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Only for Summer

Peak Time

다이버 워치를 차고, 그에 어울리는 수영복을 입고. 그야말로 물속에 뛰어들기 딱 좋은 시간.

UpdatedOn July 19, 2018

/upload/arena/article/201807/thumb/39253-321686-sample.jpg

HAMILTON

미 해군 특공대 프로그맨(frogmen)을 위해 특별히 제작한 시계이자, 1951년 영화 <프로그먼(The Frogmen)>에 등장한 모델을 재해석했다. 화려한 배경에 걸맞게 성능도 걸출하다. 소금 물, 충격, 자기 저항 테스트 등 엄격한 기준을 통과해야 하는 국제 다이버 워치 방수 기능 인증 ISO 6425를 받았다. 300m 방수 기능을 갖췄고, 무브먼트는 H-10 오토매틱 칼리버를 사용해 80시간 파워 리저브가 가능하다. 

케이스 사이즈 42mm의 카키 네이비 프로그맨 1백38만원. 비치 타월 12만원 빌브레퀸, 만화 캐릭터를 새긴 수영복 63만원 몽클레르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7/thumb/39253-321688-sample.jpg

TISSOT

2017년에 판매를 중단했던 티쏘의 다이버 워치 씨스타 1000 젠트 오토매틱이 돌아왔다. 전형적인 디자인과 1백만원이 넘지 않는 가격으로 스포츠 시계의 입문 장벽을 낮춘 티쏘의 유일한 다이버 워치다. 이래 봬도 성능은 예상을 뛰어넘는다. 좀처럼 만나기 힘든 300m 방수 기능을 갖췄고, 파워 리저브는 최대 80시간이 가능하다. 새파란 회전 베젤과 다이얼 그리고 투명 케이스 백을 보는 것만으로도 청량한 기분이 들 거다. 

가격까지 시원한 티쏘 씨스타 1000 파워매틱 80 89만원대.체인 팔찌 2만1천원·파란색 비즈 팔찌 3만2천원, 목걸이 가격미정 모두 에이징 CCC, 해양 동물을 패턴으로 새긴 수영복 29만3천원 빌브레퀸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7/thumb/39253-321689-sample.jpg

CITIZEN

꽤나 진지한 다이버 워치다. 바다 깊은 곳에서도 무리 없이 사용할 수 있다는 ISO 6425 인증을 받았고, 다이빙 시 최대 수심을 기록하는 바늘을 장착했다. 핸즈는 물속에서도 시간을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면적을 넓게 만들되 다이얼을 가리지 않도록 바늘 가운데를 비워두고 테두리만 남겼다. 브랜드의 고유한 광원 충전 기술, 에코 드라이브를 장착해 사실상 에너지원이 무한하다. 파워 잔량은 9시 방향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0m 방수가 가능한 프로마스터 아쿠아랜드 뎁스미터 1백29만원.팔찌 3만6천원 에이징 CCC, 야자수 패턴 수영복 3만5천원 버쉬카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7/thumb/39253-321687-sample.jpg

ORIS

이름에서 눈치 챘겠지만 이 시계는 1965년도에 등장한 브랜드의 다이버 워치에 바탕을 두고 있다. 당시 디자인과 유사해 오리스의 초창기 모델을 선호하는 이들이 탐내는 시계다. 케이스 뒷면에는 1965년 제품과 동일하게 오리스의 상징인 방패 문양을 새겼다. 외관과 달리 기능은 현대적이다. 고전적인 디자인을 그대로 유지한 물방울형 글라스는 사파이어 크리스털을 사용했다. 내부는 눈부심 현상을 줄이고, 물속에서 가독성을 높이기 위해 무반사 코팅 처리를 했다. 

100m 방수가 가능한 다이버즈 식스티-파이브 2백25만원. 체인 팔찌 2만1천원 에이징 CCC, 녹색 수영복 1만9천원 H&M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장군
PHOTOGRAPHY 기성율
MODEL 변준서
ASSISTANT 이아영

2018년 07월호

MOST POPULAR

  • 1
    정경호 'IN THE ROOM' 미리보기
  • 2
    스무살의 NCT DREAM
  • 3
    철학과 취향을 담은 한 잔: 이기훈
  • 4
    이근은 살아남는다
  • 5
    SF 문학의 새물결

RELATED STORIES

  • LIFE

    당신을 설레게 할 새로운 소식 4

    아이폰 12부터 파리 ‘부트 카페’의 서울 진출까지, 기다림의 미학을 일깨워 줄 뉴스들.

  • LIFE

    아름다운 정글도

    달 위를 수놓은 정글도 다섯.

  • LIFE

    식물에 관한 명상

    나무와 꽃만큼 쉽고 흔하게 접할 수 있는 아름다움이 있을까. 자연은 이미 아름답고, 인간은 그 아름다움을 끊임없이 재현한다. 불가해한 자연에 다가서기 위해. 혹은 다가서기를 실패하기 위해.

  • LIFE

    山水景石 산수경석

    땅에서 난 것과 물에서 난 것, 돌과 식재료로 그린 풍요로운 가을.

  • LIFE

    찍고 패고

    장작 패고 싶은 날 꺼내 든 도끼 4종.

MORE FROM ARENA

  • FEATURE

    샬럿&제임스 매독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 FEATURE

    최악의 이혼썰

    거 적당히 좀 하지 그래? 적당히 안 돼서 법원에서 싸움의 끝을 본 부부들. 이혼 변호사들이 말하는 잊지 못할 이혼 소송을 모았다.

  • FILM

    폭스바겐 x 박솔잎

  • INTERVIEW

    다니엘 헤니 'CINEMATIC MOMENT' 미리보기

    다니엘 헤니의 영화적 순간들

  • INTERVIEW

    청년 고경표

    여행하고, 노력하고, 생각하고, 경험하며 채워가는 것. 자유롭게 흘러가는 고경표의 삶을 슬쩍 들여다봤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