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BEACH SEASON

맹렬하게 뜨거운 여름을 기다려온 이번 시즌의 비치 타월 7.

UpdatedOn July 09, 2019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274-374980-sample.jpg

수면에 반사된 재규어의 모습을 프린트한 비치 타월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274-375733-sample.jpg

한적한 바다 마을 풍경을 물감으로 그린 듯한 비치 타월 46만원대 오프화이트 by 미스터포터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274-374982-sample.jpg

서프보드를 든 폴로 베어를 그린 비치 타월 8만9천원 폴로 랄프 로렌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274-375734-sample.jpg

타이-다이 염색으로 물들인 비치 타월 3만8천원 맨케이브 프로젝트 by 맨케이브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274-374984-sample.jpg

핫 핑크와 라임색 조합으로 한눈에 시선을 끄는 모노그램 비치 타월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274-374978-sample.jpg

감색 바탕에 노란색 빅 포니 로고가 선명한 비치 타월 9만9천원 폴로 랄프 로렌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7/thumb/42274-374979-sample.jpg

줄무늬와 브랜드 로고로 간명하게 디자인한 비치 타월 20만5천원 스톤아일랜드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정지안
ASSISTANT 박영기

2019년 07월호

MOST POPULAR

  • 1
    4인의 사진가
  • 2
    김소연 ‘3막 시작’ 미리보기
  • 3
    중무장 아우터들: Overcoat
  • 4
    7인 7색 아이템
  • 5
    틱톡 만드는 사람들

RELATED STORIES

  • FASHION

    에이전트 H의 향수

    에이전트 H의 모험심에는 제동을 걸 수 없다. <미션파서블-영광의 레이서>를 통해 더 강인하고 역동적인 모습을 보여준 에이전트 H가 그의 취향을 온전히 담은 향수, <아레나 옴므 플러스>와 아프리모의 협업으로 탄생한 ‘트리플에이’를 들었다.

  • FASHION

    디올의 B27 스니커즈

    스케이트보드 감성과 하우스의 아카이브가 유기적으로 결합된 B27 스니커즈.

  • FASHION

    봄을 기다리는 마음

    아직 본격적인 겨울이 오지 않았건만 벌써부터 구찌와 루이 비통은 봄을 맞을 준비가 한창이다.

  • FASHION

    내 눈을 위하여

    극심한 환절기, 건조한 눈가에 영양을 공급하고 노화 방지를 돕는 제품들.

  • FASHION

    각양각색 브러시

    저마다 쓰임새가 다른 각양각색 브러시들을 올바르게 사용하는 방법.

MORE FROM ARENA

  • FEATURE

    틱톡으로 본 2020년

    2020년 틱톡이 가장 뜨거웠던 순간을 짚는다. 월별로 보는 틱톡 하이라이트다.

  • FEATURE

    주름살

    자고 일어나면 값이 오르는 서울 아파트. 갖고 싶지만 가질 수 없는, 전세라도 괜찮지만 그마저도 사라진 지금. 서울 아파트는 계층 상승을 위한 동아줄 같은 걸까. 아파트를 갖지 못한다면 우리는 밀려나고 추락하게 될까. 그런 것 말고. 고향이고 삶의 터전인데, 평생의 기억이 담긴 곳을 떠나야만 성공하는 걸까. 나에게 서울 아파트란 무엇인가. 서울 아파트에 적을 둔 다섯 사람이 답했다.

  • FEATURE

    그레타와 마이클의 요트 라이프

    목적지가 어딘지는 중요하지 않다. 목적은 여행 그 자체다. 바람에 의지해 세계를 항해하는 사람들이 있다. 바람이 요트를 어디로 이끌지, 무엇을 발견하게 될진 아무도 모르지만 그런 것도 중요치 않다. 눈부신 밤하늘의 별들을 만나고, 망망대해에서 서로만의 존재를 느끼고, 투명한 바다에 뛰어들거나, 돌고래와 유영하며 살아가는 삶. 요트를 집 삼아 세계를 여행하는 사람들이 자유에 대해 말한다.

  • FASHION

    취향 표출 팔찌

    취향을 온전히 드러내는 포스텐 브레이슬릿.

  • WATCH

    갤러리에서 만난 시계

    천천히 둘러보세요. 사진 촬영도 가능합니다.

FAMILY SITE
닫기 오늘 하루 다시 보지 않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