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Watch & SEE

이달, 보거나 감상할 멋진 것들.

UpdatedOn January 11, 2017

<보이드>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의 설계 주제는 ‘바다 위에 떠 있는 섬’이었다. 바다는 어디이며 섬은 무엇일까. 전시장이 섬이라면 복도, 마당 등 미술관 내 빈 공용 공간이 바다일 것이다. 전시명인 ‘보이드’는 빈곳을 뜻한다. 채우며 찾던 의미를, 이번에는 비우며 고찰한다. 참여 작가들은 서울관의 빈곳을 인식하고 다양한 작업을 선보인다. 미술가 장민승과 작곡가 정재일은 함께 전시장을 텅 빈 공명통 삼아 ‘밝은 방’을 만들었다. 빛과 음악만으로 공간을 연출한다. 2017년 2월 5일까지.

<요세프 쿠델카: 집시> 한미사진미술관

사진가 요세프 쿠델카는 체코 출신이다. 프랑스로 귀화하였고 영국에 망명을 요청하여 무국적자가 되었으며 1971년에 매그넘 포토스에 합류해 현재까지 활동 중이다. 그는 러시아의 프라하 침공, 프랑스의 도시와 농촌 풍경, 유럽에서 황폐한 곳 중 하나인 중부 유럽의 블랙 트라이앵글을 기록했다. 요세프 쿠델카의 앵글은 언제나 길 위를 향했다. 그의 가장 순수한 감성이 담긴 초기 연작 <집시>가 전시된다. 집시의 삶과 자취를 예민한 감성으로 좇았다. 2017년 4월 15일까지.

<릴리프 릴리프> 권오상 | 스페이스윌링앤딜링

사진과 조각을 혼합해온 권오상의 작품은 ‘사진 조각’이라 불렸다. 사진을 이어 붙여 입체 형상를 만들기 때문이다. 2016년 초부터 권오상은 부조의 세계를 탐색 중이다. 이번 전시도 마찬가지다. 잡지 <월페이퍼>에서 발췌한 사진 이미지들을 부조로 재구성한다. 권오상은 <월페이퍼>를 매달 지구에 등장한, 사람 손으로 만든 가장 그럴싸한 사물들의 아카이브로 여겼다. 잡지에 실린 이미지들의 색과 형태를 보고, 즉흥적으로 선택하고 배치했다. 그것은 여전히 평면이지만 구조적이며 구축적인 실험이다. 2017년 2월 4일까지.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경진

2017년 01월호

MOST POPULAR

  • 1
    2022 F/W 트렌드와 키워드 11
  • 2
    김소연의 진심
  • 3
    휠라를 입은 지코
  • 4
    이 계절의 아우터 8
  • 5
    MBTI 별 데이트 코스

RELATED STORIES

  • WATCH

    Newest Hamilton

    해밀턴의 글로벌 브랜드 앰배서더 배우 다니엘 헤니가 지금껏 본 적 없는 낯선 해밀턴의 시계들을 손목 위에 올렸다. 하나같이 남다른 의미와 특별함을 담고 있는, 신선한 변화를 적용한 새로운 시계들이다. 한껏 들뜬 마음으로 시선을 시계에 집중시켰다.

  • WATCH

    Overtime Worker

    눈코 뜰 새 없이 바삐 굴러간 하루를 보내고 겨우 시계를 보니 오늘도 역시 이 시간.

  • WATCH

    블랙 스틸 시계가 품은 시간

    스틸과 블랙만이 품는 고요한 오라, 이 모든 것을 겸비한 시계 여섯 점.

  • WATCH

    특별한 동맹 #미도 와 김수현

    미도와 배우 김수현이 각각 워치메이킹과 예술 분야에서 최고 수준에 도달하기 위한 가치를 공유하며 결의를 다졌다. 오션 스타 GMT 스페셜 에디션 론칭 이벤트에 참여한 김수현과 미도의 완벽한 만남.

  • WATCH

    예거 르쿨트르, 앰버서더로 배우 안야 테일러 조이 선정

    스위스 파인 워치메이킹 메종 예거 르쿨트르가 배우 안야 테일러 조이를 새로운 브랜드 앰버서더로 맞이했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독보적 웹툰 : 오늘

    작가가 달라도 획일화된 작화는 쉽게 잊힌다. 하지만 자신이 구축한 형태를 쉽게 무너뜨리지 않는 작가는 잊히지 않는다. 자신의 개성을 표출하는 만화가들을 만났다.

  • INTERVIEW

    장사리에서 왔어요 미리보기

    장사리 4인방 화보 공개. 이재욱, 김성철, 이호정, 장지건 영건 화보

  • FEATURE

    HIP OF THE YEAR 31~40

    힙이란 무엇인가. 2019년 <아레나>는 힙하다는 곳들을 찾아다녔고, 힙한 사람들을 만났으며, 힙한 삶을 취재했다. 열한 권의 책을 만들고, 연말이 되어서야 겨우 ‘힙’의 함의를 이해하게 됐다. 우리가 올해 보고 느낀 가장 ‘힙’한 것들을 꼽았다. 지금도 힙이 한철이다.

  • FILM

    LOL 'T1'의 실생활 원픽 아이템 탈탈 털어봤습니다!

  • ARTICLE

    1990'S REMIX

    날것 그대로 방탕한 청춘 바이브.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