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Dream Watch 160

꿈에서도 잊을 리 없는 드림 시계를 20~30대 <아레나> 독자 1백60명에게 물었다. 여기 선정된 톱 10은 솔직한 답에 대한 편견 없는 결과다.<br><br>

UpdatedOn July 14, 2009

드림 시계라 하면 평생 꼭 소유하고 싶은 시계를 말한다. 파텍필립, 브레게, 바쉐론 콘스탄틴 같은 최고급 시계들이 리스트에서 한 자리씩 차지하고 있는 건 당연한 결과겠다. 실물로 확인해본 적 없다 해도 그들의 명성과 기능 그리고 압도적인 이미지를 쉽사리 외면할 순 없을 테니까. 이번 설문 조사에서 롤렉스의 시계 3종이 톱 10에 이름을 올렸다. 롤렉스의 전통과 가치에 합당한 결과일 수도 있겠지만, 여전히 시계에 대한 저변이 넓지 않은 한국 시장이기에 그러한 결과가 도출된 게 아닐까 싶다. 한쪽으로 치우쳐 있기에 그라함이나 글라슈테 오리지널을 넘어 그루벨 포시 같은 독립 시계 장인들이 완성해내는 희소성 넘치는 시계를 선택하는 의외의 답은 없었다. 모델명은 알지 못하고 브랜드만을 답으로 말해주는 사람도 꽤 많았다.

결국 인터넷 시계 사이트에서 원하는 모델을 찾도록 강권했을 정도. 한국 시장에서 롤렉스에 대한 선호도는 예상 이상으로 극진했다. 진정한 드림 시계가 될 만한, 충분히 훌륭한 시계라는 것엔 동의한다. 허나 시계를 이야기할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조건 반사적인 브랜드가 롤렉스이기 때문에 생긴 쏠림 현상도 무시할 순 없다. 참고로 에디터는 파텍 필립의 복잡다단한 스카이문을 필두로 예술 작품을 능가할 만한 바쉐론 콘스탄틴의 레 마스크 컬렉션, 오데마피게의 로얄 오크 오프셔, 롤렉스의 코스모그래프 데이토나를 드림 시계로 꼽는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성범수

2015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숫자와 섹스
  • 2
    철학과 취향을 담은 한 잔: 히비키 후지오카
  • 3
    제주도 감성 숙소 베스트 4
  • 4
    가짜사나이들의 진심
  • 5
    이근은 살아남는다

RELATED STORIES

  • MEN's LIFE

    DEEP IN THE DIVE

    다이버 워치에 빠져드는 시간.

  • MEN's LIFE

    NIGHTCRAWLER

    불빛을 찾아 여름밤을 떠돌았다.

  • MEN's LIFE

    CAR WASH LOVER 정재윤

    세차를 하며 마음을 비우고 세상의 이치를 찾으며 쾌감을 느끼는 사람들. 세차 좀 한다는 남자 네 명에게 물었다. 세차의 매력에 대해.

  • MEN's LIFE

    CAR WASH LOVER 반준호

    세차를 하며 마음을 비우고 세상의 이치를 찾으며 쾌감을 느끼는 사람들. 세차 좀 한다는 남자 네 명에게 물었다. 세차의 매력에 대해.

  • MEN's LIFE

    CAR WASH LOVER 이정규

    세차를 하며 마음을 비우고 세상의 이치를 찾으며 쾌감을 느끼는 사람들. 세차 좀 한다는 남자 네 명에게 물었다. 세차의 매력에 대해.

MORE FROM ARENA

  • FEATURE

    서울 아파트 상상

    자고 일어나면 값이 오르는 서울 아파트. 갖고 싶지만 가질 수 없는, 전세라도 괜찮지만 그마저도 사라진 지금. 서울 아파트는 계층 상승을 위한 동아줄 같은 걸까. 아파트를 갖지 못한다면 우리는 밀려나고 추락하게 될까. 그런 것 말고. 고향이고 삶의 터전인데, 평생의 기억이 담긴 곳을 떠나야만 성공하는 걸까. 나에게 서울 아파트란 무엇인가. 서울 아파트에 적을 둔 다섯 사람이 답했다.

  • FASHION

    SAVE THE ENVIRONMENT

    지속가능성을 실천하는 패션 브랜드는 많다. 그들은 환경을 보호하는 제품과 캠페인을 만들며 지속 가능한 삶을 위해 노력한다. 그 중 ‘세이브 더 덕(SAVE THE DUCK)’은 자체 개발한 소재와 재활용 제품은 물론 우리의 생활 습관과 옷을 대하는 태도까지 고려하며 친환경적인 태도를 전개한다. 그리고 그 중심에는 CEO 니콜라스 바르지(Nicholas Bargi)가 있다.

  • CAR

    어쩌면 음악 같은

    볼보의 새로운 S90은 속주를 시작할 준비를 마쳤다. 막이 오르기만을 기다린다.

  • FEATURE

    영감을 찾아서: 감독 김보라

    영화 한 편, 소설 한 권은 벽돌 하나에 불과하다. 그것들이 쌓이며 성을 이룬다. 작가의 세계는 그렇다. 때로는 인상적인 작품이 성을 떠받치는 기둥이 되고, 벽돌의 배치에 따라 기발한 아이디어가 발견되기도 한다. 우리는 작가와 함께 그의 성을 투어하며, 작품의 토대가 된 벽돌들을 하나씩 뽑아 들었다. 지금 각 분야에서 가장 유별난, 돋보이는 작가들의 영감 지도다.

  • CAR

    NIGHTCRAWLER

    불빛을 찾아 여름밤을 떠돌았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