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CAR MORE+

Everlasting Class

이병헌의 깊은 눈빛, 에스.티. 듀퐁의 우아한 품격, 시간이 지나도 변치 않는 진중한 남자의 가치.

UpdatedOn April 11, 2018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187-291011-sample.jpg

남색 줄무늬 수트 3백29만원·흰색 드레스 셔츠 59만9천원·남색 꽃무늬 실크 타이 23만9천원·남색 아뜰리에 브리프케이스 3백99만원 모두 에스.티. 듀퐁, 짙은 남색 더비 슈즈 79만9천원 에스.티. 듀퐁 슈즈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187-291955-sample.jpg

베이지색 리넨, 실크, 코튼 혼방 재킷 2백49만원·하늘색 리넨 셔츠 59만9천원·짙은 하늘색 행커치프 14만9천원·짙은 남색의 아뜰리에 라이터 2백9만원 모두 에스.티. 듀퐁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187-291956-sample.jpg

하늘색 코튼, 리넨 혼방 재킷 2백49만원·흰색 리넨 셔츠 59만9천원·짙은 남색 울 팬츠 89만원·짙은 남색 유러피언 벨트 45만9천원 모두 에스.티. 듀퐁, 두 가지 톤으로 배색된 푸른빛 스니커즈 49만9천원 에스.티. 듀퐁 슈즈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187-291014-sample.jpg

선명한 파란색의 코튼 폴로 셔츠 69만원, 흰색 코튼 팬츠 79만원, 베이지색 아이코닉 위크엔드 백 99만원 모두 에스.티. 듀퐁, 짙은 남색 스니커즈 45만9천원 에스.티. 듀퐁 슈즈 제품.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187-291015-sample.jpg

와인색 시어서커 마이크로 체크무늬 재킷 2백39만원·흰색 티셔츠 20만3천원·하늘색 줄무늬 스카프 24만9천원·짙은 남색 아뜰리에 만년필 1백79만원·테이블 위에 놓인 브라운 라인 디 노트 26만9천원·검은색 만년필 잉크 2만5천원 모두 에스.티. 듀퐁 제품.

와인색 시어서커 마이크로 체크무늬 재킷 2백39만원·흰색 티셔츠 20만3천원·하늘색 줄무늬 스카프 24만9천원·짙은 남색 아뜰리에 만년필 1백79만원·테이블 위에 놓인 브라운 라인 디 노트 26만9천원·검은색 만년필 잉크 2만5천원 모두 에스.티. 듀퐁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187-291016-sample.jpg

회색 모헤어 소재 수트 4백39만원·흰색 드레스 셔츠 59만9천원·붉은색 실크 타이 23만9천원·붉은색 아뜰리에 도큐먼트 홀더 2백99만원 모두 에스.티. 듀퐁, 짙은 와인색의 보르도 더비 슈즈 65만9천원 에스.티. 듀퐁 슈즈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187-291957-sample.jpg

카키색 윈드브레이커 2백49만원·작은 사각형 무늬로 이뤄진 흰색 셔츠 59만9천원·베이지색 코튼 팬츠 79만원 모두 에스.티. 듀퐁, 짙은 베이지색의 토프 파티나 스니커즈 55만9천원 에스.티. 듀퐁 슈즈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187-291958-sample.jpg

파란색 블레이저 가격미정·흰색 티셔츠 20만3천원·흰색 코튼 팬츠 79만원·검은색 소프트 그레인 레더 백팩 1백69만원 모두 에스.티. 듀퐁, 그러데이션 효과의 푸른빛을 더한 흰색 스니커즈 45만9천원 에스.티. 듀퐁 슈즈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04/thumb/38187-291010-sample.jpg

회색 가죽 블루종 2백79만원·검은색 티셔츠 65만9천원·데님 팬츠 79만원·회색 아이코닉 위크엔드 백 99만원 모두 에스.티. 듀퐁, 흰색 스니커즈 45만9천원 에스.티. 듀퐁 슈즈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PHOTOGRAPHY 김영준
MODEL 이병헌
STYLIST 이혜영
HAIR 임철우
MAKE-UP 김정남
ASSISTANT 최종근

2018년 04월호

MOST POPULAR

  • 1
    명작을 찾아서
  • 2
    예리의 B컷
  • 3
    GUCCI x 이승윤
  • 4
    이승윤이라는 이름
  • 5
    이승기니까

RELATED STORIES

  • ARTICLE

    달마다 술

    구독 서비스라 하면 대개 영화나 음악 등을 떠올리지만 이제는 술이다. 매월 술이 대문 앞에 선물처럼 놓인다.

  • ARTICLE

    NFT는 예술가들에게 희망일까

    미국에서 시작된 NTF 가상자산 열풍이 전 세계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작가가 작품을 직접 거래하고 투자할 수 있는 NFT는 창작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이 될 수 있을까.

  • ARTICLE

    낯설고 새로운 얼굴, ‘그린’ 다이얼 시계 4

    색다른 시계를 찾고 계세요? 잠깐만 주목해주세요.

  • ARTICLE

    우리를 찾아온 것이 아름다움이라면

    각각의 색과 빛을 지닌 세 개의 전시가 찾아왔다. 영화를 그리는 일러스트레이터, 언어의 의미를 소거하여 무용한 아름다움에 닿고자 하는 작가, 소외된 몸들로 사회의 이데올로기를 직시하는 작가가 펼쳐내는 세계.

  • ARTICLE

    HOW COME?

    4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MORE FROM ARENA

  • FASHION

    푸마 스웨이드 빈티지

    스웨이드와 빈티지의 투박하지만 선명한 존재감을 담은 푸마의 새로운 아이콘.

  • FEATURE

    구독의 함정

    구독 경제가 일상이 된 사회, 소비자들은 구독이라는 꿀과 구독이라는 늪 사이에서 종종 고민에 빠진다. 넷플릭스부터 스포티파이, 애플뮤직, 유튜브 프리미엄, 로켓배송, 책과 음식과 술과 글까지, 정기구독만 하면 전 세계 라이브러리를 돌 수 있고 문 앞에 생필품이며 각종 취향의 목록까지 배송받을 수 있다. 문제는 나도 모르는 신용카드 대금이 1개월치, 6개월치, 1년치, 야금야금 선결제되어 눈덩이처럼 불어난다는 것이다. 그런데 내가 그 많은 구독 서비스들을 신청해놓고 제대로 이용은 하는 걸까? 구독이라는 편리와 함정 사이, 경계해야 할 것들을 짚어본다.

  • CAR

    시승논객

    폭스바겐 티록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VIDEO

    VOLVO x 이지아

  • FASHION

    다이슨 헤어드라이어 체험기

    남자들의 완벽한 헤어스타일링과 모발을 책임질 다이슨 슈퍼소닉™ 헤어드라이어. 그리고 <아레나> 에디터 2인의 지극히 주관적인 후기까지.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