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배정남의 美道 미도

제2의 전성기를 맞은 배정남의 ‘꽃길 행보’는 올해도 쭉 이어질 전망이다. 영화와 예능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는 배정남과 함께한 시간.

UpdatedOn April 29, 2019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842-365238-sample.jpg

재킷·셔츠·티셔츠 모두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프랑스 파리의 에펠탑에서 영감 받은 구조적인 디자인이 특징이며, 짙은 회색과 금색으로 멋을 낸 다이얼이 인상적인 ‘커맨더 크로노그래프 칼리버 60’ 손목시계 미도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842-365239-sample.jpg

흰색 셔츠 수트 서플라이, 글렌체크 수트·타이 모두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시드니 하버브리지의 아치형 구조에서 모티브를 얻은 유려한 곡선미가 특징으로 캐주얼은 물론, 수트와도 잘 어울리는 ‘멀티포트 크로노미터 실리콘’ 손목시계 미도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842-365240-sample.jpg

겨자색 니트 피케 셔츠 맨온더분, 시드니 하버브리지의 아치형 구조에서 영감 받은 ‘제네바 스트라이프’ 패턴을 다이얼에 새겼으며, 검은색 다이얼과 베이지색 패브릭 스트랩을 매치해 개성 넘치는 스타일링을 완성하는 ‘멀티포트 크로노미터 실리콘’ 손목시계 미도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842-365241-sample.jpg

흰색 니트 피케 셔츠 라르디니, 큼직한 43.5mm의 케이스 안에 위치한 영롱한 파란색의 다이얼이 시선을 사로잡으며, 헬륨 밸브가 장착되어 있어 최대 600m까지 방수가 가능한 ‘오션스타 다이버 600’ 손목시계 미도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842-365242-sample.jpg

감색 재킷 볼리올리, 셔츠 수트 서플라이, 타이·포켓스퀘어 모두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직경 42mm의 금색 케이스와 흰색 다이얼, 갈색 가죽 스트랩의 조화가 고급스러우며 새틴 피니싱 및 폴리싱 마감한 인덱스와 핸즈로 더욱 세련된 스타일을 선사하는 ‘멀티포트 크로노미터 실리콘’ 손목시계 미도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842-365237-sample.jpg

베이지색 셔츠 드레익스, 밸런스 스프링에 실리콘 소재를 적용한 ‘칼리버 80 실리콘’ 무브먼트를 장착해 부식과 외부 충격, 자성에 뛰어난 안전성을 자랑할 뿐 아니라 80시간 파워 리저브 기능까지 갖춘 검은색의 ‘멀티포트 크로노미터 실리콘’ 손목시계 미도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NTRIBUTING EDITOR 이승률
PHOTOGRAPHY 목정욱
STYLIST 박태일
HAIR&MAKE-UP 이은혜
COOPERATION 미도(02-3149-9599)

2019년 05월호

MOST POPULAR

  • 1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 2
    룰러와 라스칼
  • 3
    이근은 살아남는다
  • 4
    NO SIGNAL
  • 5
    스무살의 NCT DREAM

RELATED STORIES

  • FASHION

    정경호 'IN THE ROOM' 미리보기

    정경호, 세련된 영화 같은 화보 공개. 정경호가 모노 드라마를 찍는다면?

  • FASHION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저마다 고유한 이름을 간직한 새 시즌 스니커즈.

  • FASHION

    NO SIGNAL

    아득한 노지 위에 적막에 가까운 레드.

  • FASHION

    나의 절친한 스웨터

    열 명의 모델과 남다른 추억이 깃든 그들 각자의 스웨터를 입고 만났다.

  • FASHION

    MISTER COMFORTABLE

    색과 패턴을 기발하고 자유롭게 구사한 2020 F/W 프라다 컬렉션을 새롭게 마주 봤다.

MORE FROM ARENA

  • SPACE

    서울 피자집

    쭉쭉 늘어나는 치즈, 풍성한 토핑은 기본. 맛과 개성을 살린 피자집 5곳을 기억해둘 것.

  • FASHION

    검고 탄탄한 가죽

    빈틈없이 검고 탄탄한 가죽의 몸짓.

  • WATCH

    갤러리에서 만난 시계

    천천히 둘러보세요. 사진 촬영도 가능합니다.

  • FEATURE

    샬럿&제임스 매독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 CAR

    네 발로 간다: 메르세데스-벤츠 G-클래스

    각 바퀴에 구동력을 평등하게 배분하고, 눈길이든, 사막이든, 암벽이든, 강변북로든 어디든 달린다. 이게 어떻게 가능하냐고? 이 질문에 개발자들이 답한다. 지금 가장 주목받는 사륜구동 차량과 개발자의 인터뷰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