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아방가르드 정신

DS 7 크로스백에는 예술이 있는 삶을 지향하는 파리지앵의 건강한 영혼이 깃들어 있다.

UpdatedOn February 11, 2019

3 / 10
/upload/arena/article/201901/thumb/41212-354441-sample.jpg

 

 33개월 
DS 7 크로스백은 DS가 만든 첫 번째 모델이다. 33개월의 개발 기간을 거쳐 완성한 준중형 SUV로 곳곳에서 예술적인 감성이 엿보인다.

 4개 
4개와 가속도계 3개를 바탕으로 실시간 노면 상태를 분석한다.

 6각형 
다이아몬드 패턴을 이룬 육각형 그릴의 정식 명칭은 DS 윙스다. DS 윙스 테두리의 크롬 라인부터 좌우로 펼쳐지는 날렵한 헤드램프, 측면의 캐릭터 라인은 역동적인 이미지를 선사한다.

 100m 
DS 나이트 비전은 적외선 카메라를 통해 100m 이내 피사체를 감지해 위험 정도를 알린다. 계기반에 감지 대상을 노란색이나 빨간색으로 표시한다.

 16가지 
유로앤캡의 신차 안전도 평가에서 별 5개를 획득하며 안정성을 입증했다. 긴급 제동장치 등 16개의 첨단 안전 기능을 장착했다.

 21단계 
인테리어 작업은 총 21단계의 엄격한 과정을 거쳤다. 알칸타라와 같은 고급 소재 선택이나 시계 제조에 사용되는 정교한 기법인 기요셰 패턴 배치 모두 21번의 고민 끝에 나왔다.

 180° 
대시보드 중앙의 네모난 시동 버튼을 누르면 네모난 시계가 180도 회전하며 등장한다. 숫자와 디자인이 독특한 이 시계는 프랑스 모터스포츠 전문 시계 제조회사인 B.R.M 크로노그래프의 B.R.M R180이다.

 180km/L 
DS 커넥티드 파일럿은 반자율주행 기술로서 차선을 지키며 앞차와의 거리를 30km/h부터 최고 180km/h까지 작동된다.

 1,997cc 
2.0리터 BlueHDi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는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 40.82kg·m를 발휘한다.

 14개 
사운드 역시 프랑스 기업이 맡았다. 포칼의 일렉트라 하이파이 시스템이 적용됐으며 차량 내부에는 총 14개의 스피커가 탑재됐다.

 5,190만원 
국내에 두 종류가 출시된다. 기본 모델인 쏘시크는 5천1백90만원이고, DS 나이트 비전과 LTE 내비게이션이 포함된 그랜드시크는 5천6백90만원이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2019년 02월호

MOST POPULAR

  • 1
    가짜사나이들의 진심 미리보기
  • 2
    이근은 살아남는다
  • 3
    없는 길도 만들어
  • 4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 5
    당신을 설레게 할 새로운 소식 4

RELATED STORIES

  • WATCH

    갤러리에서 만난 시계

    천천히 둘러보세요. 사진 촬영도 가능합니다.

  • WATCH

    효도를 부르는 추석 선물 ‘시계 4종’

    ‘우리 아들’ 소리가 듣고 싶다면, 이 시계를 추천 드립니다. 어떠세요?

  • WATCH

    남자와 시계

    다양한 직업을 가진, 자신만의 스타일로 시계를 차는 8인의 손끝 인터뷰.

  • WATCH

    주목해야 할 새로운 시계

    지금 주목해야 할 새로운 얼굴 6.

  • WATCH

    새로운 GMT 시계

    긴 여정의 시작과 끝을 함께할 에르메스의 새로운 GMT 시계.

MORE FROM ARENA

  • FEATURE

    연상호의 세계에서 벌어지는 이상한 일들

    디스토피아 장르 장인, 연상호 감독에게 어떤 일이 벌어진 것일까? 애니메이션 <서울역>부터 드라마 <방법>과 최근 개봉한 영화 <반도>까지, 왕성한 스토리텔러 연상호 감독의 세계에서 벌어지는 이상한 일을 추적했다.

  • FEATURE

    영감을 찾아서: 디자이너 문승지

    영화 한 편, 소설 한 권은 벽돌 하나에 불과하다. 그것들이 쌓이며 성을 이룬다. 작가의 세계는 그렇다. 때로는 인상적인 작품이 성을 떠받치는 기둥이 되고, 벽돌의 배치에 따라 기발한 아이디어가 발견되기도 한다. 우리는 작가와 함께 그의 성을 투어하며, 작품의 토대가 된 벽돌들을 하나씩 뽑아 들었다. 지금 각 분야에서 가장 유별난, 돋보이는 작가들의 영감 지도다.

  • INTERVIEW

    시간은 제멋대로 흐르고

    2000년대의 빈지노부터 2010년대, 2020년대의 빈지노까지. 빈지노의 타임라인에서 중요한 순간들만 짚었다.

  • CAR

    어쩌면 음악 같은

    볼보의 새로운 S90은 속주를 시작할 준비를 마쳤다. 막이 오르기만을 기다린다.

  • FEATURE

    너도 캠퍼?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