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HOW COME?

9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UpdatedOn September 13, 2018

/upload/arena/article/201809/thumb/39713-332629-sample.jpg

SAMSUNG Galaxy Note9

갤럭시 노트9은 지상 최강의 스마트폰이다. 사양이 최고다. 내장 메모리는 기본 128GB이며, 최대 512GB를 제공한다. 외장 메모리를 추가할 수 있으며 외장 메모리는 최대 512GB까지 장착 가능하다. 총 1TB로 PC 수준의 저장 공간을 갖췄다. 배터리도 확장했다. 4,000mAh의 대용량 배터리 슬로건은 종일 사용이다. 10nm 프로세서를 장착해 속도를 향상시켰고, 다운로드 최대속도는 1.2Gbps에 이른다. 화면은 역대 노트 시리즈 중 가장 큰 6.4인치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다. 18.5대9 화면 비율의 쿼드HD+(2960×1440)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제공한다. 사운드는 하만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 AKG가 담당하며, 돌비 애트모스를 지원해 영화나 게임 시 몰입감이 뛰어나다. 스마트폰 하단에는 S펜이 숨어 있다. 펜팁 지름은 0.7mm, 필압은 4,096단계로 종이 위에 쓰는 것처럼 자연스러운 필기감을 선사한다. S펜은 노트9과 동일한 IP68 방수·방진 등급을 지원한다. 가격 1백9만4천5백원.

 

/upload/arena/article/201809/thumb/39713-332630-sample.jpg

Q 카메라 기능을 안 쓰는 사용자에게 S펜의 장점은 뭐야?
S펜 버튼을 길게 누르면 카메라가 활성화된다. 길게 눌렀을 때 연동되는 앱이 카메라로 설정되어 있기 때문이다. 카메라 외 즐겨 사용하는 앱으로 설정을 변경하는 건 무척 쉽다. 설정에서 유용한 기능을 연다. 그다음 첫 번째 메뉴인 S펜을 선택해 S펜 설정으로 들어간다. 가장 위 메뉴인 S펜
리모컨을 눌러 S펜 사용을 끄고 켤 수 있다. 그 아래 ‘펜 버튼을 길게 눌렀을 때’를 선택하면 스마트폰에 설치된 앱들이 나열된다. 그중 원하는 앱을 선택한다. ‘앱별 액션’ 메뉴에서 촬영, 갤러리, 음성녹음, 크롬, 파워포인트 등을 S펜으로 원격 제어할 시 버튼 설정을 변경할 수 있다. 유튜브, 스냅챗, 스노우, B612, 한컴 오피스 쇼 등 다양한 앱이 S펜 버튼을 지원한다. 그 외 다양한 S펜의 기능은 S펜 메뉴에서 개별적으로 설정할 수 있다.

+ 쓸 만한 기능
재촬영 알림 갤럭시 노트9으로 단체 사진을 찍으면, “눈을 깜빡였어요” “사진이 흔들렸어요”라고 말한다. 단체 사진에서 눈감은 사람이나 흔들린 사진을 귀신같이 찾아내서 실시간으로 알려준다. 렌즈에 지문이 묻거나 역광인 경우에도.

슈퍼 슬로 모션 전용 메모리가 통합된 1천2백만 화소 슈퍼 스피드 듀얼 픽셀 이미지 센서를 탑재했다. 1초에 9백60컷의 프레임을 촬영하는 초고속 카메라 기능을 제공한다. 이제 더 웃긴 추억을 남길 수 있다.

인텔리전트 카메라 꽃, 음식, 인물 등 피사체를 자동으로 인식한다. 해당 피사체에 맞는 대비와 밝기, 화이트 밸런스 등을 최적으로 조정해 촬영한다. 인텔리전트 카메라가 자동으로 인식하는 것은 노을, 동물, 야경, 해변, 하늘 등 총 20가지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PHOTOGRAPHY 이수강

2018년 09월호

MOST POPULAR

  • 1
    조용한 숲에 놓인 기하학적 구조물 A45
  • 2
    우리는 ‘금호동’으로 간다
  • 3
    디에잇의 B컷
  • 4
    스트레이 키즈의 두 소년
  • 5
    앰부시의 수장 윤안

RELATED STORIES

  • INTERVIEW

    앰부시의 수장 윤안

    지금 가장 뜨거운 패션계의 이슈 메이커, 앰부시를 이끄는 윤안은 우주로 나아가고 있다.

  • INTERVIEW

    디에잇의 B컷

    봄이 주는 선물, 만개한 꽃 같은 디에잇의 B컷.

  • INTERVIEW

    이승윤이라는 이름

    ‘무명성 지구인’은 <싱어게인> ‘30호’로 나타나, ‘이승윤’이란 이름으로 우리의 문을 두드렸다. 어둠 속 무명의 주파수로 지글대고 있던 그는 이제 소리 높여 외칠 준비가 됐다. 주류와 비주류, 어떤 것에도 얽매이지 않는 그 자신으로서.

  • INTERVIEW

    찬혁이 하고 싶어서

    독립을 앞둔 찬혁은 자신만의 공간을 무엇으로 채울지 고민이라고 했다. 갖고 싶은 것보단 쓸모 있는 물건이 필요하단다. 그래서 손수 만들었고 브랜 드 ‘세 이 투 셰’를 론칭했다.

  • INTERVIEW

    靑春 청춘

    디에잇의 내면에는 여리고 순수하지만 강인한 소년이 있다. 자신을 사랑하고 아낄 줄 아는 소년 디에잇은 꽃이 피는 순간을 기다리고 있다.

MORE FROM ARENA

  • SPACE

    나무 위 오두막 Treetop Hotel

    다시 숲으로, 흙으로 돌아갈 계절이다. 작은 텃밭을 일궈도 좋고, 산을 관망해도, 강물의 윤슬을 보기만 해도 좋은 곳. 그곳에 작은 쉼터를 꾸린다. 집은 아니지만 집보다 안락한 곳. 오두막이든 농막이든 그 무엇이든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작고 단단한 집이면 된다. 전 세계 숲속에 자리 잡은 작은 집들을 찾았다.

  • TECH

    손맛으로 한다

    튕기고, 긁고, 돌리고, 발사하고. ‘손맛 좋은’ 게임들.

  • FEATURE

    NFT는 예술가들에게 희망일까

    미국에서 시작된 NTF 가상자산 열풍이 전 세계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작가가 작품을 직접 거래하고 투자할 수 있는 NFT는 창작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이 될 수 있을까.

  • FASHION

    THE DANCER

    유려하게 흩날리는 팬츠의 리듬.

  • TECH

    HOW COME?

    4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