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Spring Day

배우 주지훈이 새로운 봄날을 맞이했다. 뉴욕의 정취가 담긴 DKNY의 2018 S/S 룩을 입고.

UpdatedOn February 21, 2018

 

최상급 울 원사로 만든 저지 블레이저 재킷·실크와 캐시미어 혼방 소재의 가벼운 풀오버 니트·여름까지 착용 가능한 울 소재 와이드 팬츠 모두 가격미정 DKNY 제품.

 

 

편안한 핏의 티셔츠 가격미정 DKNY 제품.

 

 

매끈한 표면의 스트레치 바라쿠다 점퍼·뉴욕시 전경을 프린트한 티셔츠·흰색 팬츠 모두 가격미정 DKNY 제품.

 

 

줄무늬 볼링 칼라 셔츠·볼륨감이 돋보이는 울 소재 턱 팬츠 모두 가격미정 DKNY 제품.

 

 

최고급 울 소재의 시그너처 수트 재킷과 팬츠·신축성이 우수한 슬림 핏 드레스 셔츠·레지멘털 패턴 넥타이 모두 가격미정 DKNY 제품.

 

 

고급스러운 양가죽 바이커 재킷 가격미정 DKNY 제품.

 




고급스러운 그레이 컬러가 돋보이는 누벅 재킷·실크와 캐시미어 혼방 소재의 가벼운 풀오버 니트·가볍고 신축성이 뛰어난 슬림 핏 울 팬츠 모두 가격미정 DKNY 제품.

 

 

 

톤온톤 컬러의 울 소재 줄무늬 수트 재킷과 팬츠·스트라이프 밴드 넥 셔츠 모두 가격미정 DKNY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노지영
PHOTOGRAPHY BY 주용균
STYLIST 양유정
HAIR&MAKE-UP 임해경
ASSISTANT 김윤희

2018년 03월호

MOST POPULAR

  • 1
    2억으로 주식을 샀다
  • 2
    태민의 진심
  • 3
    영양제 레시피
  • 4
    겨울을 대비한 자동차의 기술
  • 5
    THE MAXIMUM

RELATED STORIES

  • INTERVIEW

    주식 탐험가 강방천

    아이 거 걱정하지 마! 펀드의 왕 에셋플러스자산운용의 강방천 회장은 손사래 치며 말했다. 잘될 거라고, 딴 데 기웃거리지 말고 일상에서 인생을 함께할 위대한 기업을 발견하라고.

  • INTERVIEW

    제15회 에이어워즈

    언택트 시대를 슬기롭게 극복한 제15회 에이어워즈의 우아한 순간들.

  • INTERVIEW

    디스트릭트의 파도

    강남 한복판을 전 세계가 주목하게 만든 거대한 파도 ‘웨이브’, 코로나19로 침체된 삼청동 갤러리에 사람들을 불러 모은 ‘에이스트릭트’, 제주도를 미디어아트 성지로 만든 ‘아르떼뮤지엄’. 모두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 제작사 디스트릭트의 공이다. 디스트릭트가 일군 도전과 성공을 이성호 대표와 이상진 부사장이 말한다.

  • INTERVIEW

    김은희의 서스펜스와 휴머니즘

    <킹덤>에서는 누구도 배고프지 않은 세상을, <시그널>에서는 누구도 억울하지 않은 세상을 바랐다. 치밀한 장르물의 외피를 두르고 있지만 그 안을 들여다보면 김은희 작가는 늘 상식이 통하는 사회를 그리며 이야기를 써왔다. 그런 이야기를 쓰는 힘에 대해 묻자 그는 답했다. “아직 그런 세상이 오지 않아서가 아닐까요?” 지금 한국에서 가장 독보적인 드라마 작가와의 인터뷰는 그렇게 시작됐다.

  • INTERVIEW

    김광현의 시작

    김광현은 선수로서 전부를 이루었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30대에 접어든 그는 세인트루이스행 비행기에 올랐다. 어려서부터 간직해온 꿈을 이루기 위해, 늦은 나이에도 도전할 수 있음을 보여주기 위해 메이저리그에 입성한 그는 데뷔 첫해에 눈에 띄는 성적을 거두고 귀국했다. 2020년은 기회를 다지는 시기였다고 김광현은 말했다.

MORE FROM ARENA

  • FEATURE

    애플 아케이드가 빠진 함정 셋

    작년 이맘때쯤 구독형 게임 서비스의 시대가 도래했다. 타노스급의 거대한 등장이었지만 1년이 지난 지금 잊힌 추억처럼 초라하게 남았다. 죽어가는 게임 OTT 시장을 심폐 소생하기 위해 SKT는 마이크로소프트와 손잡고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를 선보이기로 했다. 이 서비스는 허물어진 경쟁에 다시 불을 붙일 수 있을까? 구독형 게임 서비스를 분석하고 허점을 짚어본다.

  • FEATURE

    일본 대중문화는 왜 낡은 미래가 되었나

    일본의 것이 가장 힙하고 새로웠던 시절이 있었다. 1998년 한국에 일본 문화가 개방된 후 ‘일드’를 보며 일본어를 익히던 친구들이 있었고, 더 거슬러 가면 오스 야스지로를 비롯한 거장들이 걸출한 작품들로 영화제를 휩쓸던 시절이 있었다. 일본 대중문화는 왜 멈췄을까? 조악한 옷을 입은 아이돌들이 율동을 하는 가운데 K-팝 산업에서 공수받은 JYP의 ‘니쥬’가 최고 인기며, 간만에 대형 히트작의 공백을 메운 애니메이션 <귀멸의 칼날> 완성도는 초라하다. 한국인이 지금도 좋아하는 일본 대중문화는 레트로 시티팝, 셀화 애니메이션으로 대변되는 20세기 버블 경제 시대의 산물일 따름이며 과거의 영광은 재현되지 못한다. 그 시절 꽃피운 <세일러문>과 <도쿄 바빌론>에 대한 향수를 지니고 최신 리메이크작을 찾아본다면, 그 결과가 얼마나 처참한지 이미지 한 장만으로도 알 수 있을 것이다. 일본 대중문화는 왜 그리운 느낌 때문에 들춰보게 되는 낡은 미래가 되어버린 걸까?

  • FASHION

    HOLISTIC TRENCH RAIN COAT

    어디든 툭 걸치면 특별한 룩을 만들어주는 오버사이즈 레인코트를 입고 걷다.

  • INTERVIEW

    김은희의 서스펜스와 휴머니즘

    <킹덤>에서는 누구도 배고프지 않은 세상을, <시그널>에서는 누구도 억울하지 않은 세상을 바랐다. 치밀한 장르물의 외피를 두르고 있지만 그 안을 들여다보면 김은희 작가는 늘 상식이 통하는 사회를 그리며 이야기를 써왔다. 그런 이야기를 쓰는 힘에 대해 묻자 그는 답했다. “아직 그런 세상이 오지 않아서가 아닐까요?” 지금 한국에서 가장 독보적인 드라마 작가와의 인터뷰는 그렇게 시작됐다.

  • FEATURE

    요즘 뜨는 국제커플 유튜버들

    산 넘고 물 넘고 국경 넘어 만난 국제커플이 유튜버로 뜬다. 팬데믹의 시대에 더 뜨겁고 각별해진 국제커플 유튜버 4쌍.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