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EATURE MORE+

Let's Go Outside!

기분이 좋아서

형형색색 프린트와 말랑말랑한 음악이 함께하는 피크닉의 여유.

UpdatedOn May 10, 2018

/upload/arena/article/201805/thumb/38421-303028-sample.jpg

1 목걸이 41만8천원 스탬프 워크 by 오쿠스 제품.
2 은 목걸이 20만9천원 에이징CCC 제품.
3 플라스틱 머그 1만6천원 오쿠스 제품.
4 벌레 물린 데 효과적인 연고. 레스큐 오인먼트 15g 가격미정 버츠비 제품.
5 휴대용 블루투스 스피커 22만9천원 비츠바이 닥터드레 제품.
6 플라잉 디스크 2만2천원 쿰스 by 블루스맨 제품.
7 세서미 시드 오일이 손을 부드럽고 촉촉하게 만든다. 포마드 콘크레뜨 핸드크림 75g 5만8천원 불리 1803 제품.
8 열쇠고리 1만원 엑스라지 by 웍스아웃 제품.
9 카드 지갑 8만8천원 울리치×스매더스 앤 브랜슨 by 블루스맨 제품.
10 파란색 클러치 9만8천원 프라이탁 제품.
11 농구공 모양의 동전 지갑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12 하와이안 셔츠 14만9천원 파타고니아 제품.
13 캔버스 소재 더플백 24만원 블로윈드×더 슈페리어 레이버 by 서프코드 제품.
14 주황색 운동화 7만9천원 반스 제품.
15 감도 높은 사진을 볼 수 있는 잡지 5만9천원 케네디 매거진 by 아이엠샵 제품.
16 파란색 틴트 렌즈 선글라스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장군
PHOTOGRAPHY 이수강
ASSISTANT 최종근

2018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스트레이 키즈의 두 소년
  • 2
    바밍타이거의 머드 더 스튜던트, 화보 미리보기
  • 3
    박지훈의 고요한 바다
  • 4
    골목 점심
  • 5
    유연석, 모험의 시간

RELATED STORIES

  • ARTICLE

    박지훈의 고요한 바다

    아무도 없는 해변에서 박지훈을 만났다. 혼자 있는 게 좋은, 덤덤한 소년의 무구한 얼굴을 마주하자 고요와 정적이 찾아왔다.

  • ARTICLE

    전소연이 하고 싶은 음악

    전소연은 하고 싶은 말을 한다. 하고 싶은 음악을 한다. 여름처럼 뜨겁고, 바람처럼 자유롭게.

  • ARTICLE

    비투비, 그리고 비트

    비투비와의 인터뷰를 마치고 돌아오는 길, 그들의 모습을 떠올렸을 때 뇌리를 스친 단어는 ‘애정’이다. 서로에 대한 애정으로 똘똘 뭉친 그들은 한 시간가량 이어졌던 인터뷰에서 ‘스스럼없는’ 가족처럼 대화를 주고받았다.

  • ARTICLE

    MUSIC VIDEO NEW WAVE / 정누리 감독

    피드보다 스토리, 한 컷의 이미지보다 몇 초라도 움직이는 GIF 파일이 유효해진 시대. 어느 때보다 영상의 힘이 커진 지금, 뮤직비디오의 지형도도 변화하는 중이다. VR 아티스트, 뮤지션, 영화감독, 시트콤 작가 등 겸업은 기본, 어디에도 얽매이지 않고 각양각색의 개성을 펼치는 MZ세대 뮤직비디오 감독 5인과 그들의 작품으로 읽는 뮤직비디오 뉴 웨이브.

  • ARTICLE

    삼삼해도 괜찮아

    마라샹궈보다는 비건 식단에 가깝다. 알싸하고 자극적인 맛은 없는 삼삼하고 건강한 비건 식단. <라켓 소년단>이 딱 그런 느낌이다. 복잡하게 얽혀 있어 두통을 유발하고, 피 튀기는 전쟁을 치르고, 처참하고 잔인한 연출까지 마다않는 장르물들 사이 <라켓 소년단>이 소중하게 자리하고 있다. 그리고 사람들은 이 드라마에 속수무책으로 빠져들고 있다. 땅끝마을 농촌 소년 소녀들의 성장 과정을 그린 작품으로, 다소 싱거울 수 있는데 왜? 시청자들의 마음에 펌프질할 수 있었던 <라켓 소년단>의 매력을 알아봤다.

MORE FROM ARENA

  • FEATURE

    플라밍고를 쫓는 모험

    헤르난 바스는 모험 앞에 놓인 소년들을 그린다. 고독한 얼굴을 한 그들은 풍랑이 거칠게 이는 바다, 도로변의 모텔, 네시를 찾는 캠핑밴, 플라밍고가 가득한 늪지대 등 낯선 세계로 자신을 던진다. 쿠바 이민 2세대이자 퀴어 아티스트로서 알 수 없는 것과 소외된 것, 기이한 것을 골똘히 들여다보고 거침없이 그려내는 헤르난 바스. 사시사철 쨍쨍한 플로리다에 살지만 햇빛보다는 그림자에 더 호기심을 지닌 미스터리 애호가에게 궁금했던 것들을 물었다.

  • FASHION

    MOONLIGHT

    낮보다 하얗게 빛나던 스산한 밤.

  • CAR

    아들에게

    뒷좌석에 아들을 태우고 달리며 생각한다. 내 아버지도 이런 마음이었을까? 아들에게 물려주고 싶은 것이 많다. 자동차도 그중의 하나. 자동차 기자들이 말하는 아들에게 물려주고 싶은 자동차.

  • INTERVIEW

    장미 향기의 몬스타엑스 민혁

    장미를 건넨 손에 향기가 남는다. 몬스타엑스 민혁은 팬들에게, 같은 길을 걸을 후배들에게 해주고 싶은 말도, 건네고 싶은 마음도 많다. 사랑을 상징하는 장미를 좋아하는 그가 장미에 파묻힌 한여름 밤.

  • INTERVIEW

    안보현 'MAN FROM EARTH' 화보 미리보기

    안보현, 강렬하고 와일드한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공개. “거짓말을 못한다. 진짜니까. 난 그냥 사람다운 사람이고 싶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