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WASHED OUT

빛에 물든 몽롱한 색감에 취해.

UpdatedOn April 22, 2019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64-sample.jpg

블리치드 워싱 코트 43만8천원 쿠시코크, 빨간색 네크라인 포인트의 흰색 티셔츠 9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흰색 파자마 팬츠 13만5천원 코스, 흰색 스니커즈 8만9천원 컨버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65-sample.jpg

타이다이 염색 아노락 재킷·레몬색 와이드 팬츠·흰색 스니커즈 모두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66-sample.jpg

와인색 터틀넥 톱·빛바랜 하늘색 폴로 니트 모두 가격미정 프라다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67-sample.jpg

(왼쪽부터) 흰색 티셔츠 66만원 벨루티 제품. 하늘색 가죽 블루종 1천1백만원 에르메네질도 제냐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68-sample.jpg

(왼쪽부터) 흰색 티셔츠 66만원 벨루티 제품. 하늘색 가죽 블루종 1천1백만원 에르메네질도 제냐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69-sample.jpg

(왼쪽부터) 흰색 티셔츠 66만원·검은색 부츠 2백38만원 모두 벨루티, 빛바랜 워싱 데님 팬츠 2백3만5천원 에르메네질도 제냐 제품. 

짙은 갈색 니트 1백27만5천원·하늘색 가죽 블루종 1천1백만원·빛바랜 워싱 데님 팬츠 가격미정·흰색 스니커즈 가격미정 모두 에르메네질도 제냐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70-sample.jpg

거칠게 워싱된 오버사이즈 터틀넥 스웨터·짙은 남색 팬츠·투박한 회색 스니커즈 모두 가격미정 발렌시아가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71-sample.jpg

빛바랜 워싱 데님 재킷 14만9천원 리바이스, 반투명한 비닐 코트 가격미정 캘빈클라인 진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72-sample.jpg

(왼쪽부터) 네온 오렌지색 베스트 4백29만원·터키색 팬츠 1백89만원 모두 루이 비통, 빛바랜 연보라색 티셔츠 5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흰색 스니커즈 71만8원 골든구스 디럭스브랜드 제품.

타이다이 염색 처리한 티셔츠 3만9천원 페얼스샵, 빛바랜 살구색 팬츠 27만원 리바이스, 흰색 스니커즈 8만9천원 컨버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73-sample.jpg

(왼쪽부터) 타이다이 염색 처리한 티셔츠 3만9천원 페얼스샵, 빛바랜 살구색 팬츠 27만원 리바이스, 흰색 스니커즈 8만9천원 컨버스 제품.

네온 오렌지색 베스트 4백29만원·터키색 팬츠 1백89만원 모두 루이 비통, 빛바랜 연보라색 티셔츠 5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흰색 스니커즈 71만8원 골든구스 디럭스브랜드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74-sample.jpg

(왼쪽부터) 타이다이 염색 처리한 티셔츠 3만9천원 페얼스샵, 빛바랜 살구색 팬츠 27만원 리바이스, 흰색 스니커즈 8만9천원 컨버스 제품.

네온 오렌지색 베스트 4백29만원·터키색 팬츠 1백89만원 모두 루이 비통, 빛바랜 연보라색 티셔츠 5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흰색 스니커즈 71만8원 골든구스 디럭스브랜드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75-sample.jpg

(왼쪽부터) 투박한 워싱 프린트의 붉은색 티셔츠 가격미정 리조트 콥스 by 미스터포터, 그러데이션 카디건 가격미정 조르지오 아르마니, 갈색 벨트 가격미정 캘빈클라인 진, 데님 팬츠 65만8천원 골든구스 디럭스브랜드 제품.

거칠게 워싱된 데님 재킷 89만원 디젤 블랙 골드, 벽돌색 쇼츠 가격미정 코스, 흰색 스니커즈 59만8천원 골든구스 디럭스브랜드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76-sample.jpg

오렌지색 타이다이 염색 티셔츠 3만9천원 페얼스샵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76-364177-sample.jpg

밝게 워싱된 갈색 후드 티셔츠 42만원대 어콜드월 by 매치스패션닷컴, 베이지색 캡 3만9천원 코스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STYLING 최태경
PHOTOGRAPHY 레스
MODEL 이현신, 주노
HAIR&MAKE-UP 이은혜
ASSISTANT 박영기, 김보람

2019년 04월호

MOST POPULAR

  • 1
    UDT 포트레이트
  • 2
    <펜트하우스> 최예빈
  • 3
    도전하는 작가, 육준서
  • 4
    THE MASK MAN
  • 5
    이승윤이라는 이름

RELATED STORIES

  • FASHION

    여름맞이 보디 케어

    청량하고 쾌적한 여름맞이를 위한 보디 케어 백서.

  • FASHION

    ON THE BEACH

    워터 액티비티, 여행, 일상에서 소화할 수 있는 레저룩

  • FASHION

    THE MASK MAN

    마스크를 쓰고 테마파크에 홀연히 나타난 사내.

  • FASHION

    TENSION UP!

    물놀이부터, 여행, 데일리 룩과의 스타일링이 가능한 디스커버리 썸머 아이템

  • FASHION

    주목할 다섯 브랜드

    지금부터 소개하는 디자이너들은 이스라엘, 나이지리아, 남아프리카공화국, 카리브해 연안 등에 뿌리를 두고 활동한다. 이들은 각 지역의 문화와 성격, 지리적 특징을 기반으로 브랜드를 전개하기에 남다른 독특함을 보인다. 이미 런던과 파리 등에서 주목받고 있고, 앞으로 성장 가능성이 농후한 다섯 브랜드를 만났다.

MORE FROM ARENA

  • FEATURE

    토트넘이 지금부터 흥미진진한 이유

    시즌 초반만 해도 선두 놀이를 하던 ‘행복넘’ 토트넘. 시즌 막바지인 현재 토트넘은 유로파리그 진출도 확신할 수 없는 처지에 몰린 ‘우울넘’. 이제 막 35라운드를 지난 토트넘은 무사히 시즌을 마칠 수 있을까. 올해도 우승컵을 놓친 케인과 손흥민은 토트넘을 탈출할 수 있을까. 새로운 사령탑은 새로운 선수들을 영입할 수 있을까. 시즌 초반보다 더 흥미진진해진 토트넘의 여름이다.

  • FEATURE

    막다른 곳으로 향하는 혐오

    세차고 거세게 아래로, 가장자리로 혐오가 밀려든다. 놀라운 건 1020 젊은 세대가 빠르게 우경화되어가고 있다는 사실이다. 여성 혐오부터 아이 혐오, 노인 혐오, 빈민 혐오, 조선족 혐오, 그리고 트랜스젠더 혐오에 이르기까지. 최근 세 명의 트랜스젠더가 세상을 떠났다. 청년들은 왜 더 이상 연대를 말하지 않고 약자와 소수자, 경계에 선 이들을 미워하게 된 걸까. 기득권에 저항하며 같이 살 둥지를 넓히는 대신, 남의 알을 떨어뜨리려는 뻐꾸기처럼 약자끼리 스파링하고 있는 걸까. 왜 인권운동을 ‘밥그릇 싸움’으로 치환하나. 김보명 연구자가 낮은 곳으로 향하는 혐오의 연쇄를 파헤치며, 세상의 경계에 선 모든 이들에게 글을 부쳤다.

  • INTERVIEW

    유태오의 비스포크 스타일

    유태오의 스타일은 지속된다. 사용자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해온 삼성전자 비스포크가 이번에는 유태오의 의류부터 신발 관리까지, 비스포크로 맞췄다.

  • SPACE

    퇴근길 와인 한 병

    오늘은 집에서 마시고 싶다. 와인 테이크아웃을 도와줄 보틀 숍 넷.

  • FASHION

    네 남자의 가방 속 아이템

    취향 다른 네 남자의 가방에 담긴 소지품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