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The World News

플라스틱의 새로운 대안, 바나나 잎

환경문제 해결책을 제시한 치앙마이의 슈퍼마켓.

UpdatedOn May 28, 2019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830-365115-sample.jpg

 

1950년대 플라스틱이 처음 사용되면서, 현재까지 지구에서는 약 80억 톤 이상의 플라스틱이 생산되었다. 1950년에는 연간 사용량이 약 2백만 톤 정도에 불과하던 플라스틱이 2015년 이후 연간 약 4억 톤 이상으로 크게 증가하였다. 환경보호와 리사이클에 대한 관심이 전 세계적으로 매우 높아졌지만, 실제 플라스틱 재활용은 약 30% 수준으로 폐기물의 발생 속도에 비하면 턱없이 미미한 수준이다. UNEP(유엔환경계획)은 2050년까지 약 1백20억 톤 이상의 플라스틱 폐기물이 더 발생하게 될 것이며, 이 플라스틱은 5백 년 동안이나 분해되지 못하며, 나쁜 가스를 배출하고 해양과 환경을 끊임없이 오염시킬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태국 역시 일회용품의 무분별한 사용으로 나라 전체가 몸살을 겪고 있다. 편의점이나 슈퍼마켓에서 음료수를 사도 넘치게 빨대를 안겨주고, 작은 껌 하나마저 비닐봉지에 담아준다. 길거리 음식점의 사용량은 말할 것도 없다. 분리수거나 종량제 같은 시스템이 없어 모든 쓰레기를 한 번에 버리고, 길거리에 쓰레기를 마구 쌓아두어도 별다른 법적 제재가 없다. 태국은 2012년 기준 하루 1만1천 톤의 쓰레기가 발생하는데, 사회 인프라 및 처리 시설의 미비로 폐기물이 제대로 처리되고 있지 않은 실정이다. 하지만 최근 민간과 지역사회에서 환경보호 캠페인이 활발해지면서 많은 태국인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그중 선두 주자는 태국 북부 도시인 치앙마이다.

작년부터 치앙마이에 위치한 로열 프로젝트(Royal Project)나 톱스(Tops) 슈퍼마켓에서 비닐봉지를 지급하지 않으면서, 치앙마이 사람들은 자연스럽게 장바구니나 에코 백을 들고 다니기 시작했다. 비닐봉지가 사라지자 그 대안으로 인상적인 포장재가 등장했다. 최근 림핑(Rimping) 슈퍼마켓에서는 채소나 과일을 감싸던 플라스틱 소재 포장재를 바나나 잎과 천연 섬유로 바꾸었다. 바나나 잎 포장재가 SNS에 공유되면서 전 세계인의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다. 바나나 잎은 유연하면서도 내구성이 강하며, 많은 농장에서 아주 저렴한 비용으로 제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게다가 사용 후에 버려도 생분해되어 자연으로 돌아가기 때문에 플라스틱의 아주 좋은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직은 림핑의 루암촉(Ruamchok) 지점에서만 실행되고 있다. 플라스틱을 완전히 대체하는 실용적인 단계로 들어가기 위해서는 조금 더 시간이 걸리겠지만, 이와 같은 시도가 환경보호를 위한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가는 첫 번째 단계이며, 또 다른 독창적인 아이디어들에 대해 고민하는 계기가 되어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WORDS & PHOTOGRAPHY 주이킴(여행 칼럼니스트)

2019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초여름 기행
  • 2
    바로 말고 차선우
  • 3
    TENSION UP!
  • 4
    'SPECTRUM' 육준서 화보 미리보기
  • 5
    'BE POWERFUL' <강철부대> 김민준, 김상욱, 육준서, 정종현 화보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LIFE

    제목만 보고 골랐어

    그렇지만 당신의 마음을 헤집어놓는 책 다섯 권.

  • LIFE

    여름의 틈새

    붉고 무성한 여름 사이, 당신이 미처 보지 못하고 지나치면 아쉬울 전시.

  • LIFE

    술과 봄

    네 명의 주류 전문가로부터 받은 제철 음식과 술 페어링 리스트.

  • LIFE

    자연은 마음도 표정도 없이 아름답고

    끝없이 매혹된다. 돌과 꽃, 산과 물. 자연물에서 출발한 네 개의 전시.

  • LIFE

    꽃이 피면 찾아가겠어요

    5월, 해가 쏟아지고 속절없이 꽃은 핀다. 7인의 사진가가 피고 지는 꽃들 속 각별히 아끼는 꽃과 꽃구경하기 좋은 자신만의 장소를 꼽았다.

MORE FROM ARENA

  • CAR

    변화의 시작

    마일드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으로 돌아온 볼보 XC90 B6.

  • FEATURE

    유일한 백현진

    백현진의 캐릭터는 유일무이하다. 최근 <모범택시>에서는 갑질과 폭행을 일삼는 악덕 상사 역할을 수월하게 해내고 있는 그는 SNS에 악덕 연기 중인 자신의 모습을 올리고는 한남, 개저씨 등 자학 해시태그를 달면서 화제가 되었다. 아는 사람은 이미 알겠지만 그림도 그리고 노래도 부른다. 어쭙잖게 흉내내는 게 아니라 제대로 한다. ‘제대로’의 기준을 나름 정립하고 있는 사람이다. 대중적으로 유명해지고 있는 백현진의 지금을 그려본다.

  • WATCH

    RETRO FACE

    새로운 시즌을 맞이해 반가운 얼굴들이 돌아왔다.

  • LIFE

    독보적인 맛의 위스키 4

  • FILM

    Longines X 정우성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