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ILM MORE+

[A-TV] ATTABOY in SEOUL 마포구 편 - 미자카야+브라운

UpdatedOn March 19, 2019

패션, 미식, 음악 등에 일가견 있는 민준기가 <아레나>와 함께 서울의 알찬 공간을 방문하고 소개합니다. 두 번째는 미자카야와 브라운. 망리단 길의 작은 술집 미자카야에서는 소담하지만 풍미가 느껴지는 음식들을 맛볼 수 있어요. 그리고 소울풀한 음악을 느낄 수 있는 유일한 공간, 클럽 브라운으로 향했습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2019년 03월호

MOST POPULAR

  • 1
    머드 더 스튜던트의 불협화음
  • 2
    전소연이 하고 싶은 음악
  • 3
    선호의 두식
  • 4
    2021 에이어워즈: 이병헌
  • 5
    더보이즈 영훈, 신비로운 무드의 화보와 솔직한 인터뷰 공개

RELATED STORIES

  • ARTICLE

    더보이즈 영훈: 소년에서 어른으로

    더보이즈의 영훈은 웃음이 많다. 웃음 뒤엔 걱정도 많다. 하지만 그의 걱정은 나약해지지 않으려는 노력이다. 소년과 어른의 경계선에 서 있는 그를 만났다.

  • ARTICLE

    팜 엔젤스의 프란체스코 라가치

    여름과 겨울, 프란체스코 라가치의 8 몽클레르 팜 엔젤스는 이질적인 요소들을 조화롭게 결합하고 그 안의 자유로움을 포착한다.

  • ARTICLE

    가죽의 조각적 회화

    이 작품은 아뜰리에 에르메스와 현대미술가 7인이 함께하는전시 <전이의 형태(Formes du Transtert)>의 일부. 가죽의 물성을 탐구한 바실리 살피스티의 작품이다.

  • ARTICLE

    모터스포츠의 정수

    포르쉐 신형 911 GT3가 전륜 더블 위시본 서스펜션을 장착하고 돌아왔다.

  • ARTICLE

    2021 에이어워즈: 새소년의 황소윤

    황소윤에게 2021년은 성찰의 시간이었다. 달팽이가 집을 얹고 다니듯, 자신을 사랑하는 단단한 마음만 있다면 어디든 갈 수 있다고 말했다.

MORE FROM ARENA

  • REPORTS

    달구고 있어

    정찬성은 빨리 싸우고 싶다. 다음 상대로 프랭키 에드가를 지목하며 말했다.

  • AGENDA

    오렌지로 만든 와인이 아니다

    입문자를 위한 오렌지 와인 상식 여섯 가지.

  • FEATURE

    얼마나 큰 행운인지

  • INTERVIEW

    레드벨벳 예리

    나비처럼, 사랑에 빠진 것처럼, 춤추듯 지금을 사는 예리.

  • REPORTS

    영원히 영원히, 김윤아

    밴드의 프런트맨으로 사는 건 어떤 기분일까. 김윤아는 20년째 프런트맨의 삶을 살고 있다. 자생적으로 발생해 오래도록 활동한 밴드의 프런트맨 중 그녀는 유일무이한 여성이다. 편견이 있지 않았는지 묻고 싶었다. 어떻게 싸워왔는지 궁금했다. 하지만 이런 질문이 무용한 것 같았다. 그녀는 할 수 있는 걸 해왔을 뿐이라고, 다 운이었다고 말했으니까.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