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錦上添花 금상첨화

럭셔리 워치와 스포츠카의 만남. 남자들이 열광하는 두 가지가 여기에 다 있다.

UpdatedOn April 04, 2019

  • ROGER DUBUIS × LAMBORGHINI

    람보르기니 우라칸 V10 엔진에서 모티브를 딴 스트럿바 디자인의 브리지와 루버 공기흡입구처럼 생긴 반육각형 오픈워크 다이얼이 특징. 최첨단 C-SMC 카본과 블랙 DLC 티타늄으로 만든 케이스, 람보르기니 스콰드라 코르세와 협업해 개발한 두 번째 독점 무브먼트 RD630으로 강력한 존재감을 뿜어낸다. 트윈 배럴을 사용해 최대 60시간 파워 리저브를 지원하는 것은 덤. 오직 88개만 만들어 더욱 애를 태운다. 엑스칼리버 우라칸 퍼포만테 7천2백50만원 로저 드뷔 제품.

  • PARMIGIANI × BUGATTI

    파르미지아니가 1935년 탄생한 전설적인 스포츠카 에어로라이트에 헌정하는 시계. 킬로미터와 마일 두 가지 단위로 표시한 태키미터는 부가티의 시그너처 컬러인 빨간색과 하늘색으로 처리하고, 챕터링엔 부가티 퍼포먼스라는 모델명을 새겼다. 가볍고 견고한 티타늄 케이스와 인체공학적인 러그, 자동차 그릴을 연상시키는 다이얼, 입체감을 살린 계단식 카운터, 6시 방향의 날짜창 역시 놓칠 수 없는 세부다. 부가티 에어로라이트 퍼포먼스 3천만원 파르미지아니 제품.

  • HUBLOT × FERRARI

    위블로와 페라리가 손잡으면 어떤 디자인이 나올까? 그 결과는 이 시계에서 확인할 수 있다. 매끈한 45mm 티타늄 케이스와 스포티한 다이얼, 자동차 속도계를 닮은 미닛 카운터. 게다가 스피드 다이얼을 본떠 만든 노란색 날짜창과 6시 방향의 말 모형, 스트랩의 새빨간 스티치에서도 페라리의 DNA를 발견할 수 있다. 플라이백 크로노그래프를 지원하는 무브먼트 HUB1241은 무려 72시간의 파워 리저브를 지원한다. 빅뱅 페라리 티타늄 3천3백만원대 위블로 제품.

  • TAG HEUER × ASTON MARTIN

    태그호이어가 2018 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야심차게 공개한 모델. 애스턴 마틴 자동차에서 영감을 얻은 육각형 패턴의 스켈레톤 다이얼이 호이어 01 무브먼트의 움직임을 자랑스레 드러낸다. 레이싱 트랙처럼 보이는 케이스 옆면의 라인과 태키미터 스케일을 새긴 블랙 세라믹 베젤로 스포티한 분위기를 강조하고, 베젤과 9시 방향 스몰 세컨드에 애스턴 마틴 로고를 얹어 특별함까지 더했다. 까레라 호이어 01 애스턴 마틴 스페셜 에디션 8백만원대 태그호이어 제품.

  • RICHARD MILLE × MCLAREN

    이젠 맥라렌을 시계로도 만날 수 있다. 리차드 밀이 맥라렌 오토모티브와 협업해 아주 특별한 타임피스를 만들었기 때문. 푸시버튼은 720S의 헤드램프를, 크라운은 휠을, 베젤 하단의 장식은 환기구를 본떠 제작하고, 카본 케이스에는 주황색 레진을 섞어 맥라렌의 고유한 색깔을 상징적으로 드러냈다. 오직 5백 점만 생산하며 맥라렌 얼티밋 시리즈를 구입한 고객에게 우선적으로 판매한다. RM11-03 오토매틱 플라이백 크로노그래프 맥라렌 에디션 가격미정 리차드 밀 제품.

  • IWC × MERCEDES-AMG

    IWC와 오랜 기간 파트너십을 이어가고 있는 메르세데스-AMG. 이들의 돈독한 우정을 증명이라도 하듯 IWC는 AMG 5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한 시계를 만들었다. 깨끗한 화이트 다이얼과 5분 단위의 아라비아 숫자 인덱스, 12시 방향의 토털라이저가 눈여겨볼 만한 세부. 게다가 케이스백에는 50주년 기념 문구와 메르세데스-AMG의 슬로건을 함께 각인했다. 2백50피스 리미티드 에디션. 인제니어 크로노그래프 스포츠 메르세데스-AMG 50주년 에디션 1천5백20만원 IWC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윤웅희

2019년 04월호

MOST POPULAR

  • 1
    화성에서 온 신발
  • 2
    그냥 초아야
  • 3
    이준기라는 장르
  • 4
    山水景石 산수경석
  • 5
    스무살의 NCT DREAM

RELATED STORIES

  • WATCH

    크리스토퍼 놀런의 시계들

    시간을 탐미하는 감독답게 유독 크리스토퍼 놀런의 영화에는 많은 시계가 등장한다. 최근 개봉한 <테넷> 역시 마찬가지. <테넷>을 비롯해 놀런의 영화 속 주인공들은 또 어떤 시계를 찼는지 알아봤다.

  • WATCH

    갤러리에서 만난 시계

    천천히 둘러보세요. 사진 촬영도 가능합니다.

  • WATCH

    효도를 부르는 추석 선물 ‘시계 4종’

    ‘우리 아들’ 소리가 듣고 싶다면, 이 시계를 추천 드립니다. 어떠세요?

  • WATCH

    남자와 시계

    다양한 직업을 가진, 자신만의 스타일로 시계를 차는 8인의 손끝 인터뷰.

  • WATCH

    주목해야 할 새로운 시계

    지금 주목해야 할 새로운 얼굴 6.

MORE FROM ARENA

  • FEATURE

    서울 아파트 상상

    자고 일어나면 값이 오르는 서울 아파트. 갖고 싶지만 가질 수 없는, 전세라도 괜찮지만 그마저도 사라진 지금. 서울 아파트는 계층 상승을 위한 동아줄 같은 걸까. 아파트를 갖지 못한다면 우리는 밀려나고 추락하게 될까. 그런 것 말고. 고향이고 삶의 터전인데, 평생의 기억이 담긴 곳을 떠나야만 성공하는 걸까. 나에게 서울 아파트란 무엇인가. 서울 아파트에 적을 둔 다섯 사람이 답했다.

  • CAR

    차에 타봐

  • FEATURE

    요나 지그리스트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 FASHION

    가을 스웨트 셔츠

    가을이 오길 손꼽아 기다린 스웨트 셔츠 9.

  • INTERVIEW

    수입차 브랜드의 리더들: 제프 매너링

    수입차 시장을 선도하는 굵직한 브랜드의 대표들을 만났다. 한국 생활 2년 차에 접어든 그들이 말한다. 한국 자동차 문화와 코로나 시대의 브랜딩 활동, 직장인으로서의 깨달음에 대해.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