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SILVER IS YOUNG

가장 뜨겁고 찬란한 빛, 실버.

UpdatedOn June 24, 2019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10-sample.jpg

못을 모티브로 디자인한 화이트 골드 브레이슬릿 8백70만원대 까르띠에, 분리 가능한 볼과 로크 장식의 스털링 실버 네크리스 가격미정 티파니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11-sample.jpg

헤어밴드처럼 감은 스털링 실버 체인 네크리스 9백19만원 존 하디, 스털링 실버 소재의 스프링 모양 장식 네크리스 7만8천원 쿠시코크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12-sample.jpg

은색 스터드 장식 셔츠·은색 데님 팬츠 모두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오른손의 스털링 실버 체인 브레이슬릿 1백25만원·볼드한 스털링 소재 링 89만원·왼손의 스털링 소재 링 39만원·스털링 체인 브레이슬릿 1백25만원 모두 존 하디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13-sample.jpg

흰색 셔츠·흰색 팬츠 모두 가격미정 루이 비통, 1백9개의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작은 볼 장식으로 길이를 조절해 길게 늘어뜨린 18K 화이트 골드 네크리스 가격미정 피아제, 오른손의 검은색 팔콘 아이 장식 화이트 골드 링·화이트 골드 멀티 체인 케이블 브레이슬릿·왼손의 화이트 골드 버클 장식 화이트 골드 링크 케이블 브레이슬릿·화이트 골드 포스텐 링 모두 가격미정 프레드, 왼손의 육각형 조각으로 연결된 화이트 골드 링 2백만원 쇼메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14-sample.jpg

로고 레터링 모양의 네크리스·요가 프린트 셔츠 모두 가격미정 발렌시아가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15-sample.jpg

흰색 그레인 가죽 베스트 가격미정 루이 비통, 체인이 점점 볼드해지는 스털링 실버 네크리스 가격미정 티파니, 미니멀한 디자인의 화이트 골드 브레이슬릿 8백만원대·3.5mm 플래티넘 링 2백만원대 모두 쇼메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16-sample.jpg

트위드 재킷 4백40만원 구찌, 볼드한 스털링 실버 브레이슬릿 2백55만원 존 하디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17-sample.jpg

세 개의 링을 연결한 링 9만원 캘빈클라인 워치 앤 주얼리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18-sample.jpg

빛바랜 무늬의 재킷 가격미정 에르메스, 오른손의 세 손가락에 함께 끼는 용 모양 링·얄쌍한 용 모양 링·왼손의 볼드한 메두사 머리 모양 장식 링 모두 가격미정 지방시, 오른손의 알파벳 T 모티브를 반복한 18K 화이트 골드 링·왼손의 볼드한 T 모양의 18K 화이트 골드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미정 티파니, 다미에 무늬 링 가격미정 루이 비통, 왼손의 육각형 조각으로 연결된 화이트 골드 링 2백만원 쇼메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19-sample.jpg

트위드 재킷 4백40만원·스털링 실버 소재 귀걸이 가격미정 모두 구찌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08-sample.jpg

가느다란 줄무늬 셔츠·옅은 회색 팬츠 모두 가격미정 지방시, 볼 장식의 롱 네크리스 가격미정 티파니, 오른손의 18K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 장식 링 가격미정 피아제, 왼손의 화이트 골드 링 2백만원대 쇼메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6/thumb/42163-372109-sample.jpg

목에 길게 늘어뜨린 체인 장식·가죽 팬츠 모두 가격미정 발렌시아가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STYLING 최태경
PHOTOGRAPHY 목정욱
MODEL 황준영
HAIR & MAKE-UP 이은혜
ASSISTANT 송지원

2019년 06월호

MOST POPULAR

  • 1
    김동욱, “지금까지 선택한 작품 중 후회되는 건 하나도 없다”
  • 2
    가구를 만난 디저트 카페 3
  • 3
    정수정, “현장에선 모두를 믿고 연기에만 집중해요”
  • 4
    유인수, “배우 일을 오래 하고 싶다”
  • 5
    지금, 세븐틴의 힘

RELATED STORIES

  • FASHION

    Sunny Season

    매일같이 눈부신 햇살을 누리기 위한 가볍고 산뜻한 선 케어.

  • FASHION

    Big and Big

    전례 없는 두 가지 협업을 보다 면밀히 살펴봤다.

  • FASHION

    SHORT-FORM

    9:16 프레임 속의 짧고 대담한 포트레이트.

  • FASHION

    The Calm Sea

    황금빛으로 물든 바다, 일렁이는 초록.

  • FASHION

    ART OF CRAFTSMANSHIP

    벨루티의 DNA를 느껴볼 수 있는 팝업 스토어.

MORE FROM ARENA

  • ARTICLE

    BEST SCENE

    2019 S/S 시즌 런던, 밀라노, 파리 컬렉션에서 최고의 장면을 떠올렸다.

  • AGENDA

    원하는 칵테일을 노련하게 주문하는 법

    수십 개의 술과 정체불명의 재료들이 가득한 바에서 원하는 술을 정조준하는 6가지 방법을 소개한다.

  • FEATURE

    이강인의 세 번째 집은?

    지금 이강인의 폼은 상승세다. 앞으로 대한민국 A팀의 10년을 이끌 플레이메이커로 평가되지만 소속팀 발렌시아 CF는 이강인이 몸담기엔 불안하다. 선발 기용 문제도 있지만 내부 정치에 휘말린 것도 이유다. 뛰어야만 하는 약관의 이강인은 답답할 따름이다. 라리가 유망주 이강인에게 적합한 팀은 어디일까? 이강인의 스타일과 궁합이 잘 맞는 팀을 몇 곳 추려본다. 강인아, 여기야 여기.

  • FASHION

    스톤아일랜드 마리나 SS’021

    더 높은 연구의 결정체로 탄생한 스톤아일랜드 마리나 컬렉션이 공개됐다.

  • FEATURE

    요나 지그리스트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