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EATURE MORE+

寫眞帖 사진첩 1

사진첩 - 박준우

휴대폰 사진첩에는 한 사람의 생활과 생각이 담기기 마련. 여기 6명의 유명인들이 <아레나>를 위해 자신들의 소박한 사진첩을 공개했다. 가식과 긴장을 걷어내니 그들의 또 다른 면모가 드러났다.

UpdatedOn March 14, 2016

박준우_칼럼니스트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3/thumb/28001-112834-sample.jpg

벨기에 휴가 중, 고등학교 동창과 나눈 맥주.

벨기에 휴가 중, 고등학교 동창과 나눈 맥주.

&lt;올리브 쇼&gt; MC를 하면서 또래 셰프들과 친해졌다. 서래마을 에릭스 뉴욕 스테이크 하우스의 황요한, 코엑스 테이블스타의 남성렬, 이태원 아자쓰의 김소봉, 건대 소년상회의 채낙영, 홍콩 모모제인의 임희원 등. 그들과 벨기에 맥주를 마시러 갔을 때다.

&lt;올리브 쇼&gt; MC를 하면서 또래 셰프들과 친해졌다. 서래마을 에릭스 뉴욕 스테이크 하우스의 황요한, 코엑스 테이블스타의 남성렬, 이태원 아자쓰의 김소봉, 건대 소년상회의 채낙영, 홍콩 모모제인의 임희원 등. 그들과 벨기에 맥주를 마시러 갔을 때다.

&lt;올리브 쇼&gt; MC를 하면서 또래 셰프들과 친해졌다. 서래마을 에릭스 뉴욕 스테이크 하우스의 황요한, 코엑스 테이블스타의 남성렬, 이태원 아자쓰의 김소봉, 건대 소년상회의 채낙영, 홍콩 모모제인의 임희원 등. 그들과 벨기에 맥주를 마시러 갔을 때다.

와인을 좋아하지만 스파클링엔 매력을 느끼지 못한다. 샴페인보다는 맥주. 근데 이제 와인 바는 물론이고 레스토랑도 준비하고 있으니, 스파클링 시음도 빼놓을 수 없다. 코르크가 쌓이는데, 역시 스파클링 코르크엔 축제의 느낌이 있다. 그래서 이렇게!

와인을 좋아하지만 스파클링엔 매력을 느끼지 못한다. 샴페인보다는 맥주. 근데 이제 와인 바는 물론이고 레스토랑도 준비하고 있으니, 스파클링 시음도 빼놓을 수 없다. 코르크가 쌓이는데, 역시 스파클링 코르크엔 축제의 느낌이 있다. 그래서 이렇게!

와인을 좋아하지만 스파클링엔 매력을 느끼지 못한다. 샴페인보다는 맥주. 근데 이제 와인 바는 물론이고 레스토랑도 준비하고 있으니, 스파클링 시음도 빼놓을 수 없다. 코르크가 쌓이는데, 역시 스파클링 코르크엔 축제의 느낌이 있다. 그래서 이렇게!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3/thumb/28001-113018-sample.jpg

와인 바 오그랑베르 이전에 운영하던 카페 오쁘띠베르의 사진. 카페를 접기 전에 기념으로 찍어두었다.

와인 바 오그랑베르 이전에 운영하던 카페 오쁘띠베르의 사진. 카페를 접기 전에 기념으로 찍어두었다.

이연복 셰프님의 목란에서 먹은 동파육. 비주얼이 굉장하지 않나? 정말 이런 어른을 만났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기쁘다. 요리 전문가로서가 아닌, 인간으로서 더 존경하는 분. 물론 그분의 음식 때문에 두 번 반하게 된다.

이연복 셰프님의 목란에서 먹은 동파육. 비주얼이 굉장하지 않나? 정말 이런 어른을 만났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기쁘다. 요리 전문가로서가 아닌, 인간으로서 더 존경하는 분. 물론 그분의 음식 때문에 두 번 반하게 된다.

이연복 셰프님의 목란에서 먹은 동파육. 비주얼이 굉장하지 않나? 정말 이런 어른을 만났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기쁘다. 요리 전문가로서가 아닌, 인간으로서 더 존경하는 분. 물론 그분의 음식 때문에 두 번 반하게 된다.

술 좋아해서 만날 ‘꽐라’.

술 좋아해서 만날 ‘꽐라’.

술 좋아해서 만날 ‘꽐라’.

몽로의 박찬일 셰프님 역시 내가 존경하는 분이다. 둘 다 반남 박씨라 서로 숙부 조카로 부르기도 하고. 몽로에 맥주 한잔하러 가면 “밥먹었냐?” 하시며 조카 밥을 챙겨주신다.

몽로의 박찬일 셰프님 역시 내가 존경하는 분이다. 둘 다 반남 박씨라 서로 숙부 조카로 부르기도 하고. 몽로에 맥주 한잔하러 가면 “밥먹었냐?” 하시며 조카 밥을 챙겨주신다.

몽로의 박찬일 셰프님 역시 내가 존경하는 분이다. 둘 다 반남 박씨라 서로 숙부 조카로 부르기도 하고. 몽로에 맥주 한잔하러 가면 “밥먹었냐?” 하시며 조카 밥을 챙겨주신다.

&lt;마스터셰프 코리아&gt; 시즌1으로 만나게 된 김승민의 모리노아루요에서 먹은 정식. 20여 년 동안 요리만 해온 전문가랑 결승에서 붙게 될 줄이야. 허구한 날 나보고 “그렇게 살지 말라”고 혼내고 다그쳐주는 인생 선배님.

&lt;마스터셰프 코리아&gt; 시즌1으로 만나게 된 김승민의 모리노아루요에서 먹은 정식. 20여 년 동안 요리만 해온 전문가랑 결승에서 붙게 될 줄이야. 허구한 날 나보고 “그렇게 살지 말라”고 혼내고 다그쳐주는 인생 선배님.

&lt;마스터셰프 코리아&gt; 시즌1으로 만나게 된 김승민의 모리노아루요에서 먹은 정식. 20여 년 동안 요리만 해온 전문가랑 결승에서 붙게 될 줄이야. 허구한 날 나보고 “그렇게 살지 말라”고 혼내고 다그쳐주는 인생 선배님.

와인을 워낙 좋아한 데다 이제 와인 쪽 일도 하니까, 파리 출장 간 김에 부르고뉴까지 갔다 왔다. 피노 누아 나무들과 로마네 생 비방의 밭. 감개무량.

와인을 워낙 좋아한 데다 이제 와인 쪽 일도 하니까, 파리 출장 간 김에 부르고뉴까지 갔다 왔다. 피노 누아 나무들과 로마네 생 비방의 밭. 감개무량.

와인을 워낙 좋아한 데다 이제 와인 쪽 일도 하니까, 파리 출장 간 김에 부르고뉴까지 갔다 왔다. 피노 누아 나무들과 로마네 생 비방의 밭. 감개무량.

내가 자리 잡은 서촌의 골목. 밤에 혼자 어슬렁거리는 걸 좋아한다. 골목 저 멀리서 키스를 하던 커플을 찍은 것도 있지만, 그들의 사생활을 위해 아껴둔다.

내가 자리 잡은 서촌의 골목. 밤에 혼자 어슬렁거리는 걸 좋아한다. 골목 저 멀리서 키스를 하던 커플을 찍은 것도 있지만, 그들의 사생활을 위해 아껴둔다.

내가 자리 잡은 서촌의 골목. 밤에 혼자 어슬렁거리는 걸 좋아한다. 골목 저 멀리서 키스를 하던 커플을 찍은 것도 있지만, 그들의 사생활을 위해 아껴둔다.

<寫眞帖 사진첩> 시리즈 기사

<寫眞帖 사진첩> 시리즈 기사

휴대폰 사진첩에는 한 사람의 생활과 생각이 담기기 마련. 여기 6명의 유명인들이 <아레나>를 위해 자신들의 소박한 사진첩을 공개했다. 가식과 긴장을 걷어내니 그들의 또 다른 면모가 드러났다.

寫眞帖 사진첩 - 양태오 http://www.smlounge.co.kr/arena/article/28003
寫眞帖 사진첩 - 유세윤 http://www.smlounge.co.kr/arena/article/28005
寫眞帖 사진첩 - 황세온 http://www.smlounge.co.kr/arena/article/28009
寫眞帖 사진첩 - 노마 http://www.smlounge.co.kr/arena/article/28011
寫眞帖 사진첩 - 김재경 http://www.smlounge.co.kr/arena/article/28015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광훈, 최태경

2016년 03월호

MOST POPULAR

  • 1
    중무장 아우터들: Overcoat
  • 2
    중무장 아우터들: Mouton
  • 3
    '은빈은 알고 있다' 박은빈 미리보기
  • 4
    HOW COME?
  • 5
    8기통 엔진의 미학

RELATED STORIES

  • FEATURE

    부동산 예능이라는 불안

    고릿적 <러브하우스>부터 최근 <구해줘 홈즈>, 파일럿 예능 <돈벌래>에 이르기까지, 시대가 집을 보는 관점은 TV 예능을 통해 적나라하게 드러난다. ‘헌 집 줄게 새집 다오’에서 ‘세상에 이런 예쁜 집이’를 거쳐 ‘집 살 때 뒤통수 맞지 말자’ 나아가 ‘부동산 부자가 되어보자’까지, TV가 보여주는 구체적이고 선명해지는 욕망 속에서 시청자는 무엇을 채우고 있는 걸까? 대리만족? 투기의 지혜? 그렇다면 그 욕망이 소외시키고 있는 건 뭘까? 사다리가 사라진 서울의 장벽 앞에 망연자실한 세대의 일원이자, <아무튼, 예능>의 저자, 복길이 들여다봤다.

  • FEATURE

    틱톡으로 본 2020년

    2020년 틱톡이 가장 뜨거웠던 순간을 짚는다. 월별로 보는 틱톡 하이라이트다.

  • FEATURE

    4인의 사진가

    라운디드 A 에디션(Rounded A edition)은 고감도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는 라운디드와 <아레나>가 함께 기획한 프로젝트다. 라운디드 A 에디션에 참가한 사진가 네 명의 목소리와 그들의 작품이다.

  • FEATURE

    너만 인싸야?

    나도 인싸다. 왜 틱톡에 열광하는 것일까. 호기심 반 기대 반으로 틱톡 세계에 잠입했다.

  • FEATURE

    틱톡 만드는 사람들

    틱톡의 음원 저작권은 어떻게 관리할까? 재밌는 스티커 기능은 어떻게 만들어질까? 매일 틱톡을 보느라 시간 가는 줄 모르는 틱톡 직원들을 만나봤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룰러와 라스칼

    새로운 푸마 의상을 걸친 젠지 e스포츠의 룰러와 라스칼은 ‘리그 오브 레전드’ 맵을 벗어나 카메라 앞에 섰다.

  • INTERVIEW

    개는 외롭지 않아

    반려견 문화는 변한다. 과거와 다르고 앞으로도 다를 것이다. 시대에 맞는 반려견 문화를 알리는 <개는 훌륭하다> 제작진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그들의 방송 1주년을 축하하고, 지금의 반려견 문화를 기록하기 위함이다.

  • FASHION

    가죽 옷을 위한 밤

    형형한 가죽을 위한 밤.

  • FILM

    '0개 국어설'에 대한 초아의 입장은?

  • LIFE

    별난 위스키

    헤아릴 수 없는 별만큼 많은 버번위스키가 지금 당신 앞에 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