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DESIGN MORE+

위대한 탄생

몽블랑 향수와 그라플렉스, 그리고 <아레나>가 함께 만든 ‘위대한’ 리미티드 에디션.

UpdatedOn December 03, 2018

/upload/arena/article/201811/thumb/40717-345830-sample.jpg


자랑 좀 하련다. <아레나>는 몽블랑 향수와 매년 아주 특별한 협업을 펼친다. 동시대 가장 ‘핫’한 아티스트를 고르고 골라, 일 년에 한 번씩 한정판 향수를 출시하는 것. 지난해에는 팝 아티스트 찰스 장과 함께 만든 ‘몽블랑×찰스 장 에디션’으로 인스타그램 등 SNS에서 큰 화제를 불러일으킨 바 있다.

그리고 드디어 ‘아 기다리고 기다리던’ 올해의 에디션이 베일을 벗었다. 올해의 협업 작가로 선정된 아티스트는, 다름 아닌 그라플렉스(Grafflex)! 디자인, 일러스트, 아트 토이, 설치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 중인 그라플렉스는 카툰, 애니메이션에서 영향을 받은 간결하면서도 친근한 작품으로 요즘 가장 주목받는 아티스트다. 더욱이 그는 수많은 글로벌 브랜드들의 러브콜로 명성을 떨치고 있다. 만화 캐릭터를 떠오르게 하는 그의 작품이 워낙 큰 사랑을 받다 보니, 컬래버레이션 제의가 끊이지 않는 것. 현재 국내를 넘어 중국과 대만, 미국 등에서도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공개된 ‘몽블랑×그라플렉스 볼드 에디션’은 남성적이면서도 클래식한 향의 ‘몽블랑 레전드’와 순수하면서도 프레시한 향을 지닌 ‘몽블랑 레전드 스피릿’ 두 가지 제품으로 선보인다. 향수 보틀과 케이스에 그라플렉스의 시그너처 아이콘인 ‘볼드(Bold)’를 더해 끊임없이 도전하는 현대 남성의 도전 정신을 표현하고자 했다. 더불어 몽블랑 향수에서는 이번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전통적인 이미지에서 벗어나 대중적이고 친숙한 이미지로 다가가 젊은 세대의 가치와 접점을 만들고자 했다고. <아레나> 인스타그램(@arenakorea)에서만 공개할 예정인 가수 남태현과의 특별한 영상도 기대하길 바란다.

한편, ‘몽블랑×그라플렉스 볼드 에디션’은 각각 50mL와 100mL 용량으로 출시되며 12월 1일부터 전국 백화점 내 코익 퍼퓸 매장과 올리브영 등 드러그 스토어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단, 한정판으로 판매되니, 마음이 동한다면 서두르시길.

문의 080-800-8809(코익 소비자상담실) 

/upload/arena/article/201811/thumb/40717-345831-sample.jpg

Montblanc Legend

눈을 감고 상상해보자. 포마드로 넘긴 헤어스타일에 핀 스트라이프 수트와 스트레이트 팁 가죽 구두를 매칭한, 우아하면서도 남성적인 신사. ‘몽블랑 레전드’는 이런 남성과 잘 어울린다. 이탤리언 베르가무트와 파인애플 잎의 신선하고 깨끗한 향으로 시작해, 재스민과 화이트 시더, 장미가 어우러진 우디 플로럴 향을 살짝 풍기곤, 강렬하게 마무리되는 샌들우드의 향까지. 연말 파티에 턱시도를 입을 예정이라면, 이보다 더 잘 어울리는 향수가 또 있을까. 

/upload/arena/article/201811/thumb/40717-345832-sample.jpg
/upload/arena/article/201811/thumb/40717-345829-sample.jpg

Montblanc Legend Spirit

이 향수를 개발한 조향사들은 눈부시게 빛나는, 프레시하면서도 남성미 넘치는 향을 만들기 위해 하얀색 대리석과 같은 화이트 오브제를 떠올렸다 한다. 그 결과 캐주얼하지만 결코 가볍지 않은 ‘몽블랑 레전드 스피릿’이 탄생했다. 우아한 카리스마의 진수를 제시한다고나 할까. 그레이프 프루트와 베르가모트, 라벤더, 샌들우드, 화이트 머스크 등이 어울린 향으로 최상급 성분의 조합을 경험할 수 있다. 티 없이 깨끗한 하얀색과 실버 컬러가 대조를 이룬 현대적인 감각의 보틀도 매력을 더한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NTRIBUTING EDITOR 이승률
PHOTOGRAPHY 기성율

2018년 12월호

MOST POPULAR

  • 1
    여름 내내 쓰고
  • 2
    숫자와 섹스
  • 3
    돌아온 장근석
  • 4
    스트레이 키즈의 리노와 현진
  • 5
    풍경 속 작은 섬

RELATED STORIES

  • DESIGN

    숨길 수 없어요

    유리부터 크리스털, 아크릴, 레진까지, 얼음처럼 투명한 순간의 세계.

  • DESIGN

    TROPICAL TIME

    이국적인 꽃과 과일 사이로 흐르는 여름의 시간.

  • DESIGN

    HAND TO HAND

    손에서 손을 거쳐, 비로소 손에 쥐어진 핸드메이드 도구들.

  • DESIGN

    DECEMBER DREAM

    12월의 선물 같은 자동차들.

  • DESIGN

    READY TIME

    빈틈없는 자태를 준비하는 우아한 시간.

MORE FROM ARENA

  • WATCH

    WATCHES & WONDERS 2020

    코로나19로 취소된 워치스앤원더스가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부활했다. 올해 공개된 신모델 중 유독 눈길을 끄는 제품 10개를 골랐다.

  • FEATURE

    TEXT TEXT TEXT

    철학부터 비평, 클래식 음악, 토속신앙까지. 대중의 관심과 가장 먼 곳에서 가장 흥미로운 출판물을 만드는 이들에게 푹 빠져있는 주제, 지면이라는 물성, 소소하지만 창대한 계획과 앞으로 굴러가는 힘까지 궁금했던 것들을 들쭉날쭉 물었다.

  • TECH

    HOW COME?

    7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FEATURE

    지금 아시아 음악

    재능 있고 ‘힙’한 아시아 아티스트들을 모아 주류에 도전하는 88 라이징. 그 중심엔 창립자 션 미야시로(Sean Miyashiro)가 있다.

  • SPACE

    내추럴 와인, 여기서 마시자

    친절하거나 맛있거나, 때로는 세련되기까지 한 내추럴 와인. 아래 네 곳의 좌표만 기억한다면 이 여름이 특별해진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