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Jimmy Choo Man Ice

지미추 맨 아이스는 젊고 에너지 넘치며 액티브한 남성을 위한 향수다. 여유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추구하는 배우 이동욱이 내뿜는 상쾌한 남자의 향기.

UpdatedOn April 25, 2017

아이보리 트렌치, 네이비 셔츠모두 드리스 반 노튼 제품·네이비 쇼트 팬츠 아크네 스튜디오·에스파드리유 지미추 제품.

 

네이비 재킷, 네이비 팬츠, 블루 셔츠 모두 아크네 스튜디오 제품.

화이트 롱 셔츠 드리스 반 노튼 제품.

화이트 롱 셔츠 드리스 반 노튼 제품.

화이트 롱 셔츠 드리스 반 노튼 제품.

상쾌한 시트러스 아로마틱 향

"지미추 ‘맨 아이스’는 에너지 넘치는 청량한 향이 매력적이에요. 사실 인위적인 향을 별로 안 좋아하는 편이라 그동안 향수가 저의 필수 아이템은 아니었어요. 그런데 지미추 맨 아이스는 제 향취와 이질감 없이 어우러져서 마음에 들었습니다. 무엇보다 젊고 에너지 넘치는 시트러스 아로마틱 계열의 향수라 저와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여유를 주고, 저를 매력적으로 보이게 만들어 주거든요. 그래서 촬영 전에 자신감을 업시킬 때, 외출할 때, 또 스타일을 완성하기 위해서 지미추 맨 아이스를 즐겨 뿌립니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1704/thumb/34413-227549-sample.jpg

반팔 니트 톱 아크네 스튜디오 제품.

반팔 니트 톱 아크네 스튜디오 제품.

얼음처럼 시원한 화이트 보틀

"향수를 선택할 때 보틀의 디자인도 살짝 영향을 끼쳐요. 저 같은 경우 너무 과한 디자인엔 손이 안 가는 편이에요. 또 디테일이 많아도 손이 큰 저에게는 불편하고요. 지미추 맨 아이스의 보틀은 네모반듯한데 커브형이라 그립감이 참 좋아요. 흰색이 그러데이션된 것도 얼음처럼 시원해 보이죠. 아이스라는 이름에 걸맞은 디자인이잖아요!"

 

화이트 재킷 라르디니 제품·니트 메종 마르지엘라 제품.

화이트 재킷 라르디니 제품·니트 메종 마르지엘라 제품.

화이트 재킷 라르디니 제품·니트 메종 마르지엘라 제품.

자유롭고 여유로운 라이프스타일

"최근에는 작품이 끝나고 시간이 좀 지나서 꽤 여유 있는 일상을 보내고 있어요. 주로 낮엔 매일 함께하는 운동 멤버들과 열정적으로 운동을 하고, 매력적인 음식을 찾아 먹고, 저녁엔 집에서 뉴스를 보며 하루를 보내는 편입니다. 이 정도 라이프스타일이면 지미추 맨 아이스와 잘 어울리지 않나요? 아! 자신감 넘치게 집안일도 잘합니다."

베이지 재킷 라르디니 제품·네이비 팬츠 디스퀘어드2 제품·에스파드리유 지미추 제품.

베이지 재킷 라르디니 제품·네이비 팬츠 디스퀘어드2 제품·에스파드리유 지미추 제품.

베이지 재킷 라르디니 제품·네이비 팬츠 디스퀘어드2 제품·에스파드리유 지미추 제품.

향수는 나를 나답게 만들어주는 존재

"향수란 나 자신을 제대로 즐기고, 나를 나답게 만드는 데 힘을 실어주는 아이템이라고 생각합니다. 좋은 향수는 자신과 어우러져 도드라지지 않으면서 자기 고유의 느낌을 내도록 도와주는 것이라 할 수 있죠. 가까운 사람에게는 ‘아 그 사람이구나’라는 생각이
들도록 좋은 안정감을 주는 것 같아요."

향수 지미추 로 제품·패턴 재킷, 네이비 타이 모두 폴스미스 제품·블루 셔츠 알렉산더 왕 제품.

향수 지미추 로 제품·패턴 재킷, 네이비 타이 모두 폴스미스 제품·블루 셔츠 알렉산더 왕 제품.

향수 지미추 로 제품·패턴 재킷, 네이비 타이 모두 폴스미스 제품·블루 셔츠 알렉산더 왕 제품.

내 여자의 향기

"선호하는 여자 향수 향은 스모키하거나 우디한 것보다 여성스럽고 은은한 향이에요. 향수인지 샴푸인지 로션인지 섬유유연제인지 알 수 없는 정도의 은은한 향기가 좋더라고요. 지미추 향수 중에서는 ‘로’ 제품이 그런 향을 풍기는 것 같아요."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선아
PHOTOGRAPHER 김영준
STYLIST 남주희
MODEL 이동욱
HAIR 이선영
MAKE-UP 이미영
COOPERATION 코익 소비자상담실(080-800-8809)

2017년 05월호

MOST POPULAR

  • 1
    640마력 슈퍼카
  • 2
    바다를 담은 향수
  • 3
    호텔로 떠나는 여름 휴가
  • 4
    Keep Smiling
  • 5
    솔직하고 담백한 진영

RELATED STORIES

  • FASHION

    THE END of SUMMER

    길었던 이 여름을 흘려보낸다.

  • FASHION

    Case By Case

    귀여운 모양새와 달리, 의젓하고 든든한 테크 아이템 여럿.

  • FASHION

    Socks Appeal

    발끝까지 존재감을 더할 다채로운 양말 스타일링.

  • FASHION

    Objects in Wonderland

    영혼 끌어모아 갖고픈 영롱한 나라의 오브제들.

  • FASHION

    Big 3: 에디터가 고른 세 개의 물건

    단단한 일상과 느긋한 여행을 위한 세 브랜드의 세 가지 백 가이드.

MORE FROM ARENA

  • AGENDA

    조이 유의 순간

    조이 유의 그림을 처음 본 순간 그녀가 부러웠다. 그녀가 바라보는 세상은 밝고, 경쾌했다. 선명한 색과 굵직한 스케치 선. 그녀는 솔직한 사람 같았다. 1995년생 어린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작가, 브랜드와 협업해온 그녀가 서울에서 첫 개인전을 연다.

  • FEATURE

    공정한 칼날

    혈귀가 되면 강해질 수 있는데. 죽지도 않고. 그럼에도 나약한 인간으로 남아 기술을 정진하는 존재들이 있다. 그런 귀살대의 모습, 공정함을 선택한 친구들로 읽혔다. 시대가 공정하지 못하다고 느껴지는 요즘, 온 힘을 다해 칼날을 휘두르는 귀살대의 칼끝에 가슴이 슬쩍 찔린 것만 같았다. <귀멸의 칼날>로 시대를 반추한다.

  • CAR

    시승 논객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FASHION

    WHENEVER GREEN

    어느 순간이나 펼쳐지는 그린.

  • FEATURE

    명예로운 죽음을 달라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