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The World News

뉴욕 남자들의 은밀한 취미 생활

뉴욕 패션 피플의 쇼핑 리스트에 새로운 항목이 추가됐다. 바로 현대 미술품이다.

UpdatedOn August 16, 2018

/upload/arena/article/201807/thumb/39393-323845-sample.jpg

뉴욕 패션 피플 사이에서 패션 브랜드가 점찍은 아티스트들의 작품에 대한 소유 경쟁이 치열하다. 최근 2019년 S/S 시즌 디올 맨에서 첫 컬렉션을 선보인 킴 존스는 미국의 아티스트 카우스(Kaws)와 협업해 더욱 눈길을 끌었다. 이번 쇼를 기념해 선보인 5백 개 한정 ‘Kaws Dalls’는 개당 5천 달러임에도 불구하고 예약 판매가 끝난 상황이다.

이외에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아티스트는 조지 콘도다. 뉴욕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비주얼 아티스트로 슈프림과 협업해 패션 피플들에게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어느 정도냐면, 협업의 결과물인 스케이트보드 데크는 이베이에서 1백 달러대로 시작해 9천 달러까지 치솟은 정도. 덩달아 그의 작품도 가격이 껑충 뛰었음에도 불구하고 수집하고자 하는 열기가 뜨겁다. 헤브루 브랜틀리 역시 떠오르고 있다. 그는 1960년대 시카코에서 결성된 흑인 예술가 집단 ‘AfriCOBRA’의 영향을 받았다. 개성 있는 그의 작품을 알아본 나이키, 아디다스, 위블로는 일찍이 눈도장을 찍어 그와 협업했다. 또한 전 세계적으로 절대적인 영향력을 행사하는 비욘세와 제이지 부부가 아끼는 아티스트로 패션 피플 사이에서 유명세를 탔다. 

이처럼 패션 브랜드와의 협업으로 현대 미술 작가들을 쉽게 접하고, 그들이 주목받는 시대가 됐다. 작가들이 참여한 패션 소품 역시 하나의 작품으로 인정받는 추세다. 이제는 값비싸고, 다가가기 힘든 예술품이 아닌 성인 남자들이 수집할 법한 고급 장난감 혹은 사치품이 된 것이다. 뉴욕의 한 패션 업계 관계자는 “주기가 짧고, 쉽게 소비되는 패션 아이템보다 스토리를 담고 있는 현대 작품이 더욱 가치 있게 느껴진다”고 말하며, “주목받는 패션 브랜드와 협업하는 순간 그 스토리의 가치와 가격은 곱절로 치솟는다”고 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장군
PHOTOGRAPHY 아이맥스트리
WORDS 김지은(뉴욕 편집숍 CURVE MD)

2018년 08월호

MOST POPULAR

  • 1
    ‘이근은 살아남는다’ 이근 대위 미리보기
  • 2
    NEW VINTAGE
  • 3
    루피의 러브 레터
  • 4
    스트레이 키즈의 리노와 현진
  • 5
    가짜사나이들의 진심

RELATED STORIES

  • LIFE

    서울 피자집

    쭉쭉 늘어나는 치즈, 풍성한 토핑은 기본. 맛과 개성을 살린 피자집 5곳을 기억해둘 것.

  • LIFE

    山水景石 산수경석

    땅에서 난 것과 물에서 난 것, 돌과 식재료로 그린 풍요로운 가을.

  • LIFE

    찍고 패고

    장작 패고 싶은 날 꺼내 든 도끼 4종.

  • LIFE

    클래식의 계절

    가을에 듣는 클래식, 보는 클래식, 읽는 클래식.

  • LIFE

    갓성비 샴페인

    착한 가격에 고급스러움을 더한 스파클링 와인들.

MORE FROM ARENA

  • INTERVIEW

    트로트 파트너즈, 장민호 & 정동원

    해가 바뀌자 비주류 장르로 여겨졌던 트로트가 ‘힙’을 입고 주류가 되었다. 여기에는 <미스터트롯>의 공이 지대하다. 트로트는 올드하고 어른들만 듣는다는 편견을 깨고 전 세대가 공감하고 열광할 수 있게 만들었으니까. 그럼에도 우리는 아직 트로트에 대해 잘 모른다. <미스터트롯>에 출연해 패러다임의 전복을 경험한 데뷔 23년 차 맏형 장민호와 열네 살 막내 정동원이 각자의 시선에서 트로트 신의 현재와 미래를 진단했다.

  • FASHION

    파도와 수영복

    청량한 파도에 흠뻑 젖은 청춘의 수영복.

  • FASHION

    MOMENT CAPTURE

    찰나의 순간에 포착한 신발들.

  • INTERVIEW

    가짜사나이들의 진심

    지난여름 <가짜사나이>는 유튜브를 뒤흔들었다. 교관들은 진심을 다해 소리쳤고, 백만 유튜버 교육생들은 유튜버가 아닌 진짜 자신을 드러냈다. 진정성은 사람들을 불러 모았고, 응원의 댓글이 이어졌다. 제목 빼고 모든 게 진실인 <가짜사나이>. 교관으로 출연한 로건, 에이전트 H, 야전삽 짱재를 만났다. 그들 역시 진심뿐인 사나이들이었다.

  • INTERVIEW

    청년 고경표 미리보기

    순수미 폭발하는 고경표, 청순함과 섹시함이 공존하는 화보 공개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