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SPACE MORE+

New Power Mans

인스타그램의 정사각 화면을 통해 시시콜콜한 일상, 스타일에 대한 사진과 짧은 이야기로 1만 이상의 팔로어에게 지지를 받고 있는 비범한 남자들. 그들을 아날로그 방식으로 마주했다.

UpdatedOn February 13, 2018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2/thumb/37568-281863-sample.jpg

 

@danielaugustusc


@danielaugustusc

최진욱 33세  1.1만 팔로어

3 / 10

Question
1 당신은 무엇을 하는 사람인가?
2 인스타그램을 시작한 지는 얼마나 되었나?
3 언제부터, 어떤 계기로 팔로어가 늘었나?
4 주로 어떤 포스팅을 하나?
5 보통 사람들치고 팔로어도 많고 포스팅마다 호응도 높은 편이다. 왜 그런 거 같나?
6 특별히 인스타그램 타임라인 관리에 신경 쓰기도 하나?
7 어떤 게시물이 가장 반응이 좋은가?
8 팔로어를 늘리기 위해서, 혹은 팔로어를 의식한 행동도 있었나?
9 얼굴도 잘 모르는 불특정 다수의 사람들과 내 삶을 공유한다는 것 자체가 불편하진 않나?
10 남자 vs 여자, 어느 쪽에 더 반응이 좋은 거 같나?
11 인스타그램 밖의 실제 자신은 어떤 스타일인가? 차이가 있다면? 
12 오늘 가져온 물건들은 어떤 것들인가?
13 이 지면도 포스팅할 건가?

 

1 바버숍 ‘낫띵N낫띵(nothing N nothing)의 바버이자 작년부터 마음 맞는 친구들과 함께 한남동의 카페 ‘33아파트먼트’를 시작했고, 남성복 테일러링 브랜드 ‘사르잔(Sartisan)’의 디렉터로도 활동하고 있다.
2 4~5년쯤 됐다.
3 계정을 만든 이후로 몇 년간 꾸준히 포스팅을 하기도 했고 주변에 나보다 많은 팔로어를 둔 친구들도 있다. 다양한 경로로 자연스럽게 팔로어가 유입된 것 같다.
4 일상적인 포스팅보다 주로 일에 관련된 포스팅을 많이 한다. 요즘 타임라인에는 패션 아이템과 커피에 관한 포스팅이 많은 편. 그래도 가끔씩은 내가 보고 느끼는 것들을 사진으로 남긴다.
5 앞에서 주로 일과 관련된 포스팅이 많다고 밝혔는데, 사실 내가 좋아하는 감성과 관심사와 밀접한 관련이 있는 일을 한다. 이런 포스팅을 올리다 보니 나처럼 클래식하고 남성적인 스타일을 좋아하는 이들의 팔로가 늘어났고, 포스팅의 호응도 역시 좋은 것 같다.
6 반응에 크게 신경 쓰지 않는 편이다. 직업상 옷을 보여주기 위해 최근엔 타임라인 한 줄에 하루의 착장을 보여주고 있다.
7 아무래도 멋진 옷을 차려입고 찍은 사진을 올렸을 때 가장 반응이 좋더라.
8 의식적으로 관련된 사람이나 브랜드는 무조건 태그해서 올린다. 그러다 보면 브랜드 계정에서 내 포스팅을 리포스트해주는 경우가 종종 있다.
9 딱히 불편한 점은 없다. 내 모습과 삶을 보여주긴 하지만 세세한 것 하나하나까지 공개하는 건 아니니까.
10 팔로어만 봐도 남자한테 인기가 많은 편이다.
11 인스타그램에서 이미지가 좀 세 보인다는 얘기를 아주 간혹 듣는다. 아마도 긴소매 옷에 가려진 온갖 타투들 때문인 것 같은데, 실제로는 순하고 다정다감한 성격이다.
12 프루이 매장에서 구매한 타이와 가죽 장갑. 롤렉스는 어디든 잘 어울리지만 수트와의 궁합이 특히 좋다고 생각한다. 요즘 베레모에 꽂혀서 빈티지 숍에서 색깔별로 구입했다.
13 잡지가 나오는 시점에 맞게 포스팅할 거다. 코멘트는 아직.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2/thumb/37568-281881-sample.jpg

 

 

@free.potato


@free.potato

문수빈 27세  1만 팔로어

3 / 10

1 브랜드 컨설턴트 회사 ‘라니앤컴퍼니’에서 일한다.
2 4년. 타임라인을 내려보니 2014년 2월에 시작했다.
3 대학생 때 포스팅을 정말 열심히 했다. 포스팅을 위해 일부러 사진 찍으러 나가기도 하고.
4 내가 갔던 공간이나 구매한 것들, 오늘 입은 옷, 풍경 사진 등 다양한 관점에서 포스팅하고 싶은 것들을 올리는 편이다.
5 얼굴을 잘 안 보이게 올려서라고 생각한다.
6 지금까지 올렸던 사진들과 톤 앤 매너에서 크게 벗어나는 포스팅은 잘 안 한다. 포스팅했다가 삭제하는 경우도 있다.
7 전시 공간이나 카페, 풍경 사진.
8 인스타그램을 시작한 초반, 한동안 ‘좋아요’를 엄청 많이 누르고 다녔다.
9 사실 인스타그램을 통해 내 삶을 공유한다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인스타그램 속 내 모습은 극히 일부분에 불과하다. 불편하다기보다는 오히려 관심을 가져주는 것에 감사한다.
10 둘 다 비슷한 편이다.
11 포스팅할 때 특별한 멘트를 하지 않는 편이다. 하지만 실제로는 하고 싶은 말이 정말 많은 사람.
12 코스(Koss)의 포타프로 헤드폰. 합리적인 가격에 디자인과 성능 모두 만족스럽다. 가장 애착이 가는 물건. 메종 마르지엘라의 레플리카 ‘재즈 클럽’ 향수는 순전히 이름에 끌려 구매했다.
13 〈아레나〉 2월호 @arenakorea.

 

@incompletetable

@incompletetable

최창희 33세  1.4만 팔로어

3 / 10

1 망원동에서 ‘미완성식탁(Incompletetable)’이라는 디저트 카페를 운영하는 파티시에다.
2 아이디 변경까지 포함한다면 약 3년 정도.
3 주 업무인 디저트를 포스팅하며.
4 삶의 일부분이나 좋아하는 것, 그리고 작업이나 하루의 일상, 음악.
5 직업 특성상 팔로어를 형성하고 포스팅의 호응이 높아지는 것 같다. 현재 사람들의 관심사는 패션, 음식, 여행인데 그중 하나를 내가 하고 있으니 그런 것 같기도 하고.
6 내 삶을 사랑하고 있기에 필터 없이 그대로 드러낸다. 물론 누군가가 상처받을 거 같으면 자제하거나 삭제하는 경우도 있다.
7 내가 작업한 디저트 사진이나 디저트의 해석, 감각적인 풍경 사진들. 아니면 필터 없는 ‘오늘의 아무말 대잔치’ 같은 것.
8 없는 것 같다. 팔로어를 늘리고 싶은 생각으로 인스타그램을 하는 건 아니다. 해시태그도 내가 만든 것 이외에 다른 건 사용하지 않는다.
9 직업 자체가 반응이 없으면 살아가기 힘든 일이다. 불편을 감수하기 위해 여러 방법을 사용한다. 가게의 실직적인 안내 사항은 오피셜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지한다든지.
10 디저트에 관심이 더 많은 여자들의 반응이 좋다.
11 실제와 별 차이가 없다. 언제나 막무가내라고 할 정도로 하고 싶은 말을 하는 편이다.
12 일본에서 산 지갑에 제일 좋아하는 친구들과 함께한 스티커 사진을 달았다. 그리고 가장 아끼는 사가와후지이 안경. 난 사실 전자 기기 마니아라서, 닌텐도 스위치와 소음 차단용 이어폰.
13 물론!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이상
PHOTOGRAPHY 레스
ASSISTANT 최종근

2018년 02월호

MOST POPULAR

  • 1
    도전하는 작가, 육준서
  • 2
    UDT 포트레이트
  • 3
    이승윤이라는 이름
  • 4
    골목 점심
  • 5
    경주에서의 하루

RELATED STORIES

  • ARTICLE

    MUSIC VIDEO NEW WAVE / 정누리 감독

    피드보다 스토리, 한 컷의 이미지보다 몇 초라도 움직이는 GIF 파일이 유효해진 시대. 어느 때보다 영상의 힘이 커진 지금, 뮤직비디오의 지형도도 변화하는 중이다. VR 아티스트, 뮤지션, 영화감독, 시트콤 작가 등 겸업은 기본, 어디에도 얽매이지 않고 각양각색의 개성을 펼치는 MZ세대 뮤직비디오 감독 5인과 그들의 작품으로 읽는 뮤직비디오 뉴 웨이브.

  • ARTICLE

    삼삼해도 괜찮아

    마라샹궈보다는 비건 식단에 가깝다. 알싸하고 자극적인 맛은 없는 삼삼하고 건강한 비건 식단. <라켓 소년단>이 딱 그런 느낌이다. 복잡하게 얽혀 있어 두통을 유발하고, 피 튀기는 전쟁을 치르고, 처참하고 잔인한 연출까지 마다않는 장르물들 사이 <라켓 소년단>이 소중하게 자리하고 있다. 그리고 사람들은 이 드라마에 속수무책으로 빠져들고 있다. 땅끝마을 농촌 소년 소녀들의 성장 과정을 그린 작품으로, 다소 싱거울 수 있는데 왜? 시청자들의 마음에 펌프질할 수 있었던 <라켓 소년단>의 매력을 알아봤다.

  • ARTICLE

    급류 속으로 / 미르코베버

    높은 산, 거대한 바위, 그 사이를 파고드는 물길. 하얀 물보라를 일으키며 쏟아지는 강줄기. 급류다. 카약에 몸을 싣고 급류를 타는 카야커들을 만났다. 고층 아파트 높이의 폭포에서 추락하고, 급류에서 회전하며 묘기를 펼치기도 하는 이들. 그들이 급류에서 발견한 것은 무엇일까.

  • ARTICLE

    아낌없이 주는 차

    르노삼성자동차의 2022년형 XM3는 알차다는 말로는 부족하다.

  • ARTICLE

    유쾌한 비투비, 패션 화보 미리보기

    유쾌한 비투비의 네 남자, 은밀하고 매력적인 패션 화보 공개

MORE FROM ARENA

  • LIFE

    필요한 세계

    형형색색의 빛깔, 유려한 곡선, 화려한 무늬, 기하학적인 구조. 사물의 미학을 위해 필요한 패턴과 구조의 세계.

  • INTERVIEW

    온앤오프 'DREAMERS' 화보 미리보기

    ‘계단돌’ 온앤오프, 파격적인 화보와 인터뷰 공개

  • FASHION

    여름맞이 보디 케어

    청량하고 쾌적한 여름맞이를 위한 보디 케어 백서.

  • FILM

    월클돌 '매드몬스터'의 모든 것!

  • INTERVIEW

    안보현과의 만남

    자전거를 타고 서울에서 부산까지 달리는 일. 도배 장판부터 세간살이까지 발품 팔아 채우는 일. 낚시한 생물을 요리해 입안에 들어가기까지의 수고로움을 아는 일. 연고 없는 서울에서 어떤 노동도 마다하지 않으며 배우라는 꿈을 이룬 일. 고생의 맛을 아는 안보현은 무엇이든 스스로 구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