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LIFE

The World News

도쿄 슬로

On November 30, 2018 0

도심 한가운데에서 조용히 역사와 전통을 전하며 상생하는 자전거 가게가 있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1811/thumb/40530-342872-sample.jpg

 

교통의 요지로 많은 관광객이 오고가는 우에노역. 역 앞에 펼쳐진 우에노 공원을 지나 야나카(谷中) 지역에 들어서면, 그 많던 아시아인들은 찾아볼 수 없다. 대신 작은 카메라를 들고 감탄사를 연발하며 골목골목 탐방하는 서구권에서 온 여행자들이 보인다. 이곳에는 오래된 목조 건물과 신사, 절들이 조용한 주택가 사이사이에 자리해 있다. 오손도손 산책하는 일본 할머니들과 키 큰 백인 관광객이 섞여 걷는 여유로운 거리다. 흔히 떠올리는 일본의 전통적인 풍경과는 또 다른, 예스러운 정취를 도쿄 한가운데에서 느낄 수 있다. 

야나카에서 가장 먼저 들러봐야 할 곳은 ‘도쿄바이크 렌털스 야나카(Tokyobike Rentals Yanaka)’다. 3백 년 전통의 유명한 주류점 ‘이세고’ 본점이 있던 자리에 2017년 봄, 일본의 자전거 브랜드 ‘도쿄바이크’의 렌털 및 라이프스타일 스토어로 문을 열었다. 90년 정도 된 목조 건물에 당시 주류점의 간판과 소품을 곳곳에 남겨두었다. 그러면서도 모던하고 트렌디한 공간을 완성했다. 입구에 매달린 스기다마(전나무 가지로 만든 공 모양 장식), 커다란 태엽식 시계, 앞으로도 백 년은 거뜬할 것 같은 튼튼한 대들보 아래에 전체적인 톤을 고려해 제작한 선반에는 자전거용품 및 잡화들이 놓여 있다. 가게 앞에 진열된 자전거는 1시간 단위부터 대여할 수 있다. 스태프들이 친절하게 근처의 가볼 만한 곳을 추천해주니 목적지 설정도 문제없다. 바 스타일 카페에서는 커피를 비롯해 크래프트 맥주, 그리고 몇 가지 니혼슈를 즐길 수 있다. 원래 있던 주류점은 도보 10분 거리에서 지금도 영업을 하고 있다. 그곳에서 각각 다른 스타일의 니혼슈를 선정해 저렴한 가격으로 선보인다. 단지 인테리어 요소만을 남겨둔 것이 아니라 그곳의 술을 취급함으로써 장소 자체의 역사를 이어가고 있는 것이다. 

커피는 전 지점의 스태프들이 정기적으로 연수를 받아, 늘 퀄리티가 동일한 맛있는 커피를 만들어낸다. 자전거 이외의 모든 것은 도쿄바이크가 일본 각지에서 엄선한 것들로 이루어져 있다. 그저 판매에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적극적으로 도쿄와 야나카의 모든 것을 홍보한다. 이웃의 숍, 브랜드, 도쿄 명소, 그리고 단골손님까지도 소개해줄 정도다. 팝업 스토어, 전시, 라이브, 토크 등 다양한 이벤트를 열면서도 특유의 정돈된 분위기는 흐트러지는 법이 없다. 도쿄바이크는 도쿄 내 세 군데를 비롯해 일본 국내외에 스토어를 다수 운영하고 있는데, 그중에서도 이곳이 그들의 신념과 고집과 애정을 가장 소중히 담고 있는 공간이 아닐까 싶다. 매일 아침 스태프들이 한편에 모셔둔 작은 신단을 향해 기도를 올린 다음 문을 연다. 그들은 늘 웃는 얼굴로 안부를 물어온다. 외국인에게 이번 여행은 어땠는지, 이 근처 어떤 곳에 가면 좋을지 친절하게 알려준다. 

도쿄바이크 사장님이 손님들 틈에 섞여 단골손님 분위기를 풍기며 커피 마시는 모습을 자주 볼 수 있다. 바에 앉은 손님들은 어느새 마주 앉아 이야기를 나눈다. 어쩌면 이 가게의 진짜 목적은 자전거 대여가 아닐지도 모른다. 일본의 과거와 현재, 지역과 세계, 사람과 사람을 이어주는 힘이 이 공간 안에 가득 차 있다.
주소 4-2-39 Ynaka, Taito-ku, Tokyo
웹사이트 tokyobikerentals.com

3 / 10
/upload/arena/article/201811/thumb/40530-342877-sample.jpg

 

도심 한가운데에서 조용히 역사와 전통을 전하며 상생하는 자전거 가게가 있다.

Credit Info

EDITOR
서동현
WORDS & PHOTOGRAPHY
유소라(아티스트)

2018년 11월호

이달의 목차
EDITOR
서동현
WORDS & PHOTOGRAPHY
유소라(아티스트)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