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CAR MORE+

밸런타인데이를 겨낭한 특급 운동법

NYC Trainer

뉴욕에서 맹활약 중인 모델 김도진이 영상을 보내왔다. 군살이라곤 찾아볼 수 없는 탄탄한 몸매를 지닌 그가 밸런타인데이를 겨냥한 특급 운동법을 제안한다.

UpdatedOn February 09, 2018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2/thumb/37553-281643-sample.jpg

 

 Training 여자들의 마음을 뒤흔들어놓을 넓은 어깨 집중 공략

핵심 전면 삼각근, 측면 삼각근 단련을 위한 밀리터리 프레스, 오버헤드 프레스. 준비물로 덤벨이 필요하다. 없다면, 생수통을 사용해도 좋다. 덤벨 무게가 가볍거나 생수통의 용량이 작다면 운동 횟수를 늘릴 것. 기본적으로 밀리터리 프레스 10회, 오버헤드 프레스 10회가 1세트로 총 5세트를 반복한다.

순서
1 의자에 곧고 바르게 앉는다. 먼저 밀리터리 프레스를 10회 한다.
2 턱을 약간 들고, 팔을 양옆으로 벌린 채 위로 팔을 굽히고, 손바닥은 정면 방향, 덤벨은 바닥과 수평을 이루도록 든다. 이때 팔목이 꺾이지 않도록 주의한다.
3 숨을 내쉬며 덤벨을 만세하듯 위로 곧게 밀어 올리고, 숨을 들이마시며 팔을 굽히는 동작이 1회로 총 10회 반복. 무게중심은 앞쪽 어깨를 향한다.
4 이번엔 오버헤드 프레스. 턱을 살짝 숙이는 느낌으로, 앞선 동작과 마찬가지로 양팔을 벌리고, 숨을 내쉬며 덤벨을 들어 올리고, 숨을 들이마시며 팔을 굽힌다. 이때 무게중심은 옆쪽 어깨를 향한다. 마찬가지로 총 10회 반복.
5 밀리터리 프레스와 오버헤드 프레스까지 쉬지 않고 20회 해내는 게 1세트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2/thumb/37553-281644-sample.jpg

 

 Training 여자친구와 함께하는 체육관 데이트

핵심 사실 체육관이 아니라도 좋다. 함께 나란히 서서 거울을 볼 수 있는 장소라면 어디든 상관없다. 데드리프트 덤벨, 덤벨 컬, 덤벨 컬 & 스쿼트를 1번씩 연달에 하는 게 1회. 10회씩 총 5세트를 실시한다. 이번만큼은 정확한 동작, 일정한 속도로 하는 것보다 여자친구에게 박자를 맞추는 게 가장 중요하다.

순서
1 먼저 등, 허벅지, 종아리까지 반전신 운동인 데드리프트. 발은 어깨너비, 덤벨도 어깨너비 정도. 손등이 앞을 향하도록 덤벨을 잡고 바르게 선다.
2 덤벨을 바닥으로 내리며, 무릎이 발끝보다 앞으로 나오지 않도록 엉덩이를 뒤로 빼면서 허리를 숙였다가 다시 곧게 선다. 고개는 정면을 주시한다.
3 다음은 이두근 운동인 덤벨 컬. 손바닥이 정면을 향하도록 덤벨을 돌린다. 팔꿈치를 옆구리 가까이 붙여두고, 팔을 굽혀 덤벨을 어깨까지 들어 올렸다가 천천히 내린다.
4 마지막으로 덤벨 컬 & 스쿼트. 다시 팔을 굽혀 덤벨을 어깨 높이에 두고, 엉덩이를 뒤로 빼며 무릎이 수직이 될 때까지 앉았다가 일어난 뒤 팔을 제자리로 천천히 내린다. 여기까지가 1회. 총 10회씩 5세트를 한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GUEST EDITOR 김도진

2018년 02월호

MOST POPULAR

  • 1
    오혁, '완벽한 하이패션' 화보 미리보기
  • 2
    매드몬스터의 진실
  • 3
    안보현과의 만남
  • 4
    이승윤이라는 이름
  • 5
    UDT 포트레이트

RELATED STORIES

  • CAR

    시승 논객

    BMW 뉴 M4 컴페티션 쿠페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CAR

    초여름 기행

    마감을 앞두고 세 번이나 동쪽으로 떠났다. 목적지도 차량도 목표도 달랐지만 낭만적인 순간이 있었다.

  • CAR

    거거익선

    자동차 디스플레이는 크면 클수록 좋다. 형태도 다양하면 좋겠다. 급속히 성장하는 차량 디스플레이의 종류와 트렌드를 짚었다.

  • CAR

    숫자로 보는 7세대 S-클래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는 여전히 호화롭고, 더욱 지능적이며, 강력하다.

  • CAR

    TO THE YELLOW

    면과 면이 만나는 곳에서.

MORE FROM ARENA

  • SPACE

    기둥 하나에 의지해 떠 있는 오두막 Niliaitta

    다시 숲으로, 흙으로 돌아갈 계절이다. 작은 텃밭을 일궈도 좋고, 산을 관망해도, 강물의 윤슬을 보기만 해도 좋은 곳. 그곳에 작은 쉼터를 꾸린다. 집은 아니지만 집보다 안락한 곳. 오두막이든 농막이든 그 무엇이든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작고 단단한 집이면 된다. 전 세계 숲속에 자리 잡은 작은 집들을 찾았다.

  • SPACE

    골목 점심

    내 점심을 책임질 골목길 네 곳.

  • CAR

    시승 논객

    혼다 어코드 하이브리드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FILM

    매드 몬스터 - 내 루돌프 ARENA.ver

  • INTERVIEW

    여자친구 소원과 엄지

    시린 겨울을 지나 만개한 꽃처럼 피어난 소원과 엄지.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