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TECH MORE+

The World News

이토록 세련된 한식

‘킴미(Kimme)’가 싱가포르 한식의 지형도를 바꾸고 있다.

UpdatedOn August 14, 2018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7/thumb/39391-323836-sample.jpg

 

 

최근 북미 정상회담 이후 주목받은 싱가포르. 서울의 1.18배 크기에 인구 5백만의 작은 도시국가이지만, 중국, 말레이, 인도 등 다인종이 어우러져 살고 있어 아시안 멜팅 포트(Melting Pot)라고 해도 좋다. 차이나타운 끝자락 애모이 스트리트(Amoy street)엔 트렌디한 맛집과 바가 즐비하다. 가장 싱가포르다운 느낌이 나면서도 가장 이국적인 느낌도 풍기는 곳이다. 이곳에 코리안 파인 다이닝 ‘킴미(Kimme)’가 요즘 엄청나게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그동안 싱가포르에 외국인들에게도 어필할 수 있는 감각적이고 세련된 한식당이 없다는 점이 아쉬웠던 한국인은 이제 자랑스럽게 힙한 한식당을 소개할 수 있게 됐다. 이곳은 싱가포르 미쉐린 가이드 1스타 레스토랑인 메타 그룹이 두 번째로 선보인 야심작으로 한국인 선 킴(Sun Kim) 셰프와 루이스 한(Louis Han) 셰프가 한식의 영감을 받은 메뉴를 프렌치 스타일로 플레이팅한 것이 특징이다. 

총 48석의 이 레스토랑은 1층에 오픈 키친과 함께 반짝이는 화이트 톤의 긴 대리석 테이블이 눈길을 끈다. 셰프 셀렉션 메뉴는 일식의 오마카세처럼 셰프가 그날그날 공수해온 재료 및 손님의 기호에 따라 구성이 조금씩 다르다. 방어회, 와규 불고기 다다키, 성게 미니 비빔밥, 관자 요리, 화채에서 영감을 받아 과일 향이 물씬 나는 얼음 위에 막걸리 크림 셔벗을 얹은 디저트까지. 한식과 프렌치가 어우러진 메뉴들이 세련된 감각을 입고 등장한다. 현지 싱가포리안 사이에서도 힙한 레스토랑으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이제 싱가포르에서도 한식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경험할 수 있다.
문의 kimmerestaurant.com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서동현
WORDS&PHOTOGRAPHY 김희선(프리랜스 에디터)

2018년 08월호

MOST POPULAR

  • 1
    JAY B는 자유롭고
  • 2
    <펜트하우스> 최예빈
  • 3
    일러스트레이터 맥스 달튼
  • 4
    초여름 기행
  • 5
    'SPECTRUM' 육준서 화보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TECH

    HOW COME?

    6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HOW COME?

    5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PS5와 함께한 적재의 하루

    적재는 소니 PS5를 즐긴다. 게임 플레이는 물론이고, 곡을 쓸 때도 게임 화면을 띄우고 골똘히 생각을 정리한다. 그의 일상 속에는 플레이스테이션이 늘 가까이 있다.

  • TECH

    HOW COME?

    4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HOW COME?

    3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MORE FROM ARENA

  • INTERVIEW

    앰부시의 수장 윤안

    지금 가장 뜨거운 패션계의 이슈 메이커, 앰부시를 이끄는 윤안은 우주로 나아가고 있다.

  • FASHION

    THE AVENGERS

    신선하고 엉뚱하지만 호화로운 조합.

  • FILM

    지올팍이 여러분들의 신청곡을 팍팍 불러드립니다!

  • FASHION

    초여름 필수 아이템

    본격적인 여름을 맞이하기 전에 살펴본, 응당 가져야 할 네 가지 아이템.

  • INTERVIEW

    우직한 류승룡

    짙은 눈썹과 굵은 이목구비. 류승룡은 호랑이 같다고 생각했다. 영화 <정가네 목장> 촬영으로 턱수염을 기른 류승룡은 더욱 호랑이를 닮아 보였다. 하지만 그의 언어들, 생각들은 그가 우직한 사람임을, 밤이 되어야 울부짖는 배려 깊은 소에 가까운 사람임을 확인시켜주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