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Play Shoes III

폼 나는 로퍼를 신고 기분 좋게 춤을 추었다.

UpdatedOn May 03, 2016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4/thumb/29544-137425-sample.jpg

워싱 자국이 없는 청바지 24만9천원 리바이스, 테디 베어 자수가 특징인 남색 로퍼 96만2천원 랄프 로렌 퍼플 라벨 제품.

워싱 자국이 없는 청바지 24만9천원 리바이스, 테디 베어 자수가 특징인 남색 로퍼 96만2천원 랄프 로렌 퍼플 라벨 제품.


 

  • G.h.bass

    로퍼의 정석. 어떤 옷이든 잘 어울린다. 플랫폼 플레이스에서 살 수 있다. 13만9천원.

  • Dr.Martens

    튼튼한 밑창이 달렸다. 단정하게 신기 좋다. 가격미정.

  • Tod’s

    발등의 위빙 디테일이 매력적이다. 신지 않은 듯 가볍다. 80만원.

  • Ecco

    작은 구멍으로 잔재미를 더했다. 마냥 얌전한 신발은 아니라는 뜻. 27만8천원.

  • Tod’s

    여름까지 계속 신을 수 있는 보트 슈즈. 맨발로 신어야 한다. 70만원대.

  • Hermes

    태슬 로퍼에 윙팁 장식을 더했다. 흰색 밑창이 경쾌하다. 가격미정.

  • Louis Vuitton

    큼지막한 태슬 장식에 스티칭까지 도드라져 캐주얼한 차림에 잘 어울린다. 가격미정.

  • Burberry

    빨간색 태슬 장식이 시선을 끈다. 와이드 팬츠와 궁합이 좋다. 1백5만원.

〈Play Shoes〉 시리즈 기사

〈Play Shoes〉 시리즈 기사


Play Shoes I - http://smlounge.co.kr/arena/article/29365
Play Shoes II - http://smlounge.co.kr/arena/article/29386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 VIDEOGRAPHY 이상엽
MODEL 이준희
ASSISTANT 김지혜
EDITOR 안주현

2016년 04월호

MOST POPULAR

  • 1
    아이유가 좋은 이유
  • 2
    BTS는 이제 그만
  • 3
    NCT 정우, “제게 가치 있는 삶은 ‘후회 없는 삶’이에요”
  • 4
    그때 그 워너비
  • 5
    Effortless Shirts

RELATED STORIES

  • FASHION

    바다를 담은 향수

    너르고 휘황한 바다의 잔향을 담았다.

  • FASHION

    여름을 위한 니트

    무더위 속에서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여름 니트 4

  • FASHION

    Effortless Shirts

    푸르른 잔디 위에서 셔츠를 입고 한가롭게.

  • FASHION

    Summer Like You

    클래식한 낭만에 절여낸 끈적한 6월의 정서.

  • FASHION

    Eyes On Me

    눈을 뗄 수 없게 치장하고 제일 마음에 드는 풀 실드를 썼다.

MORE FROM ARENA

  • FASHION

    SUMMER LOOK

    2020 S/S 컬렉션에서 찾은 아주 여름다운 장면 셋.

  • FEATURE

    가상공간의 가치

    ‘메타버스’ 유행을 타고 가상공간 서비스가 늘어났다. 뭐 하는 곳인지 궁금해서 방문하는 사람, 유행이라 하니 들어가본 사람, 적응 안 된다며 빠져나온 사람들…. 많은 사람이 가상공간으로 간다. 사람이 모이는 곳엔 광고가 걸리고, 돈이 돈다. 돈 들인 국내 가상공간들을 탐방했다.

  • FASHION

    GIFTS FOR YOU & ME

    한 해 동안 감사했던 나와 모두를 위한 취향별 맞춤 선물 가이드.

  • AGENDA

    Tech Now

    1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 중 주목해야 할 셋.

  • LIFE

    천천히 드세요

    급할 것 없이 천천히 음미할 수 있는, 바가 있는 공간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