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DESIGN

ZOOM IN

On April 23, 2019 0

모르고 지나칠 뻔했던 남다른 디테일들을 들여다봤다. 더 크게, 더 가까이.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03-363658-sample.jpg

1 Dior Men
킴 존스가 남성을 위해 새롭게 탄생시킨 새들백에는 익숙하지만 새로운 디테일이 눈에 띈다. 알릭스의 롤러코스터 벨트에서 옮겨온 코브라 버클이 바로 그것. 킴 존스는 산업의 부속에서 하우스 브랜드의 일부로 발전한 이 기발한 버클 디테일을 컬렉션 곳곳에 활용했다.

오블리크 패브릭 소재 새들백 가격미정 디올 맨, 콤팩트한 크기에 고배율의 올인원 렌즈를 탑재한 RX100 VI 1백39만9천원 소니코리아 제품.

2 Valentino Garavani
발렌티노의 이번 시즌 컬렉션은 시각적인 요소가 넘쳐났다. 그중에서도 코트와 가방에 장식된 코뿔소와 사자, 호랑이 등의 동물 마스크가 단연 눈에 띄었다. 동물 마스크 자수에 모래알처럼 작은 마이크로 비즈를 더해 영롱한 아름다움과 쿠튀르 정신이 입체적으로 드러난 디테일.

크로스 보디 백 가격미정 발렌티노 가라바니, 아이패드 프로 11형 99만원부터 애플 제품.

3 Gentle Monster
명찰처럼 반듯한 메탈 장식이 두 개의 렌즈를 연결해주는 브리지처럼 보이지만 엄밀히 말하면 아니다. 이 선글라스는 단일 렌즈 디자인으로 브리지가 필요하지 않은 셈이니까. 그럼에도 젠틀몬스터는 가로줄 하나를 추가해 디자인만으로 완전한 브리지를 완성했다.

프레임을 따라 주황색 라이닝을 넣은 투명한 선글라스·올 블랙 선글라스 각각 32만원 모두 젠틀몬스터, 아이폰 XR 99만원부터 애플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03-363659-sample.jpg

4 Louis Vuitton
부츠 옆면에 ‘408’이라는 숫자가 써 있다. 창립자 루이 비통의 생일 8월 4일을 의미한다. 이 숫자 아래 한구석에는 브랜드의 기존 서체 대신 버질 아블로의 필기체 사인을 더한 점은 과연 그다운 재치다.

LV 트레이너 스니커 부츠 가격미정 루이 비통, 360도 회전하는 터치스크린의 컨버터블 노트북 LG 그램 투인원 1백89만원부터 LG전자 제품.

5 Hermes
‘bojagi’. 영문이 낯설지만 발음해보면 정겨운 우리 보자기다. 에르메스는 한국 전통 시장에서 본 조각보에서 영감을 얻어 디자인한 실크 스카프에 ‘L’Art Du Bojagi(보자기의 예술)’라는 이름을 붙였다. 그리고 한 귀퉁이에 손바느질한 것처럼 반듯하지 않게 적어 넣었다.

실크 스카프 가격미정 에르메스, 빔 프로젝터를 장착한 4K 핸디캠 FDR-AXP55 1백69만9천원 소니코리아 제품.

 

모르고 지나칠 뻔했던 남다른 디테일들을 들여다봤다. 더 크게, 더 가까이.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재용
ASSISTANT
송지원

2019년 04월호

이달의 목차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재용
ASSISTANT
송지원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