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당신이 몰랐던

그리고 이제는 알아야 할 뷰티 브랜드의 핵심 제품 라인업.

UpdatedOn November 11, 2016

L:A BRUKET

L:A BRUKET

L:A BRUKET

TIGI

TIGI

TIGI

  • L:A BRUKET

    천연 스킨케어 브랜드 라 브루켓은 스웨덴 서쪽에 위치한 카테가트 해안의 산물이다. 해안에서 구하기 쉬운 소금과 해초가 핵심 재료로 채취부터 건조 등 제품의 모든 공정은 마을의 전통 방식에 따라 수작업으로 이뤄진다. 땅과 바다의 시간을 거스르지 않고 천천히 만들어낸 제품은 누구에게나 잘 맞지만 특히 민감성 피부인 이들에게 권한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피부 노화방지를 촉진하는 페이스 오일 30mL 5만1천원·가벼운 사용감의 보디 오일 120mL 5만5천원·건성, 중성 피부에 적합한 페이스 크림 60mL 5만1천원·세균활성을 억제하는 효능의 유기농 립밤 17mL 2만원·건조한 피부에 수분 공급과 진정 효과가 탁월한 핸드 크림 30mL 1만6천원.

  • TIGI

    지난 8월 말, 청담사거리에 티지의 콘셉트 스토어가 오픈했다. 토니앤가이의 마스콜로 형제 중 막내인 ‘앤서니 마스콜로’가 헤어 디자이너와 메이크업 아티스트를 위해 기획한 브랜드라니 품질은 이미 보장된 셈. 특히 베드 헤드 스틱은 1996년 처음 출시해 뷰티 업계에 큰 반향을 일으킨 이후 여전히 브랜드를 대표하는 시그너처 아이템이다.

    (왼쪽부터)
    광택과 고정력이 탁월하며 쉽게 씻겨나가는 슬릭 트릭 펌 홀드 포마드 75g 3만2천원·짧은 모발에 적당한 스틱형 왁스 75g 3만4천원·정전기를 방지하고 모발에 광택을 부여하는 클린업 데일리 샴푸 250mL 3만원·가벼운 사용감의 바질 민트 향 컨디셔너 250mL 3만원.

BULY 1803

BULY 1803

BULY 1803

NIOD

NIOD

NIOD

  • BULY 1803

    불리 1803은 이름에서 알 수 있듯 1803년부터 19세기 프랑스 귀족 사이에 유행한 ‘장 뱅상 불리 파머시’의 화장품 제조법을 오롯이 계승했다. 향수와 향초, 보디, 스킨케어 등 그림 같은 보틀에 담은 모든 제품은 구매 고객을 위한 맞춤형 포장과 캘리그래피 서비스로 완성된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산뜻한 시트러스 향으로 시작해 바닐라와 박하의 선선한 잔향이 남는 스톤 디퓨져 10만8천원·얼굴과 보디, 헤어에 다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아르간 커넬 멀티 오일 50mL 4만8천원대·캐머마일 수액을 원료로 만들어 은은한 향이 남는 핸드크림 75g 5만8천원대·플로럴 향취와 진저 향이 조화로운 사봉 수페팡 비누 150g 4만8천원.

  • NIOD

    ‘기능성’이란 수식어를 남발해 세럼 하나 고르기조차 힘들다. 캐나다에서 시작해 최근 가로수길에 아시아 최초로 매장을 연 니오드는 피부 재생 분야를 과학적으로 접근해 믿음이 간다. 약품 같은 갈색 유리병에 담은 각 제품들은 의약품 못지않은 성분과 효과를 면밀하게 알려주고 ‘지침’ 수준의 구체적인 사용법을 알기 쉽게 소개한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각질과 피지를 제거해주는 워시오프 머드 팩 50mL 4만5천원·세안 직후 사용하며 피부 수분량을 증가시키는 트리트먼트 미스트 240mL 4만5천원·피부 표면에 남아있는 죽은 세포나 각질, 먼지 등을 청소해주는 클렌징 밤 90mL 2만5천원·특수 활성제와 혼합해 사용하는 재생 세럼 세트 각각 30mL 9만원.

retaW

retaW

retaW

retaW

일본의 전천후 디렉터로 활동하는 후지와라 히로시가 다루는 향에선 어떤 냄새가 날까. 퍼퓸 브랜드 리토우의 향은 저마다 개성이 드러나는 이름이 있다. 이 향기들은 자동차, 데님, 스니커즈 등 곳곳에 스며들어 일상의 감도를 높인다. 최근 하라주쿠에 단독 매장을 연 리토우의 향이 궁금하다면 멀리 갈 것 없다. 당장 압구정 편집매장 에크루로 향할 것.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청량한 민트 향의 스프레이형 데님 탈취제 120mL 3만4천원·싱그러운 비누향이 지속되는 올인원 보디 샴푸 300mL 6만원·가벼운 사용감과 오래도록 유지되는 보습력을 자랑하는 보디 크림 65g 3만8천원·샴페인과 베르가모트가 어우러진 부드럽고 쌉싸래한 향의 캔들 145g 12만원·자외선 차단 효과가 있는 립밤 2.8g 2만2천원.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이상
ASSISTANT 최민지
PHOTOGRAPHY 기성율

2016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어제의 이연희는 잊어' 이연희 미리보기
  • 2
    유아인 '詩' 미리보기
  • 3
    2억으로 주식을 샀다
  • 4
    뿌리는 순간
  • 5
    게임하는 작가들: 스트레이 키즈 방찬

RELATED STORIES

  • LIFE

    건강한 두피를 위하여

    두피가 빨갛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얼굴 피부보다 얇다는 두피가 적신호를 보내고 있었던 것. 당장 피부과 전문의에게 달려가 SOS를 청했다.

  • LIFE

    영양제 레시피

    하루 24시간, 전략적으로 챙겨 먹는 영양제 칵테일 레시피.

  • LIFE

    게임 선물 세트

    새해를 맞아 AR게임 4종 세트를 선물한다.

  • LIFE

    새해 첫 클래식

    한 해의 첫날, 새해 첫 클래식을 듣는다. 음악을 닮은 꽃과 함께.

  • LIFE

    어른의 팬시 용품

    책상은 침대보다 오랜 시간 머무는 자리다. 그 위에 올린 팬시 용품은 그 사람의 취향과 안목을 그대로 보여준다.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라운디드(Rounded)에서 당신의 취향을 돋보이게 할 팬시 용품들을 골랐다.

MORE FROM ARENA

  • VIDEO

    2020 A-Awards #김광현

  • CAR

    2021 기대작

    새해부터 신차들이 쏟아진다. 첨단 기능과 세련된 디자인으로 무장한 자동차에서 마음에 드는 한 가지만 꼽았다. 전문가들이 선정한 2021년형 자동차에서 가장 기대되는 점들이다.

  • FASHION

    중무장 아우터들: Pea Coat

    혹한 대비가 필요한 12월, 보다 견고하고 멋지게 중무장할 수 있는 아우터들.

  • CAR

    기대 이상이야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B 250 4MATIC은 보기보다 넓고, 생각보다 빠르다.

  • FEATURE

    여행의 추억

    바다 건너 다른 나라로 가지 못하는 연말, <아레나> 에디터들이 지금 당장 다시 가고 싶은 장소를 한 곳씩 꼽았다. 마음에 깊게 남은 풍경과 마주친 사람들, 향토 음식과 사소한 물건까지 타지의 그리움을 한데 모아.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