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TECH MORE+

Fruits Proof

장마도 물놀이도 걱정 없다. 특출난 방진·방수 제품들을 모았다.

UpdatedOn August 28, 2017

3 / 10
/upload/arena/article/201708/thumb/35472-249860-sample.jpg

 

 

커세어 K68 기계식 키보드

걱정 없다. 키보드에 커피를 쏟아도 흘려보내면 그만이다. K68 기계식 키보드는 액체나 먼지 등 이물질 유입을 방지하는 IP32 등급의 방진·방수 제품이다. 실리콘 고무 실드가 키 스위치 하나하나를 개별적으로 보호하며, 외부 물질이 키보드 내부로 들어오는 것을 막는다. 특히 액체는 주요 부품과 멀리 떨어진 내부 통로를 통해 흐르도록 배수 설계를 했다. 방수만 탁월한 것은 아니다. 키감이 끝내준다. 100% 체리 MX 적축 및 청축 스위치를 적용했다. 빠른 타이핑이 필요한 게임을 할 때 정확한 키 입력이 가능하다. 기계식 키 분야의 최정밀 기술인 골든 크로스 포인트 기술을 적용했다. 5천만 번 이상 두들겨도 견딘다. 어두운 공간에서 정확히 입력하도록 LED 동적 백라이트도 탑재했다. 게임과 애플리케이션에 따른 다양한 조명 효과를 지원하고, 당연히 커스터마이징도 가능하다. 가격 10만원대.



삼성 갤럭시 S8+

샤워하며 전화한다. 갤럭시 S8+는 IP68 등급의 방진·방수를 자랑한다. 수심 1.5m에서 30분간 버틸 수 있다. 물속에서 전화는 물론이고 음악도 들리고, 충전도 된다. 앱도 모두 정상 작동한다. 물론 갤럭시 S8+가 방수에만 특화된 폰은 아니다. 빅스비라는 지능형 인터페이스를 탑재했다. 측면의 전용 버튼을 눌러 쉽게 빅스비와 대화할 수 있다. 혀 짧은 소리로 웅얼웅얼 말해도 척척 알아듣는 게 특징이다. 빅스비는 사용하면 할수록 사용자를 더 깊이 이해한다. 갤럭시 S8+는 지문, 홍채, 얼굴 세 가지 생체 인식도 지원한다. 참고로 홍채 인식과 얼굴 인식은 지문 인식보다 반응 속도가 빠르다. 덕분에 웹사이트나 모바일 뱅킹에 더욱 쉽고 안전하게 로그인할 수 있다. 가격 99만원.



소니 NW-WS623

망망대해라 해도 외롭지 않다. 소니의 블루투스 이어폰 NW-WS623은 바닷물에서도 작동한다. 비 올 때 쓰는 이어폰이 아니다. IP68 등급의 방진·방수 성능으로 물에 담가도, 해수라 할지라도 문제없이 작동한다. 하지만 블루투스로 연결된 스마트폰이 방수가 안 된다면? 4GB의 내장 메모리가 있으니 문제되지 않는다. 더 놀라운 것은 배터리 성능이다. 고속 충전 시 3분 충전으로 최대 1시간 작동하며, 완충하면 12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하다. 크로스컨트리를 한다고 해도 문제없다. 주변음 모드를 사용하면 야외 외부음을 음악과 함께 전달한다. 아웃도어에서 외부 상황을 빠르게 인지할 수 있다. 지구 그 어디에서도 음악에 집중하게 해준다. 가격 19만9천원.



뱅앤올룹슨 베오플레이 P2

야외 활동을 위해 탄생한 블루투스 스피커다. 뱅앤올룹슨의 블루투스 스피커 중 가장 작다. 8×14×2.8cm에 무게는 275g이니 조금 두꺼운 스마트폰 정도. 방수 성능은 IP54 등급으로 생활 방수 수준이다. 물보라는 충분히 견딘다. 강점은 사운드다. 3/4인치 트위터 1개와 2인치 풀레인지 스피커 드라이버 1개를 탑재했다. 트위터와 우퍼 기능을 동시에 담당하는 15W 클래스 D앰프도 두 개나 장착했다. 모두 합치면 총 100W의 출력을 발휘하니 동급 최강이다. 뒷면의 폴리머 커버는 미끄러짐을 방지하고, 스피커 진동을 최소화한다. 특징은 탭앤셰이크다. 버튼과 스위치를 줄인 대신 상단부를 두 번 두드리면 재생과 정지가 이루어지고, 스피커를 흔들면 트랙 이동을 한다. 성능, 편의, 휴대 뭐 하나 빠지는 게 없다. 가격 22만원.



고프로 히어로5 블랙 & 카르마 그립

하우징이 필요 없다. 히어로5 블랙은 제품 자체로 수심 10m까지 방수되는 무적의 액션캠이다. 2인치 터치 디스플레이와 쉬운 인터페이스, 4K 동영상과 170도 화각의 넓은 렌즈는 액션캠이 갖춰야 할 정석 같은 스펙이다. 여기에 전자식 손떨림 방지 기능과 화면 왜곡 없이 촬영하는 리니어 모드도 탑재해 영상의 완성도를 높인다. 히어로5 블랙을 완벽한 카메라로 만들어주는 것은 카르마 그립이다. 핸드헬드 형태로 그립감이 뛰어나다. 3축 짐벌이 영상의 흔들림을 제거하니 달리면서 촬영해도 결과물은 부드럽다. 한 손으로 조작이 가능하도록 그립 부분에 전원, 모드 변경, 촬영 시작과 중지, 기울임 잠금 기능 등의 버튼을 내장했다. 이보다 더 편할 수가 없다. 가격 56만5천원(히어로5 블랙), 43만원(카르마 그립).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PHOTOGRAPHY 기성율
ASSISTANT 김윤희

2017년 08월호

MOST POPULAR

  • 1
    홀리데이 스페셜 에디션
  • 2
    중무장 아우터들: Double Breasted Coat
  • 3
    '은빈은 알고 있다' 박은빈 미리보기
  • 4
    용인에서 로마를
  • 5
    청년 고경표

RELATED STORIES

  • TECH

    기대 이상

  • TECH

    HOW COME?

    11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테크 신제품에 대한 궁금증

    10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테크에 대한 궁금증

    9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DJI의 새로운 스마트폰 짐벌, OM4

    누구나 흔들림 없는 영상을 쉽게 찍을 수 있도록.

MORE FROM ARENA

  • ISSUE

    한국 문화를 해외에 전파하는 평범하고도 특별한 틱톡 크리에이터들

    한국 문화를 전파하는 일등공신이 새로운 플랫폼 틱톡에 대거 등장했다. 각자의 개성으로 그들이 기획하고 편집하는, 지극히 평범하지만 특별한 그들은 한국 문화 교류의 장을 스스로 만들어내고 있다. 외국인들이 ‘어메이징 코리아!’라고 연신 댓글 달게 하는 그들의 매력을 들어보았다.

  • INTERVIEW

    펜타곤 후이 'LONG LONG NIGHT ALONE' 미리보기

    펜타곤 후이와 겨울 밤거리를 걷다. 입대 전 첫 솔로 화보와 인터뷰 공개.

  • CAR

    네 발로 간다: 메르세데스-벤츠 G-클래스

    각 바퀴에 구동력을 평등하게 배분하고, 눈길이든, 사막이든, 암벽이든, 강변북로든 어디든 달린다. 이게 어떻게 가능하냐고? 이 질문에 개발자들이 답한다. 지금 가장 주목받는 사륜구동 차량과 개발자의 인터뷰다.

  • FEATURE

    슈퍼로봇도시

    화성에서의 탈것을 상상해보자. 먼저 마을버스는 공기 유입이 차단된 로버가 될 것이고, 명절 장거리 여행에는 탑승형 드론을 타게 될 것이다. 혹은 바퀴 달린 도시가 등장할 수도 있다. 화성의 로봇들은 쉬지 않고 건물을 짓고, 때로는 반려자 역할도 하며 물리적, 감정적인 요구를 채워준다. 화성 생활에 필요한 탈것과 로봇들을 예상해본다.

  • LIFE

    山水景石 산수경석

    땅에서 난 것과 물에서 난 것, 돌과 식재료로 그린 풍요로운 가을.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