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EDITOR'S PICK

여름을 좀 더 스타일리시하게 보내기 위해 기억해야 할 세 가지 키워드.

UpdatedOn June 03, 2019

 Pick 1  TROPICAL PATTERN 

3 / 10
MSGM

MSGM

알로하셔츠 한 장 없이 여름을 나기는 섭섭하다. 이보다 더 ‘여름 같은’ 옷은 별로 없으니까. 자칫하면 뜨내기 관광객처럼 보이지만, 잘만 입으면 진짜 힙스터처럼 보이는 게 바로 트로피컬 패턴의 매력. 흔한 하와이안 프린트가 지겹다면 다른 선택지도 얼마든지 있다. 이번 시즌 MSGM은 해변 도시의 풍경을 다채로운 색깔로 선보였고, 토드 스나이더는 울창한 열대 밀림을 사진처럼 펼쳐놓았다. 발렌티노와 팜앤젤스는 아예 인타르시아 니트를 선보여 트로피컬 패턴이 프린트에만 국한되지 않는다는 걸 증명했다. 일단 입어보면 안다. 여름이 성큼 다가왔다는 것을.
EDITOR 윤웅희

 Pick 2  SLEEVELESS TOP 

3 / 10
CMMN SWDN

CMMN SWDN

푹푹 찌는 여름엔 최대한 가볍게 입고 싶다. 하지만 ‘동네 백수’처럼 후줄근해 보이는 것만큼은 피하고 싶고. 이럴 때 제일 좋은 방법은 긴바지와 슬리브리스 톱을 입는 것이다. 별것 아닌 듯 보여도 실제로 입어보면 꽤 멋지다. 물론 여기서 말하는 슬리브리스 톱은 앙상하게 가릴 곳만 가린 탱크톱이 아니다. 아크네 스튜디오, 미쏘니처럼 품이 낙낙한 니트 소재나 마틴 로즈, 알릭스 컬렉션의 소매만 댕강 잘라낸 듯한 머슬 티셔츠를 권한다. 여기에 액세서리로 포인트를 준다면 금상첨화. 여름 내내 반소매 티셔츠에 청바지만 입기엔 이 계절이 너무나도 길다.
EDITOR 이상

 Pick 3  BUCKET HAT 

3 / 10
JACQUEMUS

JACQUEMUS

  • JACQUEMUSJACQUEMUS
  • KENT & CURWENKENT & CURWEN
  • BAND OF OUTSIDERSBAND OF OUTSIDERS
  • FENDIFENDI
  • VALENTINOVALENTINO

버킷 해트만큼 여름에 어울리는 아이템이 또 있을까? 뜨거운 햇빛을 막고, 단출한 옷차림에 포인트까지 주니 그야말로 일석이조. 게다가 이번 시즌엔 선택의 폭도 넓다. 강렬한 로고 플레이로 무장한 펜디, 깃털을 달아 화려함을 강조한 발렌티노, 귀여운 패턴이 눈길을 끄는 밴드 오브 아웃사이더스와 바닷가에서 쓰고 싶은 새하얀 자크 뮈스…. 1990년대에 황금기를 구가한 캉골을 다시 런웨이로 불러들인 토드 스나이더도 있다. 다양한 스타일이 있으니 선택은 당신의 몫으로 남겨둔다. 올여름, 괜찮은 버킷 해트 하나만 써도 그 누구보다 ‘쿨’해 보일 거다.
GUEST EDITOR
김성지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윤웅희

2019년 06월호

MOST POPULAR

  • 1
    2021 에이어워즈: 이병헌
  • 2
    두 얼굴의 겨울 아우터
  • 3
    전소연이 하고 싶은 음악
  • 4
    다시, 앞으로
  • 5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RELATED STORIES

  • FASHION

    두 얼굴의 겨울 아우터

    겉과 속이 다른, 그래서 더 매력적인 겨울 아우터 4.

  • FASHION

    Editor's Pick

  • FASHION

    천재적 컬렉션

    하이스노바이어티의 설립자이자 CEO인 데이비드 피셔가 큐레이션하고 디자인한 몽클레르 하우스 오브 지니어스가 독점적이고 제한된 협업과 재창조된 제품을 선보인다.

  • FASHION

    CHASING RAINBOWS

    쓸쓸한 오후의 숲, 정처 없이 떠도는 보헤미안.

  • FASHION

    GEEK IN THE PINK

    선명했다가도 오묘해지는 색다른 핑크색을 입은 기분.

MORE FROM ARENA

  • ARTICLE

    Trend T.P.O

    2018 S/S 트렌드를 상황에 맞춰 살뜰히 활용하는 방법.

  • VIDEO

    프레드 x 차승원

  • AGENDA

    잔혹의 창조

    지금 당신이 <에이리언: 커버넌트>를 마주했다면, 장대한 역사를 이어온 이 시리즈를 다시 한번 되새겨볼 시점이다.

  • LIFE

    48 Padding Outers

    영하의 기온을 마주하기 전에 미리미리 월동 준비를 해야 할 때다. 패딩 하나 마련하고자 하는 <아레나> 독자들을 위해 발 빠르게 준비했다. 애슬레저 트렌드 전선에 이어지는 가뿐한 경량 다운 재킷부터 극한의 추위에도 바람 한 점 스밀 틈 없는 헤비 다운 패딩까지 12개 브랜드의 48개 패딩 아이템을 폭넓게 모았다. 지퍼 끝까지 잠가 올리면 이불 속보다 포근한 온기를 선사할 거다.

  • REPORTS

    필드 위 핫 아이템

    제이린드버그가 2017 액세서리 신제품을 라인업했다. 심플한 로고 플레이가 특징인 모던한 디자인의 제이린드버그 테크 컬렉션으로 세련된 인도어 스타일 완성해보자.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