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바다에 산다는 건

한여름의 그곳에서, 파도에 취해 사는 남자들을 마주했다.

UpdatedOn July 16, 2019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55-sample.jpg

후드 티셔츠 46만원 준지 제품.

 알렉스 

“파도를 타며 조용하고 즐겁게 살겠다는 마음으로 죽도 해변에 블루코스트라는 서핑 숍을 연 지 올해로 11년째입니다. 그때나 지금이나 파도가 오는 날은 어김없이 서프보드를 챙겨 바다로 나갑니다. 바다가 주는 행복과 고마움은 경이로울 정도예요.”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56-sample.jpg

레터링 로고 티셔츠 가격미정 루이 비통, 웨트수트·목걸이 모두 본인 소장품.

 구종근 

“서울에서 모델 활동을 하는데, 힐링이 필요하면 한 달에 두 번 이상은 양양에 와요.
서핑을 하면 몸과 마음이 확 트이는 기분이 들며 쌓였던 스트레스가 한 번에 해소됩니다.”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57-sample.jpg

올리브색 후드 재킷 가격미정 로에베 폴라 이비자 컬렉션, 반다나·흰색 티셔츠는 본인 소장품.

 김범준 

“27세에 처음으로 서핑을 접하고, 그 매력에 푹 빠져 서울의 집과 직장을 모두 정리하고 양양에 내려와 매일매일 서핑을 하며 살고 있어요.
낮에는 싱글핀 서프워크라는 서프 숍을 운영하고, 오후엔 어촌 마을 포차라는 술집을 운영합니다. 바다는 현재 제가 살고 있고, 앞으로도 살아갈 터전, 그리고 다시 서울로 돌아가야 할 이유를 전혀 느끼지 않게 해주는 소중한 존재입니다.”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58-sample.jpg

화려한 프린트의 스웨트 셔츠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이너로 입은 티셔츠·반바지 모두 본인 소장품.

 유동천 

“죽도 해변 근처 핀스서프에서 서핑을 하고 강습도 합니다. 여름까지는 거의 양양에 머물지만, 겨울에는 서핑 스폿이 있는 해외에서 지내며 항상 바다와 함께합니다. 저에게 바다는 학교 마치면 매일같이 놀러 가던 놀이터나 다름없어요. 파도를 타며 놀기도 하고, 좋은 사람들과 함께할 수 있는 곳이에요.”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59-sample.jpg

트러커 재킷 가격미정 디올 맨, 티셔츠·쇼츠·버킷 해트 모두 본인 소장품.

 이원택 

“바다엔 거의 하루도 빠짐없이 나와요. 바다에 사는 프리랜서는 바다에서 일거리, 먹을거리, 놀거리까지 공짜로 얻습니다. 그냥 보고만 있어도 좋고 그저 고마울 따름이에요.”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60-sample.jpg

바나나 프린트 하와이안 셔츠 18만원대 폴로 랄프 로렌, 팬츠·서프 캡 모두 본인 소장품.

 김성호 

“서핑숍 서프스 업을 운영합니다. 주 5일은 바다로 출근하는 거죠. 바다는 좋은 친구들과 파도 타고, 캠핑도 하고, 주변에 텃밭도 가꾸고, 우리 강아지랑 놀수 있는 가장 멋진 놀이터.”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61-sample.jpg

의상 모두 본인 소장품.

 김도형 

“인테리어 목수 일을 하고, 바를 운영합니다. 제 일과 좋아하는 서핑 모두 할 수 있는 곳이 바다예요. 바다에서의 생활을 즐기면서 살고 있지만, 바다는 막연하게 가깝고도 멀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62-sample.jpg

형광 연두색 캡 가격미정 팔라스 스케이트보드, 티셔츠·웨트수트 모두 본인 소장품.

 박재면 

“바다가 좋아서, 매 시즌 서핑 강습도 하고, 자영업도 합니다. 바다는 제 인생에서 만날 수 있는 제일 좋은 친구라고 생각합니다.”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63-sample.jpg

남색 오버사이즈 피케 티셔츠·GG 로고 쇼츠 모두 가격미정 구찌 제품.

 이지훈 

“이태원에 있는 클럽 랑방의 매니저이자 배우로서 일을 해야 하는 주말 외엔 바다에 살고 있습니다. 언젠가 ‘바다에서 죽는 건 두렵지 않다’라고 느낀 후부터 바다는 태초와 같은 존재. 파도가 거세져 그 안에 휘말릴 땐 무섭기도 하지만, 금세 평온해집니다. 세상에 찌든 몸과 마음을 정화해주는 느낌.”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64-sample.jpg

반소매 티셔츠 26만원 준지, 선글라스· 시계 모두 본인 소장품.

 정이도 

“인구 해수욕장 근처에서 차도르라는 작은 고깃집을 운영합니다. 바다는 꼭 여름이 아니더라도 도시의 삶과는 비교할 수 없는 자유로운 매력이 있어요. 단순히 삶의 터전이 아니라 저의 감성을 완벽하게 채워주는 삶의 일부입니다.”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87-sample.jpg

티셔츠 가격미정 팔라스 스케이트보드, 쇼츠 29만원 준지, 목걸이 본인 소장품.

 오경택 

“매일같이 서핑을 하고 싶어서 바다 앞에 서프사이드라는 서핑 숍을 차렸습니다. 이제 바다를 집이라고 부를 수 있게 됐죠.”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65-sample.jpg

형광 연두색 후디 톱 9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웨트 쇼츠 본인 소장품.

 신광현 

“​양양에 내려온 지 4년째. 동산 해변에 서핑 숍서프라벨을 오픈한 프로 서퍼이자 댄서이기도 합니다. 아직까지는 매일 보는 바다가 항상 새로워요.”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347-376366-sample.jpg

의상 모두 본인 소장품.

 최진수 

“고성의 천진 해변 앞에 서핑 관련 용품과 의류가 있는 서프엣모스피어(Surf. atmosphere)의 쇼룸 겸 작업실과 카페, 인테리어 디자인 스튜디오가 모인 공간 글라스하우스를 연 지 3년쯤 됐어요. 평소에는 매장으로 출근하지만, 서핑하기 좋은 파도가 들면 만사 제치고 곧장 바다로 가 서퍼로서의 본분을 다합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이상
PHOTOGRAPH 김선익, 이우정
ASSISTANT 박영기

2019년 07월호

MOST POPULAR

  • 1
    새롭게 공개된 F/W 캠페인
  • 2
    Line Up
  • 3
    10월의 테크 신제품
  • 4
    황민현, “<환혼> 대본 읽고 단숨에 매료돼”
  • 5
    2022 F/W 트렌드와 키워드 11

RELATED STORIES

  • LIFE

    이달의 책 3

    무작정 집어 든 빳빳한 신간 세 권.

  • LIFE

    아트와 미식의 힘

    이달, 눈과 혀로 감각한 것들이다.

  • LIFE

    2022년 10월 아레나 이슈

  • LIFE

    루이스 폴센, 그리고 오직 디자인만을 위한 3일

    매년 초여름, 코펜하겐 곳곳을 디자인의 물결로 물들이는 축제, 3 days of Design에 다녀왔다. 세계 최초의 조명 브랜드이자, 여전히 가장 힙하고 컨템퍼러리한 브랜드인 루이스 폴센과 함께.

  • LIFE

    청아한 프리미엄 소주 4

    뒤끝 없이 청아한 프리미엄 소주.

MORE FROM ARENA

  • INTERVIEW

    문보영

    밀레니얼이라 불리는 세대, 과잉 설비로 비유되는 세대, 1990년대에 태어났을 뿐인 사람들, 소셜 미디어가 탄생할 때 성인이 된 그들. 20대 시인들을 만났다.

  • INTERVIEW

    '진심을 담아' 태민 미리보기

    태민의 새로운 화보가 공개됐다.

  • ARTICLE

    Before Sunset

  • FASHION

    BODY ARMOR

    대담하고 관능적인 옷들을 갑옷처럼 갖춰 입었다.

  • MEN's LIFE

    36 Backpack

    일단 둘러메면 두 손이 편해진다. 넓고 알뜰한 수납공간은 소지품을 안전하게 지켜주며 디자인은 무궁무진하다. 어떤 가방보다 실용적이며 활용도 높은 12가지 브랜드의 백팩을 한곳에 모았다. 소재, 크기, 필요에 따라 세심히 따져 구비하면 여행 시는 물론 일상생활의 질까지 높여줄 것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