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SPACE MORE+

이상한 서울

여섯 명의 포토그래퍼가 서울의 랜드마크를 낯선 시선으로 포착했다.

UpdatedOn October 19, 2017

1 맹민화 + 남산서울타워

출퇴근하며 매일 보는 남산서울타워는 언제 어디에서 보든 전혀 낯설지 않다. 남산서울타워를 낯설게 생각하는 나 자신이 낯설 뿐.

2 차현석 + 평화의 문

시대에 따른 랜드마크의 변화를 이야기하고 싶었다. 서울 올림픽의 랜드마크인 평화의 문을 사진 기록 방식의 변화라 할 수 있는 흑백 필름, 컬러 필름, 디지털 카메라로 부분 촬영했다. 그 컷들을 모아 하나의 오브제로 만들어 시간의 흐름을 표현했다. 다중 노출한 8개 컷을 2장의 필름에 겹쳐 만든 사진 배경에도 시간의 흐름을 담았다.

3 김재훈 + 63빌딩

나는 부산에서 태어나고 자랐다. 현재는 개인 작업으로 건축과 도시 풍경 사진을 촬영한다. 그런 내게 63빌딩은 서울의 얼굴이자, 항상 마음에 두고 있는 피사체다. 며칠 전 이른 아침에 인천공항을 빠져나와 서울로 올라오는 강변북로에서 동이 트는 풍경을 보았다. 63빌딩 또한 태양의 붉은빛을 머금어 평소보다 한층 더 아름답게 빛났다. 서울의 얼굴이 달아오른 순간을 놓치고 싶지 않았다.

4 황예지 + 경복궁

한 번도 이곳을 오랫동안 떠나본 적이 없다. 하지만 그 긴 시간이 무색할 정도로 서울은 내게 낯선 도시다. 흐린 잔상으로 침잠하는 도시로 느껴진다. 나는 서울 안에서 경복궁, 그 어귀를 걸었다. 커다란 궁 앞에서 많은 인파가 비극과 희극을 동시에 전시한다. 이 거리를 지날 때면 끔찍할 정도로 모순에 대해 생각하게 된다. 이 사진은 침잠하는 것, 그에 대한 단서다.

5 표기식 + 이순신 장군 동상

이순신 장군 동상의 눈을 자세히 들여다보고 싶었다. 하지만 기술적으로 눈만 줌인할 수는 없어 내 눈에 담긴 동상의 모습을 촬영했다. 촬영한 사진의 색을 줄이자 현장에서는 보이지 않던 두리뭉실한 질감이 드러났다. 그 생소한 질감이 이순신 장군 동상을 낯설게 만들었다.

6 채대한 + 롯데타워

롯데타워가 완공되는 모습을 늦은 밤에 보았다. 그때 영화 〈블레이드 러너〉의 사이버 펑크 세계와 애니메이션 〈아키라〉의 네오도쿄가 떠올랐다. 아직 인공지능 로봇이나 공중을 떠다니는 자동차는 없지만 우리가 1980년대에 상상한 미래는 점차 가까워지고 있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그 미래의 산물 롯데타워는 상상한 대로 차갑게 느껴졌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FEATURE EDITOR 서동현, 조진혁, 이경진
GUEST EDITOR 전여울, 김민수, 김윤희

2017년 10월호

MOST POPULAR

  • 1
    메타버스, 욕망의 CtrlC-CtrlV
  • 2
    A NEW LIFE
  • 3
    언더아머, 언택트 러닝 챌린지 ‘맵마이레이스 2021’
  • 4
    FUTURE - chapter2. DiGITAL TWINS
  • 5
    위버스, 경쟁을 거부하는 1인자의 힘

RELATED STORIES

  • SPACE

    SPA THERAPHY

    저마다의 여름휴가를 보낸 이들의 묵은 피로까지 풀어줄, 엄선된 테라피를 제공하는 뷰티 브랜드의 스파 세 곳.

  • SPACE

    NEW MARK

    잠시 멈춘 세상에 활력을 불어 넣어 줄, 각 도시를 빼닮은 뉴 숍 3.

  • SPACE

    올 가을엔 골프 칠 거야

    바야흐로 골프 전성시대. <아레나>가 추천하는 단 하나의 골프장, 큐로컨트리클럽.

  • SPACE

    수제 버거 베스트 4

    고든 램지 표 버거가 국내에 상륙한다. 먹어본 자들 말로는 생애 최고의 버거라던데. 고든 램지가 들이닥치기 전, 입맛 까다로운 필자들에게 전설적인 국내 수제 버거를 추천받았다.

  • SPACE

    서울 근교 자연친화적인 카페 네 곳

    플랜트와 인테리어가 만나 자연친화적 실내 디자인을 지칭하는 ‘플랜테리어’가 떠오르고 있다. 이제 막 문을 열어 입소문이 나는 중인, 서울 근교 피톤치드 가득한 카페 네 곳을 소개한다.

MORE FROM ARENA

  • FEATURE

    걸 그룹이 떠나는 이유

  • INTERVIEW

    서울 관찰자들

    서울에 살며 서울을 주제로 무언가를 이야기하는 네 팀의 작가를 만났다. 이들은 여전히 서울에 살고 있다.

  • FEATURE

    디스토피아에서 아이 낳기

    급여가 농담처럼 들리는 시대. 부동산 막차와 주식시장, 코인에 올라타지 못한 사람들에게 현세는 연옥이다. 코로나19 상황이 개선되는 데 몇 해가 걸릴지 예측하기 어렵다고 한다. 박탈감만 주어진 시대에 아버지가 된다.

  • LIFE

    이때다 싶을 때가 예약할 때

    봄이 온다. 덩달아 화이트데이도 온다. 어딘가 가야만 하는 기념일을 위해 연인 맞을 준비를 마친 맛집만 추렸다.

  • CAR

    변화의 시작

    마일드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으로 돌아온 볼보 XC90 B6.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