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Virtual Reality

가상은 현실이 되고, 현실은 가상이 되는 세상의 한 조각.

UpdatedOn October 16, 2017

 

 

(왼쪽부터) 검은색 후드 셔츠·도톰한 체크무늬의 패디드 셔츠·물감이 번진 듯한 프린트의 스웨트 셔츠· 남색 슬림 팬츠·투박한 스니커즈 모두 가격미정 발렌시아가 제품. 프릴 장식의 체크무늬 롱 셔츠·검은색 팬츠·체크무늬 에이프런 장식 모두 가격미정 지방시 제품.


 

(왼쪽부터) 러버 FC 저지 티셔츠 12만8천원 YMC, 가죽 소재 소매의 보머 재킷 5백35만원·자잘한 체크무늬 캐럿 팬츠 가격미정 모두 베르사체, 흰색 하이톱 스니커즈 8만9천원 반스 제품. 사진가 코코 카피탄의 레터링이 프린트된 티셔츠 70만원 구찌, 검은색 가죽 소재의 후드 재킷과 가죽 소재 팬츠 세트 1백68만원·배낭처럼 메고 있는 오버사이즈 코트 1백49만원 모두 준 지 제품. 

 

 

(왼쪽부터) LV 패턴으로 채운 선글라스·줄무늬 드레스 셔츠·몸판을 가죽 실로 짠 브이넥 스웨터·짙은 남색 팬츠 모두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굵직한 하늘색 줄무늬 폴로 셔츠 16만원대·폴로 베어 그림의 남색 스웨터 49만9천원 모두 폴로 랄프 로렌, 베이지색 와이드 팬츠 89만원 발렌티노 제품. 

 

 

(왼쪽부터) 하늘색 드레스 셔츠 89만원·오트밀색 니트 가격미정·핑크색 케이프 코트 2백40만원·짙은 갈색 팬츠 89만원 모두 발렌티노, 투박한 스니커즈 18만9천원 나이키 제품. 옅은 하늘색 드레스 셔츠 89만원·옅은 핑크색 레터링 니트 1백40만원·가느다란 보타이 가격미정 모두 발렌티노, 검은색 스웨트 팬츠 45만5천원 겐조 옴므, 흰색 하이톱 스니커즈 8만9천원 반스 제품.

 

 

(왼쪽부터) 짙은 녹색 후드 티셔츠 18만원대 폴로 랄프 로렌, 체크무늬 셔츠 가격미정 아크네 블라콘스트, 머스터드색 팬츠 23만8천원 YMC 제품. 동물 뼈 모양의 피어싱 가격미정 구찌, 흰색 티셔츠 43만5천원·코듀로이 소재의 주템므 자수 장식 테디 재킷 3백3만원·검은색 스키니 진 팬츠 가격미정 모두 생 로랑 제품.

 

 

(왼쪽부터) 가는 줄무늬의 드레스 셔츠 가격미정 루이 비통, 선명한 핑크색 스웨터 가격미정 준 지, 데님 팬츠 79만원 사카이, 체크무늬 에이프런 장식 가격미정 지방시 제품. 얇은 데님 셔츠 19만원대·흰색 브이넥 케이블 니트 30만원대· 데님 팬츠 19만원대 모두 폴로 랄프 로렌, 잔잔한 체크무늬의 블루종 재킷 1백43만원 사카이 제품. 선글라스 가격미정 오클리, 화가 댄 위츠의 작품이 프린트된 수트·검은색 집업 스웨터 모두 가격미정 디올 옴므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Videography Kang Inki
Styling Choi Taekyung
Model 임지섭, 송준호
Hair & Make-up 이은혜
Assistant 민형식

2017년 10월호

MOST POPULAR

  • 1
    화성에서 온 신발
  • 2
    신용산으로 오세요
  • 3
    크리스토퍼 놀런의 시계들
  • 4
    제주도 감성 숙소 베스트 4
  • 5
    이경규 · 강형욱 · 장도연, <개는 훌륭하다> 달력 화보 공개

RELATED STORIES

  • FASHION

    가을에도, 남자에게도 어울리는 장미향 향수 5

    핑크 빛 여린 장미 말고, 중성적이고 미묘한 장미 향취를 담아낸 향수들을 소개한다. 쌀쌀해진 요즘 계절과도 제격인 향수 다섯.

  • FASHION

    정경호의 모놀로그

    고요한 적막을 채우는 DKNY의 도시적인 스타일, 정경호의 담담한 모놀로그.

  • FASHION

    산들 산들

    어스름한 하늘빛에 너울거리는 스카프 6.

  • FASHION

    가죽 옷을 위한 밤

    형형한 가죽을 위한 밤.

  • FASHION

    매력적인 재키 1961

    모두에게 친근하고 매력적인 재키 1961.

MORE FROM ARENA

  • FEATURE

    브래드 제임스턴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 FASHION

    세차장에서

    명랑한 스웨트 셔츠를 입고 반짝반짝 세차를 합니다.

  • CAR

    저 바다를 향해

    마세라티는 시대를 따른다. 2020년식 콰트로포르테는 여전히 아름답지만, 시대에 맞춰 변화를 시도했다.

  • FASHION

    정체성 확실한 반지들

    브랜드의 정체성을 명확히 보여주는 반지들.

  • WATCH

    DEEP IN THE DIVE

    다이버 워치에 빠져드는 시간.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