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Season's Coloring Ⅱ

가을 초입에 맞닿은 계절의 색, 머스터드.

UpdatedOn September 12, 2017

뒷주머니와 다리 안쪽에 질감이 다른 면 소재를 덧댄 겨자색 바지 23만8천원 YMC 제품.

뒷주머니와 다리 안쪽에 질감이 다른 면 소재를 덧댄 겨자색 바지 23만8천원 YMC 제품.

뒷주머니와 다리 안쪽에 질감이 다른 면 소재를 덧댄 겨자색 바지 23만8천원 YMC 제품.

#Mustard

머스터드색 바지는 다분히 예스럽다. 코듀로이 바지로도 대체 가능하지만 좀 더 가벼운 소재를 추천하는 것도 같은 이유다. 감색과 유독 조합이 좋으니 여기에 티셔츠나 머플러로 촌스럽다 싶은 색과 무늬를 더한다. 부러 복고 느낌을 내기보다는 빈 곳을 메우듯 무성의하게.

 

코듀로이 테디 재킷 3백만원대·무늬가 없는 티셔츠 40만원대·더비 슈즈 1백10만원대 모두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가죽 클립 벨트 5만9천원 코스, 펜던트 목걸이 가격미정 크롬하츠 제품.

 

 

더블 버튼 카디건 재킷 가격미정 라코스테 패션위크 컬렉션, 진회색 터틀넥 니트 24만8천원·줄무늬 풀오버 21만8천원 모두 세인트 제임스, 캔버스와 가죽 소재를 조합한 크림색 스니커즈 가격미정 루이 비통, 가죽 벨트 7만7천원 폴로 랄프 로렌, 베이비 캐시미어 머플러 1백30만원대 로로 피아나 제품.

 

 

기하학 패턴의 저지 티셔츠 12만8천원 YMC, 니트 칼라가 달린 잔잔한 체크무늬의 코치 재킷 1백59만원 알렉산더 왕, 셔츠 재킷 43만원 아크네 스튜디오, 감색 운동화 16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제품.

Season's Coloring 시리즈 기사

Season's Coloring 시리즈 기사


Season's Coloring
Season's Coloring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이상
PHOTOGRAPHY 김선익
MODEL 김봉우
HAIR&MAKE-UP 김아영

2017년 09월호

MOST POPULAR

  • 1
    제주도 감성 숙소 베스트 4
  • 2
    지금 강다니엘 미리보기
  • 3
    정경호 'IN THE ROOM' 미리보기
  • 4
    이경규 · 강형욱 · 장도연, <개는 훌륭하다> 달력 화보 공개
  • 5
    레트로 키워드

RELATED STORIES

  • FASHION

    정경호 'IN THE ROOM' 미리보기

    정경호, 세련된 영화 같은 화보 공개. 정경호가 모노 드라마를 찍는다면?

  • FASHION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저마다 고유한 이름을 간직한 새 시즌 스니커즈.

  • FASHION

    NO SIGNAL

    아득한 노지 위에 적막에 가까운 레드.

  • FASHION

    나의 절친한 스웨터

    열 명의 모델과 남다른 추억이 깃든 그들 각자의 스웨터를 입고 만났다.

  • FASHION

    MISTER COMFORTABLE

    색과 패턴을 기발하고 자유롭게 구사한 2020 F/W 프라다 컬렉션을 새롭게 마주 봤다.

MORE FROM ARENA

  • FEATURE

    추석특선 홍콩영화 BEST 5

    20년 전 명절 필수 코스 중에는 홍콩 영화가 있었다. 추석 특선으로 방영되던 홍콩 영화들 중 지금 봐도 재미있는 작품만 꼽았다.

  • FASHION

    미리 꺼낸 부츠에 걸맞는 아이템들

    무릎 위로 댕강 짧은 쇼츠를 입고, 미리 꺼낸 부츠를 신기 적당한 계절.

  • FASHION

    새 시즌 여덟 브랜드의 인상적 아이템

    지금 막 열어본 새 시즌 여덟 브랜드의 인상적인 아이템.

  • FILM

    지금까지 이런 젠가는 없었다, 젠가인가 피사의 사탑인가 (feat. AB6IX)

  • FEATURE

    루이지 베를렌디스의 요트 라이프

    목적지가 어딘지는 중요하지 않다. 목적은 여행 그 자체다. 바람에 의지해 세계를 항해하는 사람들이 있다. 바람이 요트를 어디로 이끌지, 무엇을 발견하게 될진 아무도 모르지만 그런 것도 중요치 않다. 눈부신 밤하늘의 별들을 만나고, 망망대해에서 서로만의 존재를 느끼고, 투명한 바다에 뛰어들거나, 돌고래와 유영하며 살아가는 삶. 요트를 집 삼아 세계를 여행하는 사람들이 자유에 대해 말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