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UpdatedOn February 10, 2017

 

오직 카드만.

1 뱀 일러스트를 새긴 지갑 33만원 구찌 제품.
2 앞·뒷면 배색이 다른 지갑 22만원 발리 제품.
3 검은색 레오퍼드 지갑 57만원 돌체&가바나 제품.
4 버건디 색상 악어가죽 지갑 78만원 콜롬보 비아 델라 스피가 제품.
5 뒷면에 클립이 장착된 지갑 9만5천원 시스템 옴므 제품.
6 가죽 꼬임 디테일이 들어간 지갑 36만원 보테가 베네타 제품.
7 2가지 색상을 배치한 지갑 29만원 프라다 제품.
8 악어가죽 소재 지갑 가격미정 스마이슨 제품.
9 4개 카드 슬롯 지갑 가격미정 디올 옴므 제품.
10 삼선 태그가 돋보이는 지갑 48만원 톰 브라운 제품.
11 카드 슬롯을 사선 커팅으로 구현한 지갑 9만5천원 프레드 페리 제품.
12 양각 로고를 새긴 지갑 26만5천원 생 로랑 제품.
13 벨크로로 여닫는 지갑 6만7천원 프라이탁 제품.
14 7개 카드 슬롯 지갑 가격미정 S.T.듀퐁 제품.
15 스터드 장식 지갑 39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
16 경쾌한 색상의 지갑 16만원 몽블랑 제품.


 

WALLET 시리즈 기사

|大| 카드와 현금은 기본. 잡다한 영수증 혹은 그 이상까지도.

|中| 카드와 현금을 동시에.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장군
PHOTOGRAPHY 기성율

2017년 02월호

MOST POPULAR

  • 1
    뜬다, 효창공원
  • 2
    레드벨벳 예리 'PSYCHE' 미리보기
  • 3
    펜트하우스 이지아와 볼보 S60
  • 4
    황인엽 '햇볕처럼' 미리보기
  • 5
    스트레이 키즈의 두 소년

RELATED STORIES

  • FASHION

    NEW LIGHT

    뚜렷하게 빛나는 새 시즌의 뉴 룩.

  • FASHION

    패션 메타버스의 세계

    2021 F/W 컬렉션 역시 디지털 플랫폼을 앞세운 비대면 쇼가 주를 이뤘다. 봄·여름 컬렉션이 피지털(Physital) 쇼를 점쳐보는 초석이었다면, 가을·겨울 컬렉션에서는 각 브랜드의 창의력이 만개한 셈. 그 중 게임을 통해 가상 세계를 구축하거나, 미래지향적인 영상으로 시각적 즐거움을 선사한 3개의 쇼를 꼽아봤다.

  • FASHION

    목에 거는 지갑

    작고 소중한, 그리고 유용한 케이스와 지갑.

  • FASHION

    영화적 감상

    팬데믹을 맞은 패션 브랜드는 저마다의 방식으로 2021 컬렉션을 대체했다. 그중 아래 다섯 브랜드는 10분가량의 단편 영화를 내놓았고, 3명의 영화 평론가가 감상평을 보내왔다.

  • FASHION

    스톤아일랜드 마리나 SS’021

    더 높은 연구의 결정체로 탄생한 스톤아일랜드 마리나 컬렉션이 공개됐다.

MORE FROM ARENA

  • FEATURE

    독자에서 사용자로

    독자는 유효한 단어일까. 독자에서 구독자로, 구독자에서 사용자로 콘텐츠를 보는 사람을 지칭하는 말은 변하고 있다. 과거 콘텐츠는 읽을거리나 볼거리였다면, 이제는 내 취향을 대변하는 브랜드이자, 상품이자, 서비스가 됐다. 콘텐츠는 솔루션 역할도 해야 한다는 것이다. 앱, SNS, 유튜브도 콘텐츠의 목적은 문제 해결에 있다. 독자가 사용자로 변하는 시대, 잡지와 같은 전통 콘텐츠 매체들은 어떻게 달라져야 할까.

  • VIDEO

    VOLVO x 이지아

  • CAR

    자동차들의 성난 얼굴

    겨울 하늘 아래서 본 자동차들의 성난 얼굴.

  • FEATURE

    지금 가장 거대한 사진들

    사진의 시대, 이미지는 파도처럼 우리의 시선을 쓸고 지나간다. 이따금 해일처럼 우리의 정신까지 집어삼키는 거대한 이미지들이 몰려온다. 2020년대의 시작을 알리는 지금, 세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신진 포토그래퍼들을 모았다.

  • INTERVIEW

    제냐와 만난 이동욱

    제냐의 봄옷에 누가 가장 어울릴까? 한 치의 고민도 없었다. 그냥 이동욱이었다. 곧장 만나자고 했다. 마침 영화 촬영이 마무리된 상태라고 했다. <아레나>와 만나 대화를 나눈 지도 좀 되었으니 잘되었다 싶었다. 그렇게 우리는 이동욱에게 제냐의 새 시즌 옷을 입혔고, 사는 것에 대해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