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48 Holiday Gifts

선물 주고받을 일 많은 12월, 본격적인 연말 분위기로 무르익기 전에 <아레나>가 준비한 선물 꾸러미를 풀었다. 받았을 때 미소를 띄울 만한 48가지 선물들이다. 각양각색 아이템들을 보고 떠오르는 고마운 누군가에게 더없이 따뜻한 연말 선물이 되길.

UpdatedOn December 19, 2017

3 / 10
/upload/arena/article/201712/thumb/36856-271279-sample.jpg

 

1 고전적인 디자인의 여행용 케이스 9만5천원 르시뜨피존 제품.
2 페어 아일 스웨터 23만8천원 제이미슨스 셰틀랜드 by 바버샵 제품.
3 캐시미어 향을 표현한 아쿠아 디 콜로니아-라나 가격미정 산타 마리아 노벨라 제품.
4 송아지 가죽 갑피 전면을 메탈로 장식한 더비 슈즈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5 턱시도 재킷·셔츠 모두 가격미정 디올 옴므 제품.
6 알록달록한 로고 브레이슬릿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7 편지 봉투 묶음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8 간편한 크기의 여행용 케이스 7만8천원 르시뜨피존 제품.
9 크리스털 디캔터 25만8천원·올드 패션 글라스 12만8천원 모두 랄프 로렌 홈 컬렉션 제품.
10 블루투스 헤드폰 메이저2 블루투스 22만원 마샬 제품.
11 〈패션 아이〉 시리즈 상하이·파리 편 각각 7만1천원 모두 루이 비통 제품.

 

 

1 Buly 1803
(왼쪽부터) 제라늄과 야생 이끼를 함유한 이국적인 향취의 보디 워시 200mL 7만5천원·마사지 보디 브러시 8만5천원.

2 S.T. Dupont
여행 트렁크를 변형한 디자인의 〈오리엔탈 특급 살인〉 라이터 컬렉션 가격미정.

3 Louis Vuitton
사진집 〈패션 아이〉 시리즈의 상하이와 파리 편 각각 7만1천원.

4 Sony
360도 전방위로 3D 공간을 체험할 수 있는 플레이스테이션 VR 번들팩 48만8천원.

5 Versace
호화로운 색과 패턴으로 채운 가운 66만원.

6 Skechers USA Mark Nason
(왼쪽부터) 클래식한 디자인의 가죽 스니커즈 14만9천원·옆면의 짜임이 독특한 스니커즈 15만9천원.

7 Valentino Garavani
레터링 패치워크로 장식한 야구 모자 모두 가격미정.

8 Brioni
베이지색 스웨이드 벨트 68만원.

9 All Saints
양털 칼라가 달린 가죽 보머 재킷 82만8천원.

10 Penhaligon’s
홀리데이 에디션으로 구성된 할페티 라인의 오드퍼퓸, 샤워 젤 컬렉션 32만7천원.

11 Playmobil
포르쉐 911 타르가 4S 블록 세트 9만5천원.

12 Marshall
킬번 포터블 블루투스 스피커 45만원.

 

 

1 Polo Ralph Lauren
전면에 엠블럼을 표현한 터틀넥 스웨터 30만원대·체크무늬 셔츠 18만원대.

2 Jamieson’s of Shetland
페어 아일 크루넥 스웨터 각각 23만8천원 모두 바버샵에서 판매.

3 문학과지성사
박솔뫼, 〈겨울의 눈빛〉.

4 Balenciaga
검은색 로고 플레이 백팩 1백20만원대.

5 Sony
360도 전방위로 3D 공간을 체험할 수 있는 플레이스테이션 VR 번들팩 48만8천원.

6 Fox Umbrella
(왼쪽부터) 카무플라주 패턴의 우산 25만9천원·검은색 장우산 15만9천원 모두 유니페어에서 판매.

7 Coach
입체적인 공룡 모양 퍼즐 키링 39만원·개구리 모양 키링 27만원.

8 DJI
4K 카메라를 장착한 휴대용 드론 매빅 프로 플래티넘 1백38만원.

9 Dior Homme
칼라가 독특한 수트 재킷·셔츠·더비 슈즈 모두 가격미정.

10 La Perla

숄칼라 이브닝 재킷 98만4천원.

11 Louis Vuitton

앞코가 얄팍한 벨벳 슬리퍼 1백18만원.

12 Hikaru Noguchi
양면의 색을 달리한 니트 타이 12만5천원 바버샵에서 판매.

 

 

1 Nobis
페이크 퍼로 만든 털모자 18만원.

2 Maison Margiela
깃털 장식 볼펜 6만8천원 르시뜨피존에서 판매.

3 Astier de Villatte
스누피 모티브 캔들 리드 20만원·포근하고 부드러운 향을 담은 캔들 260g 11만원 모두 메종 드 파팡에서 판매.

4 Kapital
알록달록한 패턴의 양말 각각 5만1천원 모두 샌프란시스코 마켓에서 판매.

5 Allyn Scura
녹색 렌즈의 레오퍼드 선글라스 25만9천원 유니페어에서 판매.

6 Olfactive Studio
부드럽고 신선한 첫 향과 대조적인 매캐한 토바코, 머스크, 통카 빈의 잔향이 남는 향수 100mL 21만5천원 메종 드 파팡에서 판매.

7 Loro Piana
(왼쪽부터) 베이비 캐시미어 소재의 가운 60만원대·캐시미어 전용 세제 1000mL 20만원대.

8 Hamilton
가죽 스트랩에 문구를 새긴 파란색 다이얼의 시계 1백30만원.

9 audio-technica
자동 재생 방식의 턴테이블 18만7천원.

10 Apple
아이폰 8 플러스 실버 가격미정.

11 Suit Case

여행용 수트 케이스 7만8천원 르시뜨피존에서 판매.

12 Ralph Lauren Home Collection
(왼쪽부터) 크리스털 디캔터 25만8천원·올드 패션 글라스 각각 12만8천원.

 

 

1 Samsung
스타워즈 에디션 다스베이더 로봇 청소기 79만9천원.

2 East Harbour Surplus
옅은 쑥색 코듀로이 재킷 51만2천원·바지 23만4천원 모두 샌프란시스코 마켓에서 판매.

3 Berluti
군용 가방에서 영감받은 캔버스 더플백 3백75만원.

4 Iittala
화려한 색감과 아기자기한 일러스트가 조화로운 접시 5만9천원.

5 Hermès
캐시미어 소재의 비니와 장갑 모두 가격미정.

6 Tea Collective
유기농 찻잎 4종의 틴케이스와 인퓨저 스틱 세트 8만5천원.

7 Givenchy
8칸의 카드 슬롯이 있는 검은색 반지갑 가격미정.

8 G.H.Mumm
멈 그랑 꼬르동 샴페인 가격미정.

9 Swarovski
산타클로스 모티브 크리스털 장식 40만6천원.

10 Fortnum&Mason
바삭한 식감의 버터 비스킷 가격미정.

11 Ermenegildo Zegna
가죽 끈으로 정교하게 짠 독특한 패턴이 돋보이는 하이톱 운동화 가격미정.

12 Bottega Veneta
클래식한 라펠의 체크 코트·녹색과 검은색 배색의 워머 모두 가격미정.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이상
PHOTOGRAPHY 이수강
ASSISTANT 최종근

2017년 12월호

MOST POPULAR

  • 1
    이 계절의 아우터 8
  • 2
    21세기 래퍼들 #KHAN(칸)
  • 3
    따뜻한 겨울 모자 5
  • 4
    이병헌과 우리들의 블루스
  • 5
    이종석의 새로운 출발

RELATED STORIES

  • FASHION

    Welcome to Genderless

    2023 S/S 여성 컬렉션에서 보여준 남성복의 변화무쌍한 면모.

  • FASHION

    코오롱스포츠, LTEKS ‘edition 04’ 컬렉션 공개

    고어텍스를 중심으로 하이엔드 소재의 진수를 제안한다.

  • FASHION

    12월의 선물 리스트

    따스한 마음을 전하는 12월을 위한 고귀한 선물 리스트.

  • FASHION

    따뜻한 겨울 모자 5

    털북숭이 친구들과 똑 닮은 따뜻한 겨울 모자들.

  • FASHION

    Less Is More

    덜어내고 드러내니 더욱 완전해진 지금의 수트.

MORE FROM ARENA

  • LIFE

    스타일리시 글로벌 코하우징 스페이스

    더블린의 싱글들 사이에서 글로벌 공동 생활 공간이 뜨고 있다.

  • FEATURE

    영화의 스토리 결정권을 나에게 준다고?

  • FASHION

    골프화의 아웃솔

    뭐니 뭐니 해도 골프화의 핵심은 아웃솔이다. 6개의 골프화에서 발견한 아웃솔의 다양한 면면.

  • AGENDA

    비움의 미학

    조명이 흰 벽을 비추면 희미하게 형상이 드러난다. 그 외에 다른 구조물은 보이지 않는다. 김민애는 강남 한복판에 위치한 아뜰리에 에르메스에 거대한 빈 칸을 만들었다. 빈칸을 채우는 건 각자의 몫이다.

  • FASHION

    Peak Time

    다이버 워치를 차고, 그에 어울리는 수영복을 입고. 그야말로 물속에 뛰어들기 딱 좋은 시간.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