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Pink

핑크는 이제 더 이상 남자에게 부담스러운 컬러가 아니다. 우리가 우러러보는 디자이너 브랜드 질 샌더, 루이 비통, 지방시 S/S 컬렉션에서 올 핑크 룩을 제시했을 정도니 말이다.<br><br>

UpdatedOn April 26, 2009

이 색깔로 성별을 나누자면 남자는 블루, 여자는 핑크 정도 되겠다. 그만큼 핑크는 여성스러움을 상징하는 컬러인 것이다. 하지만 이번 시즌 디자이너들은 이런 핑크의 높은 벽을 과감하게 허물었다. 그중 핑크 컬러에 가장 매료된 브랜드를 꼽으라면 단연 지방시와 질 샌더를 들 수 있다. 이 둘의 공통점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모두 핑크 컬러 룩을 제시했다는 점이다. 이는 정말 디자이너로서 과감한 선택이었다. 여기서 우리는 그렇게까지 해서 그들이 전달하고자 한 것은 무엇일까란 생각을 해볼 필요가 있다. 물론 너무 과해 보일 수 있다. 정체성에 오해를 받을 수도 있고 말이다. 실질적인 룩에 응용할 수 있는 아이템은 셔츠와 니트 정도다. 좀 더 수위를 높이고 싶다면 팬츠나 재킷까지 시도해볼 만하다. 물론 다른 때였다면 손가락질을 좀 받을 수도 있겠지만 지금은 핑크가 가장 트렌디한 컬러다. 핑크를 입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인 거다.

1 핑크 컬러 깅엄 체크 셔츠 가격미정 엠비오, 그레이 컬러 베스트 가격미정 이브 생 로랑 by 쿤, 스트레이트 핏 그레이 컬러 팬츠 가격미정 ck 캘빈 클라인. 네이비&그레이 컬러 머플러 3만9천원 잭앤질, 하늘색 레더 벨트
8만5천원 시스템 옴므, 블랙 레더 스트랩 시계 가격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by 오롤로지움, 화이트 컬러 빅 숄더백 가격미정 MCM, 네이비 컬러 스니커즈 3만9천원 케즈 제품.
2 슬림 핏 핑크 컬러 투 버튼 재킷 2만원대 헤지스, 블랙 컬러 V넥 니트 7만8천원 페리 엘리스 아메리카, 슬림 핏 블루 진 팬츠 가격미정 서상영, 베이지 컬러 선글라스 20만원대 레이밴 by 룩소티카, 화이트 컬러 슈즈 에디터 소장품.
3 니트 소재 그레이 컬러 재킷 34만8천원 엘파파, 화이트 셔츠 가격미정 타미 힐피거 컬렉션, 스트레이트 핏 핑크 컬러 팬츠 10만원대 헤지스, 면 소재 체크 머플러 가격미정 타미 힐피거, 그레이 컬러 스웨이드 태슬 로퍼
33만8천원 스탁턴 by 일치르코 제품.
4 핑크 컬러 V넥 니트 가격미정·화이트 컬러 셔츠·스트라이프 토트백 18만5천원 모두 타미 힐피거, 옅은 하늘색 스트라이프 반바지 10만원대 헤지스, 어깨에 두른 그레이 컬러 카디건 9만8천원 페리 엘리스 아메리카, 네이비 컬러 보트 슈즈 18만6천원 라코스테 by 플랫폼 제품.

1 얇고 가벼운 나일론 소재를 사용해 실용적인 윈드브레이커 3만9천원 폴햄 제품.
2 가벼운 느낌의 블랙 나일론 소재에 핑크 컬러로 포인트를 주어 부담이 덜한 블랙 하이 톱 슈즈. 10만원대 나이키 제품.
3 자동차 스피드 측정기를 모티브로 디자인된 다이얼과 컬러 조합이 유니크하다. 21만8천원 바가리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광훈
PHOTOGRAPHY 김린용
ILLUSTRAION 장용훈
ASSISTANT 이슬기

2015년 11월호

MOST POPULAR

  • 1
    노상현과 브루넬로 쿠치넬리가 만들어낸 우아한 시간
  • 2
    2022 F/W 트렌드와 키워드 11
  • 3
    우울할 땐 푸딩을 먹어요
  • 4
    Line Up
  • 5
    가을을 맞이하는 향수

RELATED STORIES

  • FASHION

    기상천외한 가방들

    기상천외한 가방들의 행진.

  • FASHION

    프레피 룩과 찰떡궁합인 스니커즈 5

    다시 돌아온 프레피 룩의 계절, 매치하기 좋은 스니커즈 5.

  • FASHION

    EDITOR'S PICK #3 닥스 퀼팅 블루종

    광활한 대지에서 영감을 얻은 재킷.

  • FASHION

    가을을 위한 아우터 6

    선선한 바람 부는 가을날 누려야 할 아우터 여섯 가지.

  • FASHION

    EDITOR'S PICK #2 구찌 캔버스 더플백

    단출하게 짐을 싸서 떠날 시간.

MORE FROM ARENA

  • INTERVIEW

    빅톤의 두 청년

    한승우는 오래도록 타오르고 싶다. 최병찬은 앞이 보이지 않을 때, 눈을 감고 한 번 더 생각한다. 자신을 믿고 나아가는 빅톤의 두 청년을 만났다.

  • CAR

    시승 논객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ARTICLE

    NEVER KNOW ME

    이제껏 우리가 알지 못했던 준호, 그리고 이준호.

  • AGENDA

    옷 갈아입는 네이버, 무엇이 달라지나

    더 이상 정보의 메인은 뉴스가 아니다.

  • INTERVIEW

    전설의 입담-곽민정

    방송사들은 동계올림픽 중계로 바쁘다. 중계의 꽃인 해설위원을 섭외하기 위해 각축전을 벌였다. KBS는 동계올림픽의 전설들을 해설위원으로 모셨다. 스피드스케이팅에는 이상화와 이강석, 쇼트트랙에는 진선유와 이정수, 피겨스케이팅은 곽민정이 해설을 맡는다. KBS 해설위원들의 출정식을 <아레나>가 함께했다.

FAMILY SITE