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하루키의 책상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작가 무라카미 하루키의 취향이 고스란히 담긴 물건 넷.

UpdatedOn April 15, 2019

3 / 10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09-363430-sample.jpg

 

 1  Running Shoes 미즈노

무라카미 하루키는 유명한 달리기 마니아다. “만약 내 묘비명 같은 게있다면 ‘무라카미 하루키 작가 그리고 러너’라고 써넣고 싶다”고 말할 정도다. 평소 그는 미즈노의 러닝슈즈를 즐겨 신는 것으로 알려졌는데, 그의 저서 <달리기를 말할 때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기>를 통해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새 미즈노 러닝슈즈도 샀다. (중략) 전체적으로 가볍고 발꿈치 쿠션도 꽤 딱딱하다. 그리고 항상 그렇듯 아무래도 신었을 때의 느낌은 발에 딱 들어맞지가 않아 불편한 느낌이 든다. (중략) 그러나 그 신발 밑창은 확실하고, 정직하고, 굳건하게 도로의 노면을 붙잡는다. 경험적으로 말하면 26마일의 여정을 함께하기에 부족함 없는 파트너이다.”

 2  Whisky 라프로익

우리에게 널리 알려진 그의 여행 에세이집 <무라카미 하루키의 위스키 성지여행>을 보면 하루키가 유독 많은 분량을 할애해 언급하는 위스키가 있다. 바로 아일레이 위스키의 대표 주자인 라프로익이다. 하루키는 라프로익을 어니스트 헤밍웨이의 문장에 비유한다. “문장으로 치자면, 어니스트 헤밍웨이의 초기작에서 볼수 있는 예리하고 절제된 문체와도 같다. 화려한 문체도 아니고 어려운 단어를 사용하지도 않지만, 진실의 한측면을 제대로 포착하고 있다. 누구의 흉내도 내지 않는다.” 한마디로 대단히 독창적인 위스키라는 말이다.

 3  Car 렉서스

그의 소설을 통해 유추하자면 무라카미 하루키는 토요타와 렉서스 마니아다. <1Q84>에서는 “실내는 고급스럽고, 시트 쿠션은 뛰어나다. 바깥 소음은 거의 들어오지 않는다”며 토요타 크라운 택시를 칭찬하더니, <색채가 없는 다자키 쓰쿠루와 그가 순례를 떠난 해>에는 아예 렉서스 딜러를 등장시키기도 했다. 하루키는 화자의 말을 빌려 렉서스의 주행 성능을 한껏 치켜세운다. “나 역시 줄곧 렉서스를 탔어. 아주 좋은 차야. 조용하고 고장도 없고. 시험 코스를 운전했을 때 시속 250km나 나왔지만 핸들은 조금도 흔들리지 않았어. 브레이크도 터프하고, 대단한 놈이야.”

 4  Cigarette 세븐스타

30대의 무라카미 하루키는 하루에 담배를 세 갑 이상을 태우는 소문난 흡연가였다. 그의 소설에 유독 담배를 태우는 장면이 많이 등장하는 것 또한 이와 무관하지 않은 이유에서다. 그의 소설을 보면 유독 자주 눈에 띄는 담배가 있는데, 바로 세븐스타(SevenStars)다. <1Q84>에서는 ‘덴고’와 ‘우시카와’가, <노르웨이의 숲>에서는 ‘나오코’가 세븐스타를 태운다. 특히 <노르웨이의 숲>을 보면 다음과 같은 장면이 나온다. “그녀는 가슴에 달린 호주머니에서 세븐스타를 꺼내서 입에 물고 라이터로 불을 붙이더니 맛있다는 듯 연기를 내뿜었다. (중략) ‘나는 위가 작아서 조금밖에 안들어가. 그래서 모자라는 부분은 담배로 보충하는 거야’ 그녀는 세븐스타를 꺼내 담배에 불을 붙였다.” 하루키의 소설 속세븐스타는 일본의 젊은 층을 상징한다. 실제 세븐스타는 1969년 일본에서 출시된 이래 현재까지 일본 판매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인기 요인은 오리지널 블렌딩과 일본 담배 최초로 숯 필터를 적용해 최상의 맛과 향을 선사하기 때문. 특히 고(高)타르 담배를 선호하는 젊은 층이 즐겨 찾는다. 국내에서도 젊은 트랜드세터들이 선호하기는 마찬가지. 인하한 새로운 가격 4천5백원에 만나볼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NTRIBUTING EDITOR 이승률
PHOTOGRAPHY 이용인

2019년 04월호

MOST POPULAR

  • 1
    게임하는 작가들: 스트레이 키즈 방찬
  • 2
    김소연의 3막
  • 3
    영양제 레시피
  • 4
    SUNSHINE DAYS
  • 5
    유아인 '詩'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LIFE

    건강한 두피를 위하여

    두피가 빨갛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얼굴 피부보다 얇다는 두피가 적신호를 보내고 있었던 것. 당장 피부과 전문의에게 달려가 SOS를 청했다.

  • LIFE

    영양제 레시피

    하루 24시간, 전략적으로 챙겨 먹는 영양제 칵테일 레시피.

  • LIFE

    게임 선물 세트

    새해를 맞아 AR게임 4종 세트를 선물한다.

  • LIFE

    새해 첫 클래식

    한 해의 첫날, 새해 첫 클래식을 듣는다. 음악을 닮은 꽃과 함께.

  • LIFE

    어른의 팬시 용품

    책상은 침대보다 오랜 시간 머무는 자리다. 그 위에 올린 팬시 용품은 그 사람의 취향과 안목을 그대로 보여준다.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라운디드(Rounded)에서 당신의 취향을 돋보이게 할 팬시 용품들을 골랐다.

MORE FROM ARENA

  • FEATURE

    게임하는 작가들: 영화감독 김정훈

    기술 발전과 가장 밀접한 매체는 게임이다. 사실적인 그래픽과 정교한 구조는 사람들을 게임에 깊이 몰입시킨다. 이제 게임은 사용자로 하여금 이야기를 직접 만들게끔 유도하고, 사용자는 오직 자신만의 서사를 갖게 된다. 비록 로그아웃하면 그만인 휘발성 강한 서사라 할지라도 사용자의 뇌리에 오래도록 남아 다른 형태로 표현된다. 시나 소설이 되기도 하고, 때로는 설치미술로 눈앞에 등장하기도 한다. 미래에는 게임이 선도적인 매체가 되리라는 데 의심의 여지가 없는 지금, 게임에서 영감을 받는 작가들을 만났다. 게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게임과 예술의 기묘한 연관 관계를 추적했다.

  • FASHION

    화성에서 온 신발

    화성에서 온 신발.

  • INTERVIEW

    그냥 초아야

    3년 전이었다. 초아는 무대 뒤로 갔고, 그대로 증발했다. 근황도 없었다. 그리고 때늦은 장맛비처럼 갑자기 돌아왔다. 마음을 비우고 한결 편안해진 자연 그대로의 모습으로. 초아가 겪은 지난 3년간의 심경 변화를 글로 옮긴다.

  • SPACE

    동굴 속으로

    동굴을 닮은 카페 넷.

  • FILM

    AAA x 에이전트H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