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EATURE MORE+

[A-tv] 에르메네질도 제냐X세훈

UpdatedOn September 24, 2018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2018년 10월호

MOST POPULAR

  • 1
    더보이즈 영훈, 신비로운 무드의 화보와 솔직한 인터뷰 공개
  • 2
    2021 에이어워즈: 새소년의 황소윤
  • 3
    2021 에이어워즈: 이병헌
  • 4
    2021 에이어워즈: 이지아
  • 5
    새 시즌 키 백

RELATED STORIES

  • ARTICLE

    우아하게 흐르는 곽동연의 시간

    정제된 디자인과 장인정신을 바탕에 둔 엠포리오 아르마니 스위스메이드와 조우한 배우 곽동연의 시간은 우아하게 흐른다.

  • ARTICLE

    피치스의 성공 원칙

    피치스의 성공적인 행보를 두고 다양한 분석이 쏟아졌다. MZ세대의 소비 양식과 맞아떨어졌다는 말에도, 트렌드를 선도하는 회사라는 말에도 일리가 있다. 하지만 그게 전부일까? 시장은 본질에 반응한다. 피치스의 성공에는 단단한 원칙이 있다.

  • ARTICLE

    젠지의 비대면 사랑법, 데이팅 앱

    데이팅 앱 이용자 수가 1년 반 만에 두 배 늘었다. 데이팅 앱 사용량 증가 시작은 코로나 시대와 일치한다. ‘틴더’ 외에도 나스닥에 데이팅 앱이 상장하며, 데이팅 앱은 전 세계적인 만남 플랫폼으로 자리 잡는 추세다. 데이팅 앱을 직접 써본 필자가 데이팅 앱의 인기 원인과 성공 전략을 전한다.

  • ARTICLE

    에르메스의 우주적 시계

    에르메스에게는 시간마저 오브제다. 새롭게 선보인 ‘슬림 데르메스 스켈레톤 룬’에는 그동안 에르메스가 시계 분야에서 쌓아온 노하우가 모두 집약됐다.

  • ARTICLE

    메타에 대한 우려와 기대

    페이스북은 소셜미디어 기업 이미지를 벗기 위해 노력하다 결국에는 사명까지 변경하고, 비즈니스 방식도 바꾸겠다고 선언했다. 전혀 다른 회사가 되려는 것이다. 페이스북의 새로운 사명은 ‘메타’. 메타버스 하겠다는 것이다. 메타가 메타버스를 운영하겠다는 것은 알겠는데, 그래서 사용자가 접할 메타버스란 무엇인지 알 수 없다. 메타에 대한 기대만큼 우려도 크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착한 게 아냐

    가수, 방송인, 인터뷰어, 팟캐스트 진행자, ‘1가정 1에릭남’까지 수행하느라 몸이 열 개라도 모자란 에릭남. 그에게 만인의 호감을 사는 비결, 인터뷰 잘하는 법, 고민을 털어놓는 사람, 다 때려치우고 싶었던 순간, 편견, 가장 못 견디게 싫어하는 것까지 물었다.

  • FASHION

    MY LITTLE BLACK BAG

    우직한 남자 손에 새침한 핸드백.

  • LIFE

    베를리너가 만든 조금 다른 리커 4

    지금 베를린은 바야흐로 크래프트 스피릿과 리큐어의 전성시대다. 오랜 전통의 허브 리큐어, 숙성이 필요 없어 제조 과정이 간단한 진과 보드카, 럼 등의 증류주까지. 베를린의 향과 맛을 담은 술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 FASHION

    IN HIGH SUMMER

    여름의 절정으로 파고드는 해변에서 한발 앞서 마주한 2019 F/W.

  • FASHION

    이달의 촉감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