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Hat Trick

기능보다 심미적으로 골라본 F/W 시즌의 모자를 눌러쓰고 가을 거리로 나섰다.

UpdatedOn November 02, 2016

3 / 10
단단한 형태감의 가죽 블루종 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 빈티지한 디테일의 티셔츠 가격미정 구찌, 가죽 패치로 장식한 밀리터리 무드의 모자 가격미정 루이 비통, 골드 네크리스 모델 소장품.

단단한 형태감의 가죽 블루종 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 빈티지한 디테일의 티셔츠 가격미정 구찌, 가죽 패치로 장식한 밀리터리 무드의 모자 가격미정 루이 비통, 골드 네크리스 모델 소장품.

  • 단단한 형태감의 가죽 블루종 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 빈티지한 디테일의 티셔츠 가격미정 구찌, 가죽 패치로 장식한 밀리터리 무드의 모자 가격미정 루이 비통, 골드 네크리스 모델 소장품.단단한 형태감의 가죽 블루종 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 빈티지한 디테일의 티셔츠 가격미정 구찌, 가죽 패치로 장식한 밀리터리 무드의 모자 가격미정 루이 비통, 골드 네크리스 모델 소장품.
  • 오트밀 색상의 하프 터틀넥 니트 28만7천원 하버색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검은색 팬츠 가격미정 휴고 보스, 강렬한 색감과 높게 솟은 크라운이 돋보이는 펠트 해트 가격미정 구찌 제품.오트밀 색상의 하프 터틀넥 니트 28만7천원 하버색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검은색 팬츠 가격미정 휴고 보스, 강렬한 색감과 높게 솟은 크라운이 돋보이는 펠트 해트 가격미정 구찌 제품.
  • 경쾌한 색감의 코듀로이 재킷·코코아 색상의 라운드넥 니트·검은색 팬츠 모두 가격미정 휴고 보스, 스웨이드 소재의 스냅백 9만5천원 시스템 옴므 제품.경쾌한 색감의 코듀로이 재킷·코코아 색상의 라운드넥 니트·검은색 팬츠 모두 가격미정 휴고 보스, 스웨이드 소재의 스냅백 9만5천원 시스템 옴므 제품.
  • 베이지색 워크웨어 재킷 17만8천원 르 라부어 by P.B.A.B., 2개를 겹쳐 쓴 듯 독특한 디자인의 비니 43만원 메종 마르지엘라 제품.  베이지색 워크웨어 재킷 17만8천원 르 라부어 by P.B.A.B., 2개를 겹쳐 쓴 듯 독특한 디자인의 비니 43만원 메종 마르지엘라 제품.
  • 옅은 카키 색상 셔츠 43만원 메종 마르지엘라, 이너로 연출한 리브 조직 니트 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 스웨이드 위로 퍼 라이닝을 더한 버킷 해트 가격미정 어그 오스트레일리아 제품.옅은 카키 색상 셔츠 43만원 메종 마르지엘라, 이너로 연출한 리브 조직 니트 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 스웨이드 위로 퍼 라이닝을 더한 버킷 해트 가격미정 어그 오스트레일리아 제품.
  • 가죽 디테일을 더한 감색 울 코트·이너로 연출한 니트 베스트·화려한 일러스트의 셔츠·끈으로 조절 가능한 머린 무드 해트 모두 가격미정 프라다 제품.가죽 디테일을 더한 감색 울 코트·이너로 연출한 니트 베스트·화려한 일러스트의 셔츠·끈으로 조절 가능한 머린 무드 해트 모두 가격미정 프라다 제품.
  • 부드러운 메리노 울 소재의 라운드넥 니트 20만9천원 폴로 랄프 로렌, 음영을 더해 오묘한 색감을 살린 가죽 디테일의 페도라 15만3천원 베일리 햇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제품.부드러운 메리노 울 소재의 라운드넥 니트 20만9천원 폴로 랄프 로렌, 음영을 더해 오묘한 색감을 살린 가죽 디테일의 페도라 15만3천원 베일리 햇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제품.
  • 슬림한 실루엣의 데님 재킷·깊숙한 크라운과 넓은 챙이 도드라지는 페도라 모두 가격미정 생 로랑, 흰색 티셔츠 24만1천원 이스트 하버 서플러스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검은색 스키니 진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슬림한 실루엣의 데님 재킷·깊숙한 크라운과 넓은 챙이 도드라지는 페도라 모두 가격미정 생 로랑, 흰색 티셔츠 24만1천원 이스트 하버 서플러스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검은색 스키니 진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재경
PHOTOGRAPHY 김선익
MODEL 레오

2016년 10월호

MOST POPULAR

  • 1
    중무장 아우터들: Pea Coat
  • 2
    용인에서 로마를
  • 3
    후이와의 겨울 밤
  • 4
    이대휘의 우주
  • 5
    중무장 아우터들: Double Breasted Coat

RELATED STORIES

  • ARTICLE

    중무장 아우터들: Pea Coat

    혹한 대비가 필요한 12월, 보다 견고하고 멋지게 중무장할 수 있는 아우터들.

  • ARTICLE

    그 남자네 집: 뮤지션 픽보이

    유독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었던 올 한 해. 라이프스타일이 각기 다른 남자들에게 집에서 시간을 보낸 방법과 연말에 대한 구상을 물었다. 그리고 저마다 애착 가는 물건에 대해서도.

  • ARTICLE

    달려야 산다

    제네시스의 디자인 정체성이 반영된 더 뉴 G70의 장점은 균형이다. 디자인과 편의성, 안락함과 역동성 모두 균형 있게 진화했다.

  • ARTICLE

    부동산 예능이라는 불안

    고릿적 <러브하우스>부터 최근 <구해줘 홈즈>, 파일럿 예능 <돈벌래>에 이르기까지, 시대가 집을 보는 관점은 TV 예능을 통해 적나라하게 드러난다. ‘헌 집 줄게 새집 다오’에서 ‘세상에 이런 예쁜 집이’를 거쳐 ‘집 살 때 뒤통수 맞지 말자’ 나아가 ‘부동산 부자가 되어보자’까지, TV가 보여주는 구체적이고 선명해지는 욕망 속에서 시청자는 무엇을 채우고 있는 걸까? 대리만족? 투기의 지혜? 그렇다면 그 욕망이 소외시키고 있는 건 뭘까? 사다리가 사라진 서울의 장벽 앞에 망연자실한 세대의 일원이자, <아무튼, 예능>의 저자, 복길이 들여다봤다.

  • ARTICLE

    중무장 아우터들: Fleece Jacket

    혹한 대비가 필요한 12월, 보다 견고하고 멋지게 중무장할 수 있는 아우터들.

MORE FROM ARENA

  • ISSUE

    하성운에게 배워봅니다

  • FEATURE

    지구촌을 거머쥔 생존의 제왕, 넷플릭스

    가학성 논란을 일으킨 <365일>은 넷플릭스 흥행으로 이어졌다. 디즈니 플러스와의 치열한 경쟁에서 이기려는 전략처럼 보이지만 어딘가 익숙하지 않나? 흥행을 위해 영화 밖 이슈까지 끌어모았던 할리우드 영화 산업을 연상시킨다. 넷플릭스는 논란성 짙은 영화부터 블록버스터, 예술 영화 등 다양한 오리지널 콘텐츠를 제작하며 몸집 불리기에 한창이다. 할리우드 아래 있는 지구촌을 거머쥐기 위한 넷플릭스의 움직임으로 읽힌다. 넷플릭스는 코로나19로 인해 영화 개봉이 불투명해지며 영향력을 잃어가고 있는 할리우드를 대체할 수 있을까?

  • INTERVIEW

    라인 앞으로

    다시 <리그 오브 레전드>의 라인 앞으로 돌아왔다. 휴가를 마치고 팀에 복귀하는 SK T1의 칸나, 커즈, 테디를 만났다. 그들이 말하는 프로 선수의 고뇌와 즐거움이다.

  • CAR

    용인에서 로마를

    페라리 로마를 타고 용인 스피드웨이를 달렸다.

  • FEATURE

    게임하는 작가들: 조형예술가 차슬아

    기술 발전과 가장 밀접한 매체는 게임이다. 사실적인 그래픽과 정교한 구조는 사람들을 게임에 깊이 몰입시킨다. 이제 게임은 사용자로 하여금 이야기를 직접 만들게끔 유도하고, 사용자는 오직 자신만의 서사를 갖게 된다. 비록 로그아웃하면 그만인 휘발성 강한 서사라 할지라도 사용자의 뇌리에 오래도록 남아 다른 형태로 표현된다. 시나 소설이 되기도 하고, 때로는 설치미술로 눈앞에 등장하기도 한다. 미래에는 게임이 선도적인 매체가 되리라는 데 의심의 여지가 없는 지금, 게임에서 영감을 받는 작가들을 만났다. 게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게임과 예술의 기묘한 연관 관계를 추적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