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Variety Time

하나의 시계 두 가지 스타일. 이를 완벽하게 소화하는 티쏘 슈망 데 뚜렐의 다양한 매력.

UpdatedOn April 30, 2018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395-302126-sample.jpg

슈망 데 뚜렐 젠트 T099.407.11.048.00 93만원 티쏘, 셔츠 24만1천원 오리안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행커치프·재킷·바지 모두 가격미정 라르디니 by 신세계 인터네셔널 제품.

슈망 데 뚜렐

슈망 데 뚜렐이 1백65년역사를 지닌 티쏘를 대변하는모델이라는 건 이름만 봐도 알 수 있다. 1907년 티쏘최초의 시계 공장이 설립된 스위스 르 로클 거리의 이름이 슈망 데 뚜렐이며, 오늘날까지도 그 자리를지키고 있으니. 또한 슈망 데뚜렐은 브랜드의 신조인 ‘전통에 기반한 혁신’을 가장충실히 담아낸 시계. 80시간 파워 리저브가 가능한 파워매틱 80 오토매틱 무브먼트를 장착했다. 현대적인 기능과 달리 디자인은 전통에 기초를 두었다. 원형 다이얼과 로마자 인덱스 그리고 스터드 모양을 새긴 클루 드 파리 패턴 다이얼을 보면 알 수 있다. 이 모든 걸 갖추고도 1백만원대라는 합리적인 가격은 슈망 데 뚜렐의 가장 큰 매력이다.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395-302127-sample.jpg

슈망 데 뚜렐 젠트 T099.407.11.048.00 93만원 티쏘, 셔츠 7만4천원·재킷 29만9천원·팬츠 14만9천원·넥타이 4만9천원 모두 앤드지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395-302124-sample.jpg

1 슈망 데 뚜렐 젠트 T099.407.11.048.00 93만원 티쏘 제품. 

2 슈망 데 뚜렐 젠트 T099.407.11.038.00 93만원 티쏘 제품. 

3 슈망 데 뚜렐 크로노그래프 T099.427.11.038.00 1백20만원 티쏘 제품.

슈망 데 뚜렐 메탈 스트랩

슈망 데 뚜렐은 올봄 새 옷을 입고 또 한 번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시계 시장에서 가장 트렌디한 컬러로 손꼽히는 블루 다이얼과 메탈 소재를 주축으로 말이다. 젊고 세련된 동시에 점잖은 이미지를 주는 이 조합은 첫인상이 중요한 비즈니스맨에게 유용하다. 이때 넥타이와 다이얼 색을 매치하면 안정적인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소매 사이로 언뜻 반짝이는 메탈 브레이슬릿은 상대방과 나눌 또 하나의 이야깃거리가 될 거다.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395-302128-sample.jpg

슈망 데 뚜렐 젠트 T099.407.36.448.00 1백만원 티쏘, 긴소매 줄무늬 티셔츠 15만8천원·녹색 재킷 42만8천원 모두 YMC, 데님 재킷 14만9천원 리바이스, 팬츠 27만8천원 이스트로그 by 솔티 서울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395-302129-sample.jpg

슈망 데 뚜렐 젠트 T099.407.36.448.00 1백만원 티쏘, 셔츠 가격미정 라르디니, 어깨에 두른 스웨트 셔츠 가격미정 에임 레온 도르, 청바지 31만5천원 로이 로저스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넥타이 13만원 키엘 제임스 패트릭 by 바버샵, 벨트 19만6천원 새들러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395-302125-sample.jpg

1 슈망 데 뚜렐 크로노그래프 T099.427.36.038.00 1백28만원 티쏘 제품. 

2 슈망 데 뚜렐 젠트 T099.407.36.038.00 1백만원 티쏘 제품. 

3 슈망 데 뚜렐 젠트 T099.407.36.448.00 1백만원 티쏘 제품.

슈망 데 뚜렐 레더 스트랩

갈색 가죽 스트랩은 메탈 브레이슬릿과는 또 다른 편안한 이미지를 선사한다. 가벼운 갈색이 아닌 농익은 색은 캐주얼한 옷차림에 자연스럽게 녹아든다. 슬랙스보다는 면바지와 청바지에, 드레스 셔츠보다는 옥스퍼드 셔츠에 잘 어울린다. 특히 빛바랜 데님 아이템과 매치하면 빈티지하고 묵직한 분위기를 극대화할 수 있다. 착용할수록 본인의 손목과 스타일에 자연스럽게 길들여지는 슈망 데 뚜렐 레더를 눈여겨볼 것.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장군
PHOTOGRAPHY 기성율
MODEL 케빈
HAIR & MAKE-UP 이은혜
ASSISTANT 최종근

2018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스무살의 NCT DREAM
  • 2
    틱톡 만드는 사람들
  • 3
    에이전트 H의 향수
  • 4
    후이와의 겨울 밤
  • 5
    네 발로 간다: 메르세데스-벤츠 G-클래스

RELATED STORIES

  • ARTICLE

    INVITE YOU

    우리만의 콘셉추얼 프라이빗 파티를 위한 필수 해시태그.

  • ARTICLE

    늦어도 크리스마스까지는

    올해가 가기 전 꼭 갖고 싶은, IWC 샤프하우젠의 포르투기저 퍼페추얼 캘린더.

  • ARTICLE

    중무장 아우터들: Pea Coat

    혹한 대비가 필요한 12월, 보다 견고하고 멋지게 중무장할 수 있는 아우터들.

  • ARTICLE

    그 남자네 집: 뮤지션 픽보이

    유독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었던 올 한 해. 라이프스타일이 각기 다른 남자들에게 집에서 시간을 보낸 방법과 연말에 대한 구상을 물었다. 그리고 저마다 애착 가는 물건에 대해서도.

  • ARTICLE

    달려야 산다

    제네시스의 디자인 정체성이 반영된 더 뉴 G70의 장점은 균형이다. 디자인과 편의성, 안락함과 역동성 모두 균형 있게 진화했다.

MORE FROM ARENA

  • FASHION

    플래시백!

    그 시절이 생각나는 추억 속 패션 광고를 재현해봤다

  • ISSUE

    톡톡 튀는 창의력, It Starts on TikTok

  • FASHION

    중무장 아우터들: Overcoat

    혹한 대비가 필요한 12월, 보다 견고하고 멋지게 중무장할 수 있는 아우터들.

  • FEATURE

    사진은 영원하고

    칸디다 회퍼는 공간을 찍는다. 주로 아무도 없는 공공장소를 찍는다. 인간이 만들어낸, 그러나 인간이 없는 장소. 인위적인 조명도 과장된 구도도 없는 그의 사진은 고요하고 평등하다. 관람객의 시선은 천천히 머물며 그 속에 부재하는 인간을, 공간에 새겨진 잠재의식 같은 역사를 읽는다. 회퍼는 사진을 “보는 이의 시선에 시간을 부여하는 정지된 매체”이자 “더 많은 것을 들여다보게 하기 위해 시선을 늦추는 예술”이라고 말한다. 빛이 부족한 공간에서 오래도록 셔터를 누를 때, 그가 찍는 것은 공간이 아닌 시간일지도 모르겠다. 국제갤러리 부산에서 개인전을 진행 중인 칸디다 회퍼에게 공간과 시간, 부재와 현존, 그리고 사진이라는 예술이 무엇인가에 대해 편지를 보냈고, 그에 대한 회신은 다음과 같다.

  • FEATURE

    세상을 이끄는 틱톡 크리에이터들

    음악을 즐기는 방법, 아티스트와 소통하는 법, 창의성을 드러내는 방식은 틱톡을 기점으로 변했다. 틱톡과 함께 세상을 바꿔나가고 있는 영향력 있는 틱톡커들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