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Still Life: Bags

새로이 등장한 가방을 그림 같은 화면에 넣었다.

UpdatedOn February 09, 2017

GUCCI

브랜드의 시그너처 패턴을 전면에 활용했다. ‘구찌의 삼선’으로 알려진 스트랩 역시 장착했다. 때문에 예스러운 느낌이 물씬 풍긴다. 한쪽 손잡이만 노란색으로 마무리해 위트를 살렸다. 가격미정.
 
 

BALENCIAGA

병아리색의 빅 사이즈 쇼퍼백. 손에 들거나 어깨에 멜 수 있다. 보통 쇼퍼백과 다르게 지퍼로 여밀 수 있어서 더욱 실용적이다. 소재는 비닐처럼 보이지만 아주 얇고 부드러운 가죽이다. 2백35만원.
 
 

LOUIS VUITTON

채프먼 형제와 협업한 가방. 토트백인 동시에 백팩이다. 채프먼 형제는 아프리카의 다양한 동물을 강렬하면서도 기묘한 인상으로 표현했다. 가방 속 코끼리를 보면 그 의미를 알 수 있을 것. 가격미정.
 
 

VALENTINO GARAVANI

미국 서부의 정서가 강하게 느껴지는 메신저백이다. 가방 가장자리를 수놓은 스터드와 터키석, 통가죽에 새긴 상형문자 같은 무늬들, 인디언 부족을 연상시키는 화려한 어깨끈이 그 증거. 가격미정.
 
 

PRADA

브랜드의 상징과도 같은 나일론 소재에 경쾌한 색과 발랄한 패턴을 더한 백팩. 여행 가방으로 써도 될 만큼 알찬 수납공간과 크기를 갖추었다. 가방 한가운데 있는 고리는 물통을 끼우는 용도. 가격미정.
 
 

BOTTEGA VENETA

양가죽, 페이턴트, 스웨이드 등 다양한 소재를 패치워크한 빅 사이즈 토트백. 빈티지한 색들의 조화가 돋보인다. 물건을 조금만 넣어, 들었을 때 가방 모양이 처지도록 해야 더 멋지다. 가격미정.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안주현
PHOTOGRAPHY 기성율
ASSISTANT 이장은

2017년 02월호

MOST POPULAR

  • 1
    PARAKEET & TRIANGLE
  • 2
    NEW SEASON
  • 3
    제주를 품은 숙소 세 곳
  • 4
    허웅의 시대
  • 5
    시그니처 커피

RELATED STORIES

  • INTERVIEW

    보여줄게

    새로운 나를 위한 위대한 도전, ‘트루헬스 마스터 챌린지 시즌 10’의 우승자들이 완전히 달라지고 훨씬 더 예뻐진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 INTERVIEW

    NEW SEASON

    다솜은 지난 여름이 유독 아름다운 기억으로 남았다고 했다.

  • INTERVIEW

    우희의 순간

    천우희는 순간들을 기록한다. 용감해지기 위한 작은 노력이라며, 이제는 낯선 곳이 두렵지 않다고 덤덤히 읊조렸다.

  • INTERVIEW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방향을 잃었다고 느껴질 때면 뒤를 돌아본다. 우리는 얼마나 변했던가. 이종석은 2년이 조금 넘는 시간을 보내고 돌아왔다. 자주 웃고, 여유가 느껴졌다. 벌써 <마녀2>와 <데시벨> 두 편의 영화 촬영을 마쳤고, 드라마 <빅마우스>의 촬영을 시작했다.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 INTERVIEW

    READY PLAYER ONE

    영재는 무언가에 빠지면 끝장을 보는 성격이다. 그는 곧 발매될 솔로 데뷔 앨범 작업에 몰두하고 있고, 아직 보여준 적 없는 자신의 매력을 듬뿍 담을 예정이다.

MORE FROM ARENA

  • FASHION

    뛰는 맛

    달릴 준비는 끝났다.

  • FASHION

    시대가 원하는 옷

    2021 F/W 시즌을 맞아 새롭게 리셋된 제냐 #WhatMakesaman 캠페인. 현대 남성이 입는 옷 뿐만 아니라 라이프스타일에 대한 해답을 제시하며 오늘날의 남성에 대해 이야기한다.

  • FEATURE

    걸 그룹이 떠나는 이유

  • REPORTS

    저 욕심 많아요

    욕심 많은 청년은 자신을 표현하기에 바쁘다. 다 말하지 못해 안달이다. 마크는 좀 다르다. “말하기보다 움직이는 걸 좋아해요. 욕심은 많고요.” 데뷔 4년 차, 곧 스물다섯 번째 생일을 맞이하는 마크는 그렇게 조용하게, 자신의 다음 스테이지를 준비 중이다. 기대해도 좋다.

  • LIFE

    2018 SHORT LIST

    올 한 해, 우리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해준 놀라운 공간 40.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