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CATCHY

도쿄 밤거리에서도 존재감을 잃지 않는 루이 비통의 2019 F/W 백 컬렉션.

UpdatedOn August 22, 2019

/upload/arena/article/201908/thumb/42586-381465-sample.jpg

레인보 프린트를 X자 형태로 교차시킨 타이가 레인보우 키폴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8/thumb/42586-381466-sample.jpg

무지갯빛 프린트 라이닝이 눈길을 끄는 타이가 레인보우 A4 파우치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8/thumb/42586-381467-sample.jpg

검은색 체인과 가죽 스트랩을 더한 모노그램 시스루 소프트 트렁크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8/thumb/42586-381468-sample.jpg

시스루 소재 위에 모노그램을 정교하게 수놓은 모노그램 시스루 키폴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8/thumb/42586-381469-sample.jpg

각진 여행용 트렁크를 연상시키는 모노그램 레거시 소프트 트렁크 백팩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8/thumb/42586-381470-sample.jpg

가죽 스트랩으로 휴대성을 높인 모노그램 레거시 소프트 트렁크 메신저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STYLING 윤웅희
PHOTOGRAPHY 레스

2019년 08월호

MOST POPULAR

  • 1
    낭만적 휴식
  • 2
    게임하는 작가들: 스트레이 키즈 방찬
  • 3
    건강한 두피를 위하여
  • 4
    '어제의 이연희는 잊어' 이연희 미리보기
  • 5
    뿌리는 순간

RELATED STORIES

  • FASHION

    공간전략디자이너 종킴 X 2021 S/S 유니클로 U

    우아한 곡선과 섬세한 디테일을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종킴과 유니클로 U의 만남.

  • FASHION

    2021 F/W Collection

    밀란 패션 위크를 시작으로 한 20201 F/W 시즌 남성 컬렉션의 막이 올랐다. 앞선 4일간의 일정 중 주목해야 할, 현 시대를 반영한 빅 쇼 3.

  • FASHION

    뿌리는 순간

    방 안 곳곳이 정화되는, 깨끗하고 맑고 상쾌한 룸 스프레이.

  • FASHION

    골프화의 아웃솔

    뭐니 뭐니 해도 골프화의 핵심은 아웃솔이다. 6개의 골프화에서 발견한 아웃솔의 다양한 면면.

  • FASHION

    패션 뉴웨이브 5

    이미 해외에서 주목받고 있는, 지금 당장 눈여겨봐야 할 젊고 창창한 디자이너 브랜드 5.

MORE FROM ARENA

  • FEATURE

    디스토피아에서 아이 낳기

    급여가 농담처럼 들리는 시대. 부동산 막차와 주식시장, 코인에 올라타지 못한 사람들에게 현세는 연옥이다. 코로나19 상황이 개선되는 데 몇 해가 걸릴지 예측하기 어렵다고 한다. 박탈감만 주어진 시대에 아버지가 된다.

  • FASHION

    디올의 B27 스니커즈

    스케이트보드 감성과 하우스의 아카이브가 유기적으로 결합된 B27 스니커즈.

  • FEATURE

    사진은 영원하고

    칸디다 회퍼는 공간을 찍는다. 주로 아무도 없는 공공장소를 찍는다. 인간이 만들어낸, 그러나 인간이 없는 장소. 인위적인 조명도 과장된 구도도 없는 그의 사진은 고요하고 평등하다. 관람객의 시선은 천천히 머물며 그 속에 부재하는 인간을, 공간에 새겨진 잠재의식 같은 역사를 읽는다. 회퍼는 사진을 “보는 이의 시선에 시간을 부여하는 정지된 매체”이자 “더 많은 것을 들여다보게 하기 위해 시선을 늦추는 예술”이라고 말한다. 빛이 부족한 공간에서 오래도록 셔터를 누를 때, 그가 찍는 것은 공간이 아닌 시간일지도 모르겠다. 국제갤러리 부산에서 개인전을 진행 중인 칸디다 회퍼에게 공간과 시간, 부재와 현존, 그리고 사진이라는 예술이 무엇인가에 대해 편지를 보냈고, 그에 대한 회신은 다음과 같다.

  • FASHION

    패션 브랜드의 책

    브랜드의 역사성을 기리며 탄생한 패션 북.

  • FASHION

    봄을 기다리는 마음

    아직 본격적인 겨울이 오지 않았건만 벌써부터 구찌와 루이 비통은 봄을 맞을 준비가 한창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