니컬 패브릭 토트백 3백27만원 프라다 제품.

로고 장식이 있는 검은색 가죽 토트백 2백19만원 지방시, 브랜드의 시그너처인 삼색 줄무늬로 포인트를 준 검은색 캔버스 토트백 2백60만원 톰 브라운, 번개와 하트 패치의 테크니컬 패브릭 토트백 3백27만원 프라다 제품.

  • 로고 장식이 있는 검은색 가죽 토트백 2백19만원 지방시, 브랜드의 시그너처인 삼색 줄무늬로 포인트를 준 검은색 캔버스 토트백 2백60만원 톰 브라운, 번개와 하트 패치의 테크니컬 패브릭 토트백 3백27만원 프라다 제품. 로고 장식이 있는 검은색 가죽 토트백 2백19만원 지방시, 브랜드의 시그너처인 삼색 줄무늬로 포인트를 준 검은색 캔버스 토트백 2백60만원 톰 브라운, 번개와 하트 패치의 테크니컬 패브릭 토트백 3백27만원 프라다 제품.
  • 광택이 돋보이는 코팅 코튼 토트백 1백1만원 구찌, 스트랩을 연결할 수 있는 피카부 엑스라이트 가격미정 펜디, 로고 패턴 패브릭으로 만든 디올 오블리크 카바 토트백 2백90만원 디올 맨, 금속 로고와 리본 장식을 더한 검은색 가죽 토트백 2백96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광택이 돋보이는 코팅 코튼 토트백 1백1만원 구찌, 스트랩을 연결할 수 있는 피카부 엑스라이트 가격미정 펜디, 로고 패턴 패브릭으로 만든 디올 오블리크 카바 토트백 2백90만원 디올 맨, 금속 로고와 리본 장식을 더한 검은색 가죽 토트백 2백96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

 BACKPACK 

3 / 10
가죽과 나일론을 조합한 프랙션 나일론 백팩 4백35만원 벨루티, 카무플라주 캔버스로 남성미를 강조한 시티 백팩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프랑켄슈타인 패치로 장식한 검은색 백팩 가격미정 프라다 제품.

가죽과 나일론을 조합한 프랙션 나일론 백팩 4백35만원 벨루티, 카무플라주 캔버스로 남성미를 강조한 시티 백팩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프랑켄슈타인 패치로 장식한 검은색 백팩 가격미정 프라다 제품.

  • 가죽과 나일론을 조합한 프랙션 나일론 백팩 4백35만원 벨루티, 카무플라주 캔버스로 남성미를 강조한 시티 백팩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프랑켄슈타인 패치로 장식한 검은색 백팩 가격미정 프라다 제품. 가죽과 나일론을 조합한 프랙션 나일론 백팩 4백35만원 벨루티, 카무플라주 캔버스로 남성미를 강조한 시티 백팩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프랑켄슈타인 패치로 장식한 검은색 백팩 가격미정 프라다 제품.
  • 언더커버와 협업한 검은색 나일론 백팩 2백1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 언더커버, 브랜드 로고를 강렬하게 뒤덮은 어반 백팩 1백61만원 지방시, 에피 패치워크 크리스토퍼 백팩 가격 미정 루이 비통, 금색 GG 로고를 더한 남색 벨벳 GG 백팩 2백47만원 구찌 제품. 
언더커버와 협업한 검은색 나일론 백팩 2백1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 언더커버, 브랜드 로고를 강렬하게 뒤덮은 어반 백팩 1백61만원 지방시, 에피 패치워크 크리스토퍼 백팩 가격 미정 루이 비통, 금색 GG 로고를 더한 남색 벨벳 GG 백팩 2백47만원 구찌 제품.

 WEEKEND BAG 

3 / 10
파티나 가죽이 고급스러운 주르오프 트래블 백 4백35만원 벨루티, 에피 패치워크 키폴 50 가격미정 루이 비통, 광택이 도드라지는 눅스 나일론 더플백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칼레로, 매끈한 소가죽으로 만든 보스턴백 3백27만원 프라다 제품.

파티나 가죽이 고급스러운 주르오프 트래블 백 4백35만원 벨루티, 에피 패치워크 키폴 50 가격미정 루이 비통, 광택이 도드라지는 눅스 나일론 더플백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칼레로, 매끈한 소가죽으로 만든 보스턴백 3백27만원 프라다 제품.

  • 파티나 가죽이 고급스러운 주르오프 트래블 백 4백35만원 벨루티, 에피 패치워크 키폴 50 가격미정 루이 비통, 광택이 도드라지는 눅스 나일론 더플백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칼레로, 매끈한 소가죽으로 만든 보스턴백 3백27만원 프라다 제품.파티나 가죽이 고급스러운 주르오프 트래블 백 4백35만원 벨루티, 에피 패치워크 키폴 50 가격미정 루이 비통, 광택이 도드라지는 눅스 나일론 더플백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칼레로, 매끈한 소가죽으로 만든 보스턴백 3백27만원 프라다 제품.
  • 간치니 로고를 현대적으로 해석한 위크엔드백 가격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큼지막한 사이즈의 버클리 위크엔드백 4백80만원 톰 포드, 속이 훤히 비치는 소재로 만든 블랙 모노그램 시스루 키폴 50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간치니 로고를 현대적으로 해석한 위크엔드백 가격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큼지막한 사이즈의 버클리 위크엔드백 4백80만원 톰 포드, 속이 훤히 비치는 소재로 만든 블랙 모노그램 시스루 키폴 50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BODY BAG 

3 / 10
검은색 디올 오블리크 새들백 3백40만원 디올 맨, 노란색 로고가 눈길을 끄는 에피 이니셜 패니팩 가격미정 루이 비통, 갈색 가죽과 캔버스를 조합한 패니팩 1백12만원 토즈, 네임 태그를 붙인 캔버스 보디백 1백45만원 톰 브라운 제품.

검은색 디올 오블리크 새들백 3백40만원 디올 맨, 노란색 로고가 눈길을 끄는 에피 이니셜 패니팩 가격미정 루이 비통, 갈색 가죽과 캔버스를 조합한 패니팩 1백12만원 토즈, 네임 태그를 붙인 캔버스 보디백 1백45만원 톰 브라운 제품.

  • 검은색 디올 오블리크 새들백 3백40만원 디올 맨, 노란색 로고가 눈길을 끄는 에피 이니셜 패니팩 가격미정 루이 비통, 갈색 가죽과 캔버스를 조합한 패니팩 1백12만원 토즈, 네임 태그를 붙인 캔버스 보디백 1백45만원 톰 브라운 제품.검은색 디올 오블리크 새들백 3백40만원 디올 맨, 노란색 로고가 눈길을 끄는 에피 이니셜 패니팩 가격미정 루이 비통, 갈색 가죽과 캔버스를 조합한 패니팩 1백12만원 토즈, 네임 태그를 붙인 캔버스 보디백 1백45만원 톰 브라운 제품.
  • 멀티컬러 페트롤 이펙트 벨트백 2백19만원 지방시, 언더커버와 함께 만든 보디백 1백48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 언더커버, 검은색 그레인 레더 패니팩 1백9만원 살바토레 페라가모, 수납공간이 넉넉한 테크니컬 패브릭 보디백 가격미정 프라다 제품.멀티컬러 페트롤 이펙트 벨트백 2백19만원 지방시, 언더커버와 함께 만든 보디백 1백48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 언더커버, 검은색 그레인 레더 패니팩 1백9만원 살바토레 페라가모, 수납공간이 넉넉한 테크니컬 패브릭 보디백 가격미정 프라다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윤웅희
PHOTOGRAPHY 최승혁
ASSISTANT 윤승현, 박영기

2019년 09월호

MOST POPULAR

  • 1
    우리는 ‘금호동’으로 간다
  • 2
    靑春 청춘
  • 3
    지금, 서울에 필요한 것
  • 4
    클래식은 영원히
  • 5
    이진욱의 장르

RELATED STORIES

  • FASHION

    YOUNG BLOOD

    무상한 하늘 아래 뛰노는 젊은이들의 양지.

  • FASHION

    아웃도어 쇼핑 리스트: 마운틴 바이크

    생동하는 봄날, 본격 아웃도어 활동에 유용한 것들만 담은 쇼핑 가이드.

  • FASHION

    아웃도어 쇼핑 리스트: 하이킹

    생동하는 봄날, 본격 아웃도어 활동에 유용한 것들만 담은 쇼핑 가이드.

  • FASHION

    아웃도어 쇼핑 리스트: 낚시

    생동하는 봄날, 본격 아웃도어 활동에 유용한 것들만 담은 쇼핑 가이드.

  • FASHION

    UNCOMMON SUIT

    적막하고 낯선 땅, 생경하게 입은 수트.

MORE FROM ARENA

  • FEATURE

    'SNOW CAMPERS' 로버트 톰슨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VIDEO

    배우 황인엽이 '여신강림' 한서준에게 남긴 한 마디는?!

  • WATCH

    론진 스피릿 컬렉션

    개척자의 정신은 살아있다.

  • FILM

    세븐틴 디에잇이 그린 그림의 제목을 지어보자!

  • SPACE

    골목 점심

    내 점심을 책임질 골목길 네 곳.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