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The World News

도시락에 담긴 디자인

만드는 사람과 먹는 사람을 연결하는 수많은 이야기가 담겨 있는 도시락.

UpdatedOn September 27, 2018

/upload/arena/article/201809/thumb/39868-332847-sample.jpg


오랜 시간 일본인의 생활 안에 깊숙이 자리해온 도시락. 만드는 사람과 먹는 사람을 연결하는 수많은 이야기가 담겨 있는 작은 상자, 도시락을 커뮤니케이션 디자인의 시점에서 접근해가는 전람회 <벤토 BENTO : 먹고, 모이고, 연결하는 디자인>이 도쿄도미술관에서 개최 중이다. ‘이팅 디자인(Eating Design)’이라는 새로운 디자인 개념을 발표한 이래 꾸준히 ‘먹는 방식’에 관한 작업을 이어오고 있는 마리예 보겔장(Marije Vogelzang)을 시작으로 총 여덟 명의 아티스트 및 요리인이 도시락을 테마로 사진, 애니메이션, 인스털레이션 등을 선보인다. 

요리 연구가 오시오 아유미와 사진가 히라노 타로가 함께하는 ‘아유미 식당의 도시락’은 웹 매거진을 통해 수집한 독자들의 사연을 토대로 오시오가 직접 만든 도시락과 레시피를 전달하는 프로젝트를 히라노가 촬영한 사진을 통해 소개한다. 일명 ‘도시락 헌터’라 불리는 사진가 아베 사토루의 ‘히루케(ひるけ)’는 어딘지 모르게 가슴이 뛰는 작품이다. 철도원, 어부, 교사, 각자의 일터에서 묵묵히 도시락을 먹는 사람들의 모습에서 먹는 사람과 그것을 만든 사람 사이의 관계에 대해 다시금 생각하게 한다. 

아티스트 고야마다 도오루의 ‘아빠의 도시락’은 작가 본인과 아이가 매일 나눈 소통을 기록한 작품이다. 유치원에 다니기 시작한 동생을 위해 밤마다 누나가 도시락 지시서를 작성하고 아버지인 고야마다가 다음 날 아침 도시락을 만든다. 매일의 지시서에 그린 폭발하는 화산이나 굽이치는 강물, 달빛이 떨어지는 호수와 같은 테마는 아이가 잠들기 전에 읽어준 동화책이나 함께 산책하며 발견했던 식물, 곤충 등에서 태어난 이야기들이다. 전시는 오는 10월 8일까지. 마치 정성 들여 만든 도시락처럼 각 공간을 채우고 있는 작품들 외에도 관련 워크숍, 토크 세션 또한 풍성하다.
 

웹사이트 bento.tobikan.jp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서동현
WORDS 남미혜(가구 디자이너)
PHOTOGRAPHY 도쿄도미술관

2018년 09월호

MOST POPULAR

  • 1
    라인 앞으로
  • 2
    각양각색 브러시
  • 3
    내 눈을 위하여
  • 4
    이준기라는 장르
  • 5
    브이 존을 흥미롭게

RELATED STORIES

  • INTERVIEW

    AB6IX 이대휘 'SPACE ODDITY' 미리보기

    AB6IX 이대휘, 경계를 넘어서는 패션 화보와 인터뷰 공개

  • INTERVIEW

    '은빈은 알고 있다' 박은빈 미리보기

    박은빈, 책임감은 더 단단해졌다.

  • INTERVIEW

    라인 앞으로

    다시 <리그 오브 레전드>의 라인 앞으로 돌아왔다. 휴가를 마치고 팀에 복귀하는 SK T1의 칸나, 커즈, 테디를 만났다. 그들이 말하는 프로 선수의 고뇌와 즐거움이다.

  • INTERVIEW

    개는 외롭지 않아

    반려견 문화는 변한다. 과거와 다르고 앞으로도 다를 것이다. 시대에 맞는 반려견 문화를 알리는 <개는 훌륭하다> 제작진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그들의 방송 1주년을 축하하고, 지금의 반려견 문화를 기록하기 위함이다.

  • INTERVIEW

    그냥 초아야

    3년 전이었다. 초아는 무대 뒤로 갔고, 그대로 증발했다. 근황도 없었다. 그리고 때늦은 장맛비처럼 갑자기 돌아왔다. 마음을 비우고 한결 편안해진 자연 그대로의 모습으로. 초아가 겪은 지난 3년간의 심경 변화를 글로 옮긴다.

MORE FROM ARENA

  • WATCH

    WATCHMATE

    차고 난 뒤 넣어두세요. 시계는 소중하니까요.

  • FASHION

    매력적인 재키 1961

    모두에게 친근하고 매력적인 재키 1961.

  • FEATURE

    영감을 찾아서: 작가 정세랑

    영화 한 편, 소설 한 권은 벽돌 하나에 불과하다. 그것들이 쌓이며 성을 이룬다. 작가의 세계는 그렇다. 때로는 인상적인 작품이 성을 떠받치는 기둥이 되고, 벽돌의 배치에 따라 기발한 아이디어가 발견되기도 한다. 우리는 작가와 함께 그의 성을 투어하며, 작품의 토대가 된 벽돌들을 하나씩 뽑아 들었다. 지금 각 분야에서 가장 유별난, 돋보이는 작가들의 영감 지도다.

  • FEATURE

    영감을 찾아서: 건축가 문훈

    영화 한 편, 소설 한 권은 벽돌 하나에 불과하다. 그것들이 쌓이며 성을 이룬다. 작가의 세계는 그렇다. 때로는 인상적인 작품이 성을 떠받치는 기둥이 되고, 벽돌의 배치에 따라 기발한 아이디어가 발견되기도 한다. 우리는 작가와 함께 그의 성을 투어하며, 작품의 토대가 된 벽돌들을 하나씩 뽑아 들었다. 지금 각 분야에서 가장 유별난, 돋보이는 작가들의 영감 지도다.

  • FASHION

    처치스의 페니 로퍼

    이 계절에 탐나는 이름, 처치스와 페니 로퍼.

FAMILY SITE
닫기 오늘 하루 다시 보지 않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