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EATURE MORE+

寫眞帖 사진첩 1

사진첩 - 박준우

휴대폰 사진첩에는 한 사람의 생활과 생각이 담기기 마련. 여기 6명의 유명인들이 <아레나>를 위해 자신들의 소박한 사진첩을 공개했다. 가식과 긴장을 걷어내니 그들의 또 다른 면모가 드러났다.

UpdatedOn March 14, 2016

박준우_칼럼니스트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3/thumb/28001-112834-sample.jpg

벨기에 휴가 중, 고등학교 동창과 나눈 맥주.

벨기에 휴가 중, 고등학교 동창과 나눈 맥주.

&lt;올리브 쇼&gt; MC를 하면서 또래 셰프들과 친해졌다. 서래마을 에릭스 뉴욕 스테이크 하우스의 황요한, 코엑스 테이블스타의 남성렬, 이태원 아자쓰의 김소봉, 건대 소년상회의 채낙영, 홍콩 모모제인의 임희원 등. 그들과 벨기에 맥주를 마시러 갔을 때다.

&lt;올리브 쇼&gt; MC를 하면서 또래 셰프들과 친해졌다. 서래마을 에릭스 뉴욕 스테이크 하우스의 황요한, 코엑스 테이블스타의 남성렬, 이태원 아자쓰의 김소봉, 건대 소년상회의 채낙영, 홍콩 모모제인의 임희원 등. 그들과 벨기에 맥주를 마시러 갔을 때다.

&lt;올리브 쇼&gt; MC를 하면서 또래 셰프들과 친해졌다. 서래마을 에릭스 뉴욕 스테이크 하우스의 황요한, 코엑스 테이블스타의 남성렬, 이태원 아자쓰의 김소봉, 건대 소년상회의 채낙영, 홍콩 모모제인의 임희원 등. 그들과 벨기에 맥주를 마시러 갔을 때다.

와인을 좋아하지만 스파클링엔 매력을 느끼지 못한다. 샴페인보다는 맥주. 근데 이제 와인 바는 물론이고 레스토랑도 준비하고 있으니, 스파클링 시음도 빼놓을 수 없다. 코르크가 쌓이는데, 역시 스파클링 코르크엔 축제의 느낌이 있다. 그래서 이렇게!

와인을 좋아하지만 스파클링엔 매력을 느끼지 못한다. 샴페인보다는 맥주. 근데 이제 와인 바는 물론이고 레스토랑도 준비하고 있으니, 스파클링 시음도 빼놓을 수 없다. 코르크가 쌓이는데, 역시 스파클링 코르크엔 축제의 느낌이 있다. 그래서 이렇게!

와인을 좋아하지만 스파클링엔 매력을 느끼지 못한다. 샴페인보다는 맥주. 근데 이제 와인 바는 물론이고 레스토랑도 준비하고 있으니, 스파클링 시음도 빼놓을 수 없다. 코르크가 쌓이는데, 역시 스파클링 코르크엔 축제의 느낌이 있다. 그래서 이렇게!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3/thumb/28001-113018-sample.jpg

와인 바 오그랑베르 이전에 운영하던 카페 오쁘띠베르의 사진. 카페를 접기 전에 기념으로 찍어두었다.

와인 바 오그랑베르 이전에 운영하던 카페 오쁘띠베르의 사진. 카페를 접기 전에 기념으로 찍어두었다.

이연복 셰프님의 목란에서 먹은 동파육. 비주얼이 굉장하지 않나? 정말 이런 어른을 만났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기쁘다. 요리 전문가로서가 아닌, 인간으로서 더 존경하는 분. 물론 그분의 음식 때문에 두 번 반하게 된다.

이연복 셰프님의 목란에서 먹은 동파육. 비주얼이 굉장하지 않나? 정말 이런 어른을 만났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기쁘다. 요리 전문가로서가 아닌, 인간으로서 더 존경하는 분. 물론 그분의 음식 때문에 두 번 반하게 된다.

이연복 셰프님의 목란에서 먹은 동파육. 비주얼이 굉장하지 않나? 정말 이런 어른을 만났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기쁘다. 요리 전문가로서가 아닌, 인간으로서 더 존경하는 분. 물론 그분의 음식 때문에 두 번 반하게 된다.

술 좋아해서 만날 ‘꽐라’.

술 좋아해서 만날 ‘꽐라’.

술 좋아해서 만날 ‘꽐라’.

몽로의 박찬일 셰프님 역시 내가 존경하는 분이다. 둘 다 반남 박씨라 서로 숙부 조카로 부르기도 하고. 몽로에 맥주 한잔하러 가면 “밥먹었냐?” 하시며 조카 밥을 챙겨주신다.

몽로의 박찬일 셰프님 역시 내가 존경하는 분이다. 둘 다 반남 박씨라 서로 숙부 조카로 부르기도 하고. 몽로에 맥주 한잔하러 가면 “밥먹었냐?” 하시며 조카 밥을 챙겨주신다.

몽로의 박찬일 셰프님 역시 내가 존경하는 분이다. 둘 다 반남 박씨라 서로 숙부 조카로 부르기도 하고. 몽로에 맥주 한잔하러 가면 “밥먹었냐?” 하시며 조카 밥을 챙겨주신다.

&lt;마스터셰프 코리아&gt; 시즌1으로 만나게 된 김승민의 모리노아루요에서 먹은 정식. 20여 년 동안 요리만 해온 전문가랑 결승에서 붙게 될 줄이야. 허구한 날 나보고 “그렇게 살지 말라”고 혼내고 다그쳐주는 인생 선배님.

&lt;마스터셰프 코리아&gt; 시즌1으로 만나게 된 김승민의 모리노아루요에서 먹은 정식. 20여 년 동안 요리만 해온 전문가랑 결승에서 붙게 될 줄이야. 허구한 날 나보고 “그렇게 살지 말라”고 혼내고 다그쳐주는 인생 선배님.

&lt;마스터셰프 코리아&gt; 시즌1으로 만나게 된 김승민의 모리노아루요에서 먹은 정식. 20여 년 동안 요리만 해온 전문가랑 결승에서 붙게 될 줄이야. 허구한 날 나보고 “그렇게 살지 말라”고 혼내고 다그쳐주는 인생 선배님.

와인을 워낙 좋아한 데다 이제 와인 쪽 일도 하니까, 파리 출장 간 김에 부르고뉴까지 갔다 왔다. 피노 누아 나무들과 로마네 생 비방의 밭. 감개무량.

와인을 워낙 좋아한 데다 이제 와인 쪽 일도 하니까, 파리 출장 간 김에 부르고뉴까지 갔다 왔다. 피노 누아 나무들과 로마네 생 비방의 밭. 감개무량.

와인을 워낙 좋아한 데다 이제 와인 쪽 일도 하니까, 파리 출장 간 김에 부르고뉴까지 갔다 왔다. 피노 누아 나무들과 로마네 생 비방의 밭. 감개무량.

내가 자리 잡은 서촌의 골목. 밤에 혼자 어슬렁거리는 걸 좋아한다. 골목 저 멀리서 키스를 하던 커플을 찍은 것도 있지만, 그들의 사생활을 위해 아껴둔다.

내가 자리 잡은 서촌의 골목. 밤에 혼자 어슬렁거리는 걸 좋아한다. 골목 저 멀리서 키스를 하던 커플을 찍은 것도 있지만, 그들의 사생활을 위해 아껴둔다.

내가 자리 잡은 서촌의 골목. 밤에 혼자 어슬렁거리는 걸 좋아한다. 골목 저 멀리서 키스를 하던 커플을 찍은 것도 있지만, 그들의 사생활을 위해 아껴둔다.

<寫眞帖 사진첩> 시리즈 기사

<寫眞帖 사진첩> 시리즈 기사

휴대폰 사진첩에는 한 사람의 생활과 생각이 담기기 마련. 여기 6명의 유명인들이 <아레나>를 위해 자신들의 소박한 사진첩을 공개했다. 가식과 긴장을 걷어내니 그들의 또 다른 면모가 드러났다.

寫眞帖 사진첩 - 양태오 http://www.smlounge.co.kr/arena/article/28003
寫眞帖 사진첩 - 유세윤 http://www.smlounge.co.kr/arena/article/28005
寫眞帖 사진첩 - 황세온 http://www.smlounge.co.kr/arena/article/28009
寫眞帖 사진첩 - 노마 http://www.smlounge.co.kr/arena/article/28011
寫眞帖 사진첩 - 김재경 http://www.smlounge.co.kr/arena/article/28015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광훈, 최태경

2016년 03월호

MOST POPULAR

  • 1
    THE STARTING GUN
  • 2
    머드 더 스튜던트의 불협화음
  • 3
    선호의 두식
  • 4
    청량미 터지는 컬러 다이얼 시계 4
  • 5
    지금, 서울의 전시 4

RELATED STORIES

  • FEATURE

    지구를 정복한 콘텐츠 - WATCHA

    <오징어 게임>이 지구를 정복했다. 좋은 콘텐츠가 좋은 플랫폼을 만난 결과다. 콘텐츠의 힘 그리고 넷플릭스의 힘이다. OTT는 가장 영향력 있는 콘텐츠 플랫폼이 됐다. 디즈니+,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웨이브, 왓챠 등 경쟁력 있는 OTT들의 미래 전략을 살펴본다.

  • FEATURE

    지구를 정복한 콘텐츠 - DISNEY+

    <오징어 게임>이 지구를 정복했다. 좋은 콘텐츠가 좋은 플랫폼을 만난 결과다. 콘텐츠의 힘 그리고 넷플릭스의 힘이다. OTT는 가장 영향력 있는 콘텐츠 플랫폼이 됐다. 디즈니+,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웨이브, 왓챠 등 경쟁력 있는 OTT들의 미래 전략을 살펴본다.

  • FEATURE

    지구를 정복한 콘텐츠 - NETFLIX

    <오징어 게임>이 지구를 정복했다. 좋은 콘텐츠가 좋은 플랫폼을 만난 결과다. 콘텐츠의 힘 그리고 넷플릭스의 힘이다. OTT는 가장 영향력 있는 콘텐츠 플랫폼이 됐다. 디즈니+,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웨이브, 왓챠 등 경쟁력 있는 OTT들의 미래 전략을 살펴본다.

  • FEATURE

    이륜차 배달원을 순한 양처럼 달리게 하려면 필요한 것들

    도로에 오토바이가 늘고 있다. 이륜차 배달원들의 위험한 질주도 잦아졌다. 운전자들의 불만은 거세고, 사고는 빈번히 일어난다. 하지만 이륜차 배달원은 더 빨리 가야만 한다. 또 더 많이 이동해야 하고. 문제는 시스템이다. 배달원과 고객, 플랫폼 모두가 종속된 시스템의 문제다. 오토바이와 자동차가 공생할 방안이 필요하다.

  • FEATURE

    혐오의 승자는 누구?

    한국 사회에서 갈등은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지만 지금 갈등을 주목해야 하는 이유는 그 대상이 다양하고 새롭기 때문이다. 난민, 특히 무슬림, 조선족에 대한 혐오는 매우 높고, 젠더 갈등은 말해 무엇하랴. X세대와 2030세대 간의 갈등도 심화되고 있다. 더 자세히는 2030세대 남성과 4050 남성들이다. 지역 갈등에만 치중되던 과거와는 다르다. 세분화되어 정치인들도 선뜻 어느 한쪽의 편을 들기 어렵다. 한국 사회 갈등으로 이득을 얻는 이들이 있다면 그들은 누구일까? 혐오의 진짜 승자를 찾는다.

MORE FROM ARENA

  • FEATURE

    이미 떴어?

    드라마 주연 자리 하나씩은 꿰찼다. 주목할 신인 남자 배우들에 대한 기대와 근심.

  • REPORTS

    Culture Journal

    ‘요즘 재밌는 거 뭐 있어?’라는 질문에 1초의 망설임도 없이 대답할 수 있는, 6월이 가기 전에 알아두어야 할 이슈 11가지.

  • FASHION

    제일 잘나가

    올 하반기를 강타한 베스트 아이템을 각 브랜드와 편집매장별로 꼽았다.

  • TECH

    HOW COME?

    7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INTERVIEW

    터놓고 말해서

    하석진은 ‘척’하는 게 싫다. 착한 척하는 연기도 싫고, 멋진 척 인터뷰의 답변을 꾸며내는 것도 질색이다. 혼자 등뼈찜을 해서 나흘간 먹고, 표백제 쏟은 김에 빨래를 하고, 여전히 중고 거래를 하며, 술은 끊지 않고 쭉 들이켠다. ‘연예인 같지 않다’는 말을 듣는 이 배우가 시원시원하게 답한 것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