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꼭꼭 숨어라

금주법 시대는 오래전에 끝났건만, 술꾼들의 아지트는 자꾸만 깊은 곳으로 숨는다. 아무도 모르는 곳에 앉아 한잔 마시고 싶은 순간을 위해 알아두면 좋을, 지구에서 가장 비밀스러운 바들.

UpdatedOn January 26, 2018

Please Don’t Tell  New York 

뉴욕에서 가장 깊이 숨어 있으며, 가장 인기 있는 바 중 하나인 플리스 돈 텔은 이스트 빌리지 세인트 마크스의 핫도그 거리인 ‘크리프 도그스(Crif Dogs)’에 딱 붙어 있다. 크리프 도그스의 내벽에 부착된 붉은색 공중전화가 이 바의 도어벨이다. 오감을 자극하는 크래프트 칵테일을 즐기고 싶은 뉴요커들이 즐겨 찾는 바다.

주소 113 St Marks Pl., New York, NY 10009
문의 +1 212-614-0386
영업시간 오후 6시~오전 2시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1/thumb/37273-277006-sample.jpg

 

28 Hong Kong Street  Singapore 

아시아 전역에서 가장 훌륭한 칵테일 바로 회자되는 이곳은 고전적인 스타일의 스피크이지 바다. 국제적인 명성을 얻은 바텐더 로건 데미(Logan Demmy)가 믹싱한 전설적인 칵테일을 만날 수 있다. 싱가포르 국회의사당에서 불과 몇 분 거리에 위치하며, 정체가 불분명한 흰색 문이 이 바의 출입구다.

주소 28 Hongkong St., Singapore 059667
문의 +65 8318 0328
영업시간 오후 6시~오전 3시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1/thumb/37273-277009-sample.jpg

 

BackDoor 43  Milano 

기네스북에 오른 것은 아니나 아마 세계에서 가장 작은 스피크이지 바일 것이다. 약 9.9㎡ 크기에 불과한 이 바는 최대 4명까지만 예약을 받는다. 예약 시에는 열쇠와 비밀 암호가 주어지는데, 예약을 미처 못했을지라도 문을 쾅쾅 두드리면, 〈브이 포 벤데타〉의 가이 포스크 가면을 쓴 바텐더가 작은 문을 통해 얼굴을 내밀 것이다.

주소 Ripa di Porta Ticinese, 43, Milano 20143
문의 +39 340 962 8890
영업시간 오후 7시 30분~오전 3시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1/thumb/37273-277020-sample.jpg

 

Tausend  Berlin 

문 닫기 전에 반드시 가봐야 할 바다. 간판은 당연히 없다. 열차가 지나는 고가도로 아래의 묵직한 철제 문을 열고 들어가야 만날 수 있는 바다. 고가도로를 지탱하는 시멘트 기둥과 출입문의 색이 같아서 주의를 기울이지 않으면 입구를 찾을 수 없을 거다. 여느 베를린의 까다로운 클럽처럼 입장객을 엄격하게 관리하며 베를린에서 가장 괜찮은 밴드, DJ, 아티스트들이 매일 밤 음악을 튼다.

주소 Schiffbauerdamm 11, Berlin 10117
문의 +49 30 27582070
영업시간 오후 7시 30분~오전 5시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1/thumb/37273-277033-sample.jpg

 

Bank Bar  Manila 

뱅크 바는 편의점 세븐일레븐의 내부 창고에 출입문을 꼭꼭 숨겨뒀다. 문을 열면 멋진 서재로 이어지는 이곳은 마닐라에서 가장 다양한 칵테일을 선보이는 바다. 바삭바삭하고 향긋한 트러플 감자튀김부터 짭조름한 새우튀김, 묵직한 치즈버거까지 다양한 요리를 곁들일 수 있어 마닐라의 술꾼과 미식가들이 즐겨 찾는다.

주소 RCBC Savings Bank Corporate Center, 26th and 25th Street, Bonifacio Global City, Taguig City, Metro Manila
문의 +63 2 801 4862
영업시간 오후 5시~오전 2시

 

Gyu Bar  Niseko 

일본 홋카이도현의 니세코는 일명 ‘파우더 스노’가 유난히 부드럽기로 이름난 눈의 도시다. 니세코에 간다면 작고 빨간 냉장고 문을 찾아보자. 힌트를 조금 더 주자면, 문의 높이는 대략 1.5m다. 규 바는 이 문에서부터 시작된다. 차가운 손잡이를 쥐고 문을 열면, 동굴처럼 아늑하고 따뜻한 바 전경이 펼쳐진다. 규 바는 희귀한 일본 위스키 셀렉션으로도 유명하다.

주소 Yamada, 167-21, Yamada, Abuta-gun, Hokkaido 044-0081
문의 +81 136-23-1432
영업시간 오후 7시~자정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경진

2018년 01월호

MOST POPULAR

  • 1
    바람을 가르는 민희
  • 2
    유인수, “배우 일을 오래 하고 싶다”
  • 3
    자동차 트렌드 2022
  • 4
    갓세븐 뱀뱀, “발전을 멈추지 않겠다”
  • 5
    손흥민 과소평가론

RELATED STORIES

  • LIFE

    세월이 가면

    증류소의 야심, 숙성의 미학이 느껴지는 고연산 위스키 한 상.

  • LIFE

    Designer’s Chairs

    누구나 의자를 갖고 있다. 의자는 아름다워야 하고, 기능상 편해야 한다. 의자란 가구와 조형 작품 사이 어디쯤 있는 게 아닐까. 빼어난 의자를 만드는 디자이너이자 작가 4인에게 물었다. 당신에게 영감을 준 의자는 무엇인가?

  • LIFE

    찬란하게 노란 술잔

    찬란한 봄을 환영하며 노란 잔으로 치얼스

  • LIFE

    뉴노멀 안주를 찾아서

    안주 세계관을 변주했다. 더 발칙하게.

  • LIFE

    Let’s go picnic

    한강으로 떠나기 전 반드시 체크할 피크닉 아이템.

MORE FROM ARENA

  • SPACE

    뜬다, 효창공원

    경리단길, 용리단길에 이어 이제는 효창공원이다. 오랜 시간 터를 잡고 있는 로컬 맛집부터 감각적인 내추럴 와인 바에 이르기까지, 다양함이 공존하는 효창공원의 5곳을 소개한다.

  • AGENDA

    Another Journey

    여행에 일가견 좀 있다는 브랜드들이 어떻게 다듬어져왔는지, 지난 여행을 회상하듯 돌아봤다. 그리고 이들이 향하는 발자취를 요즘의 여행 가방을 통해 살폈다.

  • AGENDA

    권오상의 자동차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 잠시 문을 열었던 ‘재규어 XJ 레어 디자인 스튜디오’에 권오상의 ‘뉴 스트럭쳐 11’이 전시됐다.

  • CAR

    시승 논객

    미니 일렉트릭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FASHION

    SUIT IN FRIDAY

    화려하게 수트를 즐기는 7가지 방식.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